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71 Download: 0

1990년대 EU의 유럽지역개발기금(ERDF)에 의한 프랑스 저개발지역의 발전

Title
1990년대 EU의 유럽지역개발기금(ERDF)에 의한 프랑스 저개발지역의 발전
Other Titles
A change of undeveloped region in France caused by ERDF in 1990's
Authors
한미애
Issue Date
2010
Department/Major
대학원 지역연구협동과정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남궁곤
Abstract
현재 국제정치경제 분야에서 가장 흥미 있는 현상은 빠른 세계화의 진행 속에서 지역(Region)화 현상의 약진이다. 지역 간 협력 · 통합은 국가를 단위로 한 문제해결 방식의 적실성 하락, 범세계적 차원의 다자적 협력의 어려움, 그리고 양극체제의 종식에 이은 다극적 경쟁의 격화 등과 같은 국제 정치적 요인에 대응방안으로 회자되고 있다. 이에 본 논문에서는 유럽 내 대표적 지역화 현상으로 설명되어지는 지역 간 협력 사례를 연구할 것이다. 1990년대 프랑스를 사례로 유럽연합차원에서의 기금이 지역발전에 영향을 끼친다는 것이 주요 논지이다. 본 논문에서는 프랑스의 대표적인 저개발 지역인 노르 파 드 칼레(Nord Pas de Calais)와 로렌(Lorraine)지방(Local)의 사례를 분석한다. 노르 파 드 칼레는 프랑스의 오랜 탄광지방으로 대표적인 저발전 지방으로 꼽혀왔다. 이 지방은 이전부터 지역 발전을 위해 방관되어진 곳은 아니었다. 1968년부터 이 지방은 발전의 필요성에 의해 국가적 지원이 시작되었다. 또한 70년대 영국 간 해협 터널을 위한 준비가 시작되면서 발전의 기미를 보였다. 하지만 발전의 수준은 미비했고, 본격적으로 유럽연합으로부터 발전지원금을 받기 시작한 1975년 이후 발전하기 시작하여 제 1차 사업기간인 1989년부터 급격하게 발전을 이루었다고 할 수 있다. 로렌은 지리적 위치로 인해 역사적으로 분쟁이 많은 지방이었다. 독일과 10세기부터 지역분쟁이 있었기 때문이다. 1919년에 이르러서야 비로소 프랑스 귀속이 되었다. 이로 인해 국가적인 차원에서 지원이 적을 수밖에 없었다. 또한 로렌의 단일산업체제가 매우 위험한 구조로 판명되었고 그에 따라 산업 다양화를 위한 노력이 지역개발의 최우선 책으로 정해졌다. 많은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노르 파 드 칼레와 로렌은 유럽지역개발기금을 받기 시작한 1989년 이후 여러 면에서 발전을 했다고 볼 수 있다. 급격한 발전을 이루었다기 보다는 천천히 하지만 탄탄하게 발전을 하였다. 인구가 증가하였고, 다양한 일자리가 창출되었다. 또 지역 산업이 1, 2차 산업에서 3차 산업으로 바뀌었다는 점도 고무적이라고 할 수 있겠다.;The most interesting phenomenon in current international political economy is a rapid progress of regionalization under a process of a rapid globalization. Regional cooperation and integration are said to be countermeasures to international political elements such as a lack of a right methods to resolve problems for country as a unit, difficulties of multilateral cooperation in a global perspective, and intensifying international competition as a result of the end of the bipolar system. This paper will study the case of regional cooperation which is explained as a typical regionalization within Europe. The main purpose of this paper is to show that funding from European Union has contributed to regional development by illustrating France in1990’. This paper will analyze the case of Nord PasdeCalais and Lorraine which are France’s typical underdeveloped areas. Nord Pas de Calais is an old coal town and has been nominated as a typical underdeveloped area in France. However, it was not observed closely for regional development from the first place. There has been national support by the need of the development since1968. And there has been a sign of development in this area since the preparation for Channel Tunnel in England in 70’. While the development was inadequate in that time, it got a shift on in 1975 when they started being funded by European Union and there has been a tremendous development since 1989 which is a period of primary industry. There have been a lot of conflicts historically in Lorraine due to its geographical location. They have had local conflicts with German since 10th century. Finally it became a part of France in 1919. Since that time, national support has been reduced for this region and it was decided that Lorraine’s single industrial system is a very dangerous structure. So endeavor toward industry diversification has been decided as a top priority for the regional development. Despite of all these difficulties, Nord Pas de Calais and Lorraine have been developed greatly in various aspects since 1989 when they started receiving European regional development fund. It cannot be said they have been developed rapidly, but slowly and soundly. Pohelation has been increased and various jobs have been created. And it is also encouraging that local industry has been changed from primary and secondary industry to service industry.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지역연구협동과정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