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8 Download: 0

開化思想에 있어서의 民權論

Title
開化思想에 있어서의 民權論
Other Titles
(A) Study on the People's Theory in Gaehwa Sasang : from 'Minbon' Theory to the People's Rights Theory
Authors
金彦廷
Issue Date
1990
Department/Major
대학원 정치외교학과
Keywords
개화사상민권론Gaehwa SasangMinbon Theory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이 글의 목적은 開化思想에 있어서의 民權論의 특질과 그 이론적 전개를 고찰하려는 데 있다. 이 글은 外來的 요소로서의 民權論이 어떠한 내재적 계기를 토대로 수용될 수 있었는가에 초점을 두고있다. 개화사상이란 19세기 중엽 西歐의 충격(western impact)에 대응하여 文明開化論의 기치下에 朝鮮의 獨立과 富國强兵을 추진한 사상으로서, 民權이란 文明富國으로 가기위한 서구문명의 수용으로서 제시된 개념이었다. 이에 대한 旣存의 연구는 實學思想과 開化思想의 내면적 연관성을 중시하여 實學의 民本主義가 開化思想의 民權論으로 계승되었다는 경향을 보여주고 있으나 개화사상의 民權論이 실학의 民本主義의 어떤 측면을 매개로 수용되었으며 그 특질은 무엇인가에 대해서는 연구가 부족한 상태라고 할 수 있다. 따라서 이 글은 原來의 民本主義는 어떠하며, 實學의 民本主義는 어떻게 變容되었고, 開化思想은 또 어떤 측면을 매개로 民權을 수용하였는지 개괄적으로 검토하였다. 그러한 결과 개화사상의 民權論은, 民은 國富를 생산하는 근원적인 힘이므로 國富의 실현을 위한 民의 福利추구라고 하는 實學의 民本主義를 매개로 수용되었다고 하겠다. 이 글에서 살펴 본 金 玉均, 朴 泳孝, 兪 吉濬으로의 개화사상의 흐름은 富國의 기초는 人民이라는 인식下에 민권론이 체계화 되어가는 과정이라고 할 수 있다. 이들의 民權論은, 서구의 국가가 富强한 까닭은 그 文明의 우수성에 있으며 그것은 人民의 權利가 보장되는데 근거한다는 논리로 전개되고 있다. 이와같이 볼 때 한국 근대사에 있어 民權의 대두는, 富國을 위한 方策으로 수용되었고 富國을 위한 민권보장이라는 인식下에 體制變革을 구상하게 되는 것이다. 유 길준에 이르러 개화사상의 基底를 이루는 文明開化論이 명확히 제시됨으로써, 역사는 文明의 進步과정이며 그 발전단계가 있다고하여 민권의 보장과 그에따른 체제변혁은 필연성을 부여받게 된다.;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characteristics and the theoretical development of the people′s rights theory in ′Gaehwa Sasang′(開化思想). ′Gaehwa Sasang′ was the thought that sought for the independence of ′Cho-sun′(朝鮮)and a wealthy country and a powerful army under the name of civilization-enlightenment theory(文明開化論) against western impact in the mid-nineteenth century. And the concept of the people′s rights in Gaehwa Sasang was presented as a concept that would accept western civilization to be a civilized wealthy Country. In the lights of history of thought which inherent factor unite foreign factor, the focus of this study is laid on finding out the inner moment by which the people′s rights theory in Gaehwa Sasang was accepted at that time. This thesis, therefore, examined the original ′Minbon′theory(民本主義) and the change and use of ′Minbon′(民本) in Silhak Sasang(實學思想), finally examined by what medium accepted the concept of the people′s rights. As the result of this, we can recognize that the people′s rights theory in ′Gaehwa Sasang′ was accepted through the medium of ′Minbon′ theory in ′Silhak Sasang′ which pursued the welfare of the people to actualize the national wealth because the people is the fundamental power to make the national wealth. The development of ′Gaehwa Sasang′from kim ok-kyun(金玉均: 1851-1894) to Park Yong-Hyo(朴泳孝: 1861-1939), Yu Kil-Jun(?吉濬: 1856-1914) is the process to develop the people′s rights theory under the recognition that basis of wealthy nation is on the people. Their people′s rights theories were developed on the logic that the reason why the western countries were powerful and wealthy was their superior civilization and the guarantee of the people′s rights. Therefore, park Yong-Huo and Yu Kil-Jun suggested scheme of political system for the guarantee of the people′s rights. By Yu Kil-Jun Civilization-enlightenment theory(文明開化論) which formed the basis of ′Gaehwa Sasang′was clearly presented. His thought emphasized that the history was the progressive process of civilization and had each developmental stage. By this, therefore, the guarantee of the people′s rights and the reform of the political system can be justifie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정치외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