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2 Download: 0

Long Menstrual Cycle Length is Associated with Type 2 Diabetes in Women

Title
Long Menstrual Cycle Length is Associated with Type 2 Diabetes in Women
Authors
심은진
Issue Date
2009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오지영
Abstract
Diabetic women frequently have irregular menstrual cycle and menstrual cycle length has been reported as one of risk factors for the development of type 2 diabetes (T2DM). Polycystic ovary syndrome (PCOS) is the most common cause of oligo or amenorrhea in premenopausal women and most of PCOS women have insulin resistance, an important risk factor of T2DM. It can reflect the association of risk for T2DM with menstrual irregularities. In this study, we aimed to evaluate whether the long menstrual cycle before developing diabetes was related to T2DM in women. Questionnaires on menstrual history (including cycle length at teenage, twenties and present), lifestyle habits and family history of diabetes were completed in 118 women with T2DM and 263 control subjects. Frequency of oligomenorrhea at age twenties, used as an indication of oligomenorrhea before diagnosis of T2DM was almost two fold in women with T2DM than controls (16.1 vs. 8.4 %, P<0.05). Oligomenorrhea before diagnosis of T2DM was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T2DM after controlling the obesity by stratified analysis (RR 2.3, 95% CI 1.13 – 4.76). In multiple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oligomenorrhea was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T2DM after adjusting for age, BMI, systolic blood pressure, triglycerides, HDL cholesterol, and lifestyle habits such as regular exercise, smoking and alcohol consumption (OR 4.84, 95% CI 1.64 – 14.28). In conclusion, long menstrual cycle length might be an important risk factor for type 2 diabetes in women. However, prospective studies will be required to assess the causality.;연구배경: 월경장애는 당뇨병 환자에서 흔하며, 불규칙한 월경주기나 희발월경과 같은 월경장애는 제2형 당뇨병 발생과 관련된 것으로 알려져있다. 폐경 전 여성에서 희발월경 또는 무월경의 가장 흔한 내분비질환인 다낭난소증후군은 제2형 당뇨병의 중요한 위험인자인 인슐린저항성을 주된 병인으로 하고 있어 희발월경과 제2형 당뇨병인 서로 밀접한 관련이 있을 것을 시사하고 있다. 실험방법: 본 연구는 여성에서 희발월경과 제2형 당뇨병 사이의 관련성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제2형 당뇨병으로 진단받은 118명의 여성과 당뇨병의 가족력이나 내당능장애 혹은 임신성당뇨병의 과거력이 없는 263명의 대조군을 대상으로 설문을 실시하여 10대, 20대 및 현재의 월경주기, 초경나이, 생리기간 포함하는 월경력과 규칙적 운동, 흡연, 음주력을 조사하였다. 실험결과: 20대의 월경주기를 당뇨병진단 전 월경주기로 사용하였을 때, 20대의 희발월경의 빈도는 제2형 당뇨병 환자에서 대조군에 비해 2배 높았다 (16.1 vs. 8.4%, P<0.05). 당뇨병과 희발월경 사이에 비만이 교란인자로 작용할 수 있음을 감안하여 층화분석을 시행한 결과, 20대의 희발월경은 제2형 당뇨병과 유의하게 관련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OR 2.3, 95% CI 1.13 – 4.76). 로지스틱 다중회귀분석 결과 20대의 희발월경은 연령, 체질량지수, 수축기혈압, 중성지방, 고밀도지단백 콜레스테롤, 운동, 흡연, 알코올 섭취여부를 보정한 후 제2형 당뇨병 유병과 유의한 관련이 있었다 (OR 4.84, 95% CI 1.64 – 14.28). 결론: 당뇨병 발병 이전의 희발월경은 제2형 당뇨병 유병과 유의한 관련이 있어 제2형 당뇨병 발생의 중요한 위험인자일 가능성이 높으나 현 연구가 단면적 후향적 연구임을 감안한다면 보다 많은 수를 대상으로 한 향후 전향적 연구가 필요할 것이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