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8 Download: 0

오토리노 레스피기(Ottorino Respighi)의 '여섯 개의 가곡 Ⅰ'(Sei Liriche Ⅰ) 연구

Title
오토리노 레스피기(Ottorino Respighi)의 '여섯 개의 가곡 Ⅰ'(Sei Liriche Ⅰ)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Ottorino Respighi’s Sei Liriche I
Authors
심현미
Issue Date
2010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정복주
Abstract
본 논문은 20세기 이탈리아의 작곡가 오토리노 레스피기(Ottorino Respighi, 1879-1936)의 연가 곡 ‘여섯 개의 가곡 Ⅰ’(Sei Liriche Ⅰ, 1909)에 관한 연구다. 이 모음집은 레스피기가 조금씩 작곡가로서 이름이 알려지기 시작하던 시기에 작곡되었으며, 기존의 이탈리아 가곡 형식에서 벗어나 19세기 프랑스와 독일의 예술 가곡과 흡사한 면모를 보여 주고 있다. 당시 이탈리아에서 연주되던 가곡들은 질적으로 고르지 못한 시의 사용, 단순한 반 주부, 멜리즈마를 사용한 성악 성부의 기교적인 장식 등을 사용함으로 인해 오페라 아리아적인 느낌을 강하게 주고 있다. 당시의 이탈리아 가곡은 이러한 특성들 외에 독일의 예술가곡(Kunstlied)과 프랑스의 멜로디(Mélodie)에 비해 곡의 형식 시와의 결합에 있어 탄탄하지 못한 모습을 보였으나 레스피기의 가곡들은 이탈리아 특유의 서정적인 선율 미와 더불어 선법음계• 5음 음계•온음음계 등 독특한 음계 위로 현대적인 화성을 가미하여 인상주의적이고 신고전주의적인 세계를 형성하고 있으며 시의 선택과 시와 음악의 결합에 있어서도 독일•프랑스의 예술가곡에 버금가는 완성도를 보여주고 있다. 본 논문은 레스피기 가곡이 갖는 특징들을 ‘여섯 개의 가곡Ⅰ’을 통해 살펴 보고자 하며, 이를 위해 다음과 같은 연구를 진행하였다. 우선 레스피기가 살았던 19세기 말과 20세기 초 유럽에서 나타났던 다양한 음악적 흐름과 레스피기가 받은 영향들을 살펴보고 그의 생애와 가곡의 특징을 정리하였다. 그 후 ‘여섯 개의 가곡 Ⅰ’에 대한 분석을 통해 시에 대한 접근이 성악 성부와 반 주부를 통해 어떻게 나타나고 있으며 성악 성부와 반주부의 선율의 진행과 박자•리듬패턴에서 나타나는 특징과 곡에 나타난 독특한 음계•화성진행•형식 등을 살펴보았다. ‘여섯 개의 가곡’은 레스피기의 음악적 특성을 잘 나타내고 있었으며, 첫 곡 ‘초승달 빛’(O falce di luna)을 통해 인상주의적인 어법과 ‘장미향기 퍼져가네’ (Van li effluvi de le rose)에서는 모호한 조성과 단어의 회화적인 표현이 두드러진다. 이와 달리 ‘뜰 한가운데서’ (Au milieu du jardin)는 온전히 조성의 틀을 지키고 있으며, 시의 각운을 맞춰 작곡하는 모습을 통해 레스피기의 시에 대한 민감한 반영을 엿 볼 수 있다. ‘옛 크리스마스’(Noël ancien No. 1)는 2천 년 전을 배경으로 한 종교적 내용의 시로 단순한 반주 부와 낭송조의 성악 선율을 통해 당시의 분위기를 표현하고 있으며 ‘인디안 세레나데’(Indiana Serenata)는 인디언이란 소재를 동양적인 박자를 통해 나타내고 있으며 마지막 곡 ‘비’(Pioggia)는 빗방울을 회화적으로 묘사한 반주 부와 반음계 진행, 해결되지 않는 종지, 강박에서의 전위된 조를 사용함으로 인한 모호하고 신비한 분위기를 만드는 등 인상주의적인 요소 위에 이조된 교회 선법을 사용하는 점 등 레스피기의 가곡이 갖는 다양한 특성을 보여준다.;This thesis concerns the twentieth-century Italian composer, Ottorino Respighi’s (1879-1936) first collection of six songs, Sei Liriche I (1909). Respighi contributed to the development of Italian art songs, differed from the conventional aria style. At a time when not many works were composed beside operas, he superbly describes the Roman cultural heritage in his characteristic tone poem, ‘Roman trilogy.’ He is a representative Italian composer, who led the progress of the country’s modern music and the revival of instrumental music in the early 20th century. In Respighi’s works, evident are the influences of several composers, including Nikolay Rimsky- Korsakov’s (1844-1908) colorful orchestration, Claude Debussy’s (1862-1918) impressionist tendencies, and Richard Strauss’s (1864-1949) harmonic techniques. Respighi was also devoted to publish editions of 16th-17th Italian music, thus restoring the country’s early music. He combined uses of chromatic and parallel progression of impressionism, and musical materials of the past, such as church modes, pentatonic scale, and whole tone scale, thus succeeded in creating a unique musical atmosphere. His music also demonstrates beautiful melodic linesthat are characteristic of Italian opera aria, colorfulness due to the use of various chords, and word painting. Respighi composed over 60 songs in his lifetime, and Sei Liriche I features many of his musical characteristics. The first song, ‘O falce di luna,’ describes the moon shining over a lake in wilderness in the impressionistic manners. The second song, ‘Van li effluvi de le rose,’ uses the pictorial techniques, which depicts the emotions within the text with the movement of scales. The third song, ‘Au milieu du jardin,’ remains within the framework of traditional tonality. In this work, one can sense Respighi’s careful consideration of the text and sensitive musical treatment of the rhyme. The fourth song, ‘Noël ancient No. 1,’ brings back a poem from two millennium ago, and rearranges it in piano accompaniment. The use of parlando style in vocal melody also reflects his interest in the past. The fifth song, ‘Indian serenata,’ describes the subject, the Indians, in oriental rhythmic patterns. The last song, ‘Pioggia,’ is characteristically Respighi, in its ambiguous and mystic atmosphere, and his use of impressionist elements, such as picturesque techniques in the accompaniment, chromatic progression, unresolved cadence, and inversion in the upbeat, and combining with the transposed church modes. Respighi’s songs are highly attractive in its melodic beauty and musical structure. Thus, I believe they deserve to be studied and performed more often in our country. It is my hope that this thesis will help promote and enhance understanding of Respighi as a composer and his song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