View : 26 Download: 0

Pentacam을 이용한 눈물막의 두께 측정 및 건성안 지표와의 관계 분석

Title
Pentacam을 이용한 눈물막의 두께 측정 및 건성안 지표와의 관계 분석
Other Titles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Thickness of Precorneal Tear Film using Pentacam with Fluorescein and Other Parameters for Dry Eye
Authors
강나희
Issue Date
2011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전루민
Abstract
Purpose: To compare the precorneal tear film thickness using Pentacam(Oculus, Wetzlar, Germany) with fluorescein between dry eye group and normal group and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tear film thickness and other parameters for dry eye. Methods: Participants(25 patients, 31 eyes with dry eye and 23 patients, 31 normal eyes) were scanned once with Pentacam and re-scanned after instillation of 1㎛, 0.1% fluorescein in the lower conjunctival sac with micropipette. The difference of thickness between two measurements (before and after fluorescein staining) was defined as precorneal tear film thickness. The tear film thickness was evaluated and analyzed the correlation with fluorescein tear break up time(FBUT), Schirmer I test (without anesthesia), Ocular surface disease index(OSDI). Results: The mean precorneal tear film in dry eyes(23.2 ± 11.25㎛) was significantly thinner than in normal eyes(35.5 ± 10.0㎛) (p<0.01). In dry eye group, OSDI scores did not correlate with objective clinical measures of dry eye(FBUT, Schirmer I test). The correlation coefficient between the tear film thickness and FBUT/ Schirmer I test were not significant(r=0.26, p=0.16, r=0.02, p=0.9, respectively). However, statistically significant correlation was detected for the OSDI(r=-0.46, p<0.01). Conclusions: The tear film in dry eyes tends to be thinner than in normal control. There was a stronger correlation between the precorneal tear film thickness and subjective symptom score(OSDI). Therefore, the measurement of tear film thickness using the Pentacam with fluorescein could be considered as the new methods for diagnosis of dry eye in company with traditional objective measurements.;정상안과 건성안 두 집단에서 Pentacam(Oculus, Wetzlar, Germany)을 이용하여 눈물막의 두께를 측정하여 비교해 보고, 건성안 그룹에서 눈물막 두께와 건성안 지표들과의 관련성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정상안 31안(23명), 건성안 31안(25명)을 대상으로 하여 동일 검사자가 Pentacam을 시행하고, 마이크로 피펫을 이용하여 0.1% 플루오레신 용액 1㎕를 하결막낭에 점안 후 다시 시행하였을 때 그 차이를 눈물막 두께(Precorneal tear film thickness)로 정의하였다. 두 집단의 중심 각막부의 눈물막 두께를 알아보고, 건성안 집단에서 눈물막 두께와 플루오레신 눈물막 파괴시간, 쉬르머 Ⅰ 검사 및 안구표면질환지수(OSDI, Ocular surface disease index)와의 관련성을 알아보았다. 중심 각막부의 평균 눈물막 두께는 정상안에서 35.5 ± 10.0㎛, 건성안에서 23.2 ± 11.3㎛로 건성안 집단의 눈물막 두께가 정상안에 비해 유의하게 얇았다(p<0.01). 건성안 집단에서 눈물막 파괴시간과 쉬르머 Ⅰ 검사는 건성안 증상의 지표인 안구표면질환지수와 약한 음의 상관관계를 보였으나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았다. 중심 각막부의 눈물막 두께는 눈물막 파괴시간과 쉬르머 I 검사와 약한 양적 선형관계를 보였으나 유의하지 않았고, 안구표면질환지수와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음의 상관관계를 보였다. 본 연구 결과 Pentacam을 이용하여 측정한 중심 각막부의 평균 눈물막 두께는 건성안에서 유의하게 얇았으며, 안구표면질환지수와 유의한 음의 상관관계를 보였다. 눈물양을 측정할 수 있는 새로운 검사 방법인 Pentacam은 기존의 진단 방법들과 함께 건성안 진단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사료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