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71 Download: 0

세로토닌계 비정형 항정신병 약물이 혈청 Creatine phosphokinase에 미치는 영향

Title
세로토닌계 비정형 항정신병 약물이 혈청 Creatine phosphokinase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Effect of serotonergic atypical antipsychotics to serum creatine phosphokinase
Authors
金恩廷
Issue Date
1998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Keywords
세로토닌계항정신병약물혈청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Creatine phosphokinase(CPK) 증가는 항정신병약물 악성증후군(neuroleptic malignant syndrome, NMS)의 주요진단기준중의 하나이며(Levenson 1985; Goldwasser등 1989), 정형 항정신병 약물작용만으로 10-100배이상 증가한진 않는다(Meltzer등 1996). 비정형 항정신병약물의 CPK 상승에 관한 연구들은 세로토닌계에 작용하는 약물이 NMS 타증상없이 CPK를 100배이상 증가시킨다고 보고하였고(Parsa등 1990; Meltzer 1992; Keshavan등 1993), 세로토닌계에 작용하지 않는 약물의 CPK증가는 정형 항정신병 약물과 유사하다고 하였다(Meltzer등 1996). 저자는 세로토닌계 항정신병약물의 CPK에 대한 영향을 알아보고자 비정형 항정신병약물중 세로토닌계에 작용하는 risperidone과 그렇지 않은 nemonapride를 30일간 투여하는 전향적 방법으로 비교연구하였다. 연구대상은 정신병 증상으로 이화여대 부속 동대문 병원 정신과에 입원하여 비정형 항정신병약물인 risperidone과 nemonapride를 투여받은 환자 60명이었다. 모든 대상자는 성별, 나이 진단명, 약물 투여 용량, 근육주사 및 근육손상 여부등을 조사하였고, 알콜이나 기타 약물의 남용이나 의존·기질성 뇌손상·간질환자, 강박처치한 경우 또는 투약중 증상이 급격히 악화된 경우등은 제외하였으며 risperidone군(이하 R군)과 nemonapride군(이하 N군)으로 나누었다. 환자에 NMS의 다른 증상이 없음은 혈액체취 당일 체온과 근 강직을 측정하여 확인하였다. 근 강직은 신경과적 검사로 유무를 판단하였다. 투약직전, 투약 제5일, 10일, 20일, 30일째에 정맥 혈액을 채취하여 혈청 CPK를 측정하여 약물에 의한 변화를 측정 분석하였다.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두 집단사이에 성별, 나이, 근육주사 횟수는 유의한 차이가 없었으나, 사용한 항정신병 약물의 최고용량은 N군(425.00±188.80 ㎎/day)이 R군(323.33±50.40 ㎎/day)에 비해 유의하게 많았다(p<0.05). 2. 체온변화와 근 강직 유무에 따른 두집단의 비교는 투약 제5일, 10일, 20일, 30일에 모두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p>0.05). 3. 시간효과를 없앤 집단간 변화와 시간효과에 따른 집단간 변화를 측정한 결과 CPK 활성은 R군이 N군에 비해 투약 제5일, 10일, 20일에 증가하였다(p<0.05). 요약하면 risperidone과 nemonapride를 투여하여 30일간의 전향적 관찰 방법으로 시행된 연구결과 비정형 항정신병약물인 risperidone은 NMS 증상을 일으키지 않으면서도 CPK를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세로토닌에 대한 risperidone의 작용으로 볼 수 있으며, 이 약물의 5-HT_(2) 길항작용이 NMS의 다른 증상을 차단하는 효과가 있다고 추론할 수 있겠다.;Several reports have noted that the concentration of serum CPK was markedly elevated in psychiatric patients by atypical antipsychotics without the usual symptoms of neuroleptc malignant syndrome (NMS). This prospective study was designed to investigate the effect of serotonergic atypical antipsychotics to serum creatine phosphokinase. The subjects were 60 inpatients who were medicated risperidone and nemonapride, atypical antipsychotics, and serum level of CPK were checked for 30 days. The symptoms of NMS such as fever and muscle rigidity and the level of CPK of all were assessed on the 5th, 10th, 20th, and 30 medication day. The result were as follows: 1. Sociodemographic variables, such as sex and mean age and number of intramuscular injection were not different between the risperidone and the nemonapride group. Maximum dosage of antipsychotics (chlorpromazine equivalent) was significantly higher in the nemonapride group. 2. Fever and muscle rigidity were not different between two groups (p>0.05). 3. The change of serum creatine phosphokinase was significantly higher in the risperidone group than the nemonapride group (p<0.05). These results suggested that the elevation of CPK concentration was related to serotonergic atypical antipsychotics which has affinity for serotonine 5-HT_(2A) receptor rather than dopamine D_(2) receptor.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