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7 Download: 0

Efficacy of Ultrasound-Guided Percutaneous Core Biopsy in Patients with Only Mesenteric Infiltrations on Contrast-Enhanced CT

Title
Efficacy of Ultrasound-Guided Percutaneous Core Biopsy in Patients with Only Mesenteric Infiltrations on Contrast-Enhanced CT
Authors
윤정현
Issue Date
2009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이정경
Abstract
Objective: To evaluate the diagnostic efficacy of US-guided percutaneous biopsy in patients with only mesenteric infiltrations on contrast-enhanced abdominal CT. Materials and Methods: For a 4-year period, 31 patients with mesenteric infiltrations on contrast-enhanced abdominal CT underwent US-guided percutaneous biopsy. One patient was excluded from this study due to insufficient biopsy specimen. Initial diagnosis of the 30 patients (M:F=15:15, mean age: 50.8 years) was non-specific inflammation, tuberculosis or peritoneal metastasis. The area with the severest infiltrations on CT was targeted during real-time US-guided percutaneous biopsy. Biopsy results were compared to the final results of surgery or follow-up. Diagnostic accuracy of US-guided percutaneous biopsy was calculated. Results: Of the 30 patients with sufficient biopsy specimen, 9 patients were diagnosed as malignancy, 9 as tuberculosis, and 12 as inflammation. All 18 patients diagnosed as malignancy and tuberculosis on biopsy were confirmed so with surgery or follow-up. One of the 12 patients diagnosed with inflammation on biopsy was confirmed as malignancy, and 3 as tuberculosis after improvement with empirical antituberculosis medication. Diagnostic accuracy of US-guided percutaneous biopsy of mesenteric infiltrations was 87%, sensitivity and specificity was 90% and 100% in malignancy, 75% and 100% in tuberculosis, 100% and 82% in inflammation. Conclusion: US-guided percutaneous biopsy is a feasible diagnostic method with high sensitivity and specificity for confirmative diagnosis of patients showing non-specific mesenteric infiltrations on contrast-enhanced CT.;목적: 전산화 단층촬영(CT)에서 장간막 침윤만을 보이는 환자에서 시행한 초음파 유도를 이용한 경피적 생검의 진단적 유용성에 대해서 알아보고자 하였다. 대상 및 방법: 4년 동안 복부 CT에서 장간막의 비특이적인 침윤을 보이는 31명 의 환자에서 초음파 유도를 이용한 경피적 생검을 시행하였다. 이 중 한 명은 조직검사에서 장간막 조직이 나오지 않아 제외되었다. 환자의 CT에 대한 최초의 진단은 비특이적 염증에 의한 복막염, 결핵, 또는 복막 전이였다. 환자의 CT를 보고, 장간막 침윤이 가장 심한 부위를 표적으로 하고, 실시간 초음파 유도 하에 경피적 생검을 시행하였다. 수술 또는 추적 검사를 통하여 확진 된 결과와 비교하여, 경피적 생검의 정확도를 평가하였다. 결과: 30명의 환자에서 얻어진 생검 표본의 병리검사에서 9명은 악성 종양, 9명은 결핵, 12명은 만성 염증으로 진단되었다. 악성 종양과 결핵으로 진단된 18명은 수술과 추적 검사를 통해 확진 되었다. 만성염증으로 진단된 12명의 환자 중 1명은 수술에서 전이성 암으로 진단되었고, 3명은 결핵약 복용 후 시행한 추적 검사에서 호전되어 결핵으로 확진 되었다. 장간막 침윤의 확진에 대한 초음파 유도를 이용한 경피적 생검의 진단의 정확도는 87%이었고, 악성 종양에서 민감도 90%, 특이도 100%, 결핵에서 민감도 75%, 특이도 100%, 만성염증에서는 민감도 100%, 특이도 82%였다. 결론: 초음파 유도를 이용한 경피적 생검은 CT에서 장간막 침윤만을 보이는 환자의 조직학적 진단에 정확도와 특이도가 높은 검사로 생각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