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9 Download: 0

폐외결핵 진단을 위한 중합효소연쇄반응의 임상적 유용성에 관한 연구

Title
폐외결핵 진단을 위한 중합효소연쇄반응의 임상적 유용성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Clinical application of polymerase chain reaction for the diagnosis of extrapulmonary tuberculosis
Authors
박상신
Issue Date
1996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Keywords
폐외결핵진단중합효소연쇄반응임상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결핵을 진단하기 위한 보편적인 방법들은 낮은 민감도와 오랜 배양기간으로 인해 임상적으로 도움을 주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특히 결핵성 뇌막염 같은 폐외 결핵의 진단은 민감도가 객담에서보다 더욱 낮으며 치료가 늦어질 경우 치명적이어서 신속한 진단방법이 요구되고있다. 이에 저자는 객담 이외의 다양한 검체로부터 결핵균 DNA를 추출하여 mtp40 gene에 의한 중합효소연쇄반응을 실시후 기존의 방법 및 임상소견과 비교 검토하여 폐외 결핵 검출방법으로서 진단적 가치를 평가하고자 하였다. 검체는 1995년 2월부터 1996년 1월까지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부속 동대문 병원 외래 및 입원 환자 중 폐외결핵으로 진단 받았거나 의심되는 환자 53명으로부터 채취한 63검체를 대상으로(뇌척수액 10예, 흉수 12예, 심낭액 1예, 복수 1예, 소변 7예, 림프절 세침흡인물 25예, 조직 3예, 골수 3예, 변 1예) 결핵균 특이 mtp40 gene에 의한 중합효소연쇄반응을 실시후 396 bp 크기의 band를 전기영동상에서 확인하였으며, 이를 임상 군에 따라 항산성 염색법 및 배양법과 비교하여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임상적으로 진단 받은 폐외결핵환자의 중합효소연쇄반응은 항산균 도말 양성군 2예중 2예(100.0%), 항산균 도말 음성-배양 양성 군에서는 4예중 2예(50.0%), 항산균도말 음성-배양음성군 14예중 9예(64.3%)가 양성을 나타내었다. 2. 결핵균 중합효소연쇄반응의 예민도는 65.0%로 항산균 도말 염색법 10.0%, 배양법 20.0%에 비해 높았다. 3. 임상적으로 활동성 결핵이 없는 환자 군에서는 43예중 2예에서 결핵균 중합효소연쇄반응 양성을 보여 95.4%의 특이도를 나타내었다. 이상으로 중합효소연쇄반응법은 폐외 검체내 소량으로 존재하는 결핵균을 보다 예민하고 신속하게 검출할 수 있어 폐외 결핵 진단에 매우 유용한 방법이 될것으로 생각된다.;There are many reports showing the efficacy of polymerase chain reaction(PCR) for the diagnosis of Mycobacteriuin tuberculosis in sputum, but only few reports in extrapulmonary specimens, Because of the difficulty in establishing a diagnosis of tuberculosis in the extra-pulmonary specimens there have been considerable interest in the development of a rapid sensitive diagnostic test that might be useful. Therefore we used PCR for detection of M. tuberculosis DNA in extrapulmonary specimens and compared the results of conventional acid-fast stain, culture methods and PCR assay, Total of 63 clinical samples(cerebrospinal fluids 10, pleural 12, pericardial fluid 1, bone marrow aspirates 3, ascitic fluid 1, fine needle aspirates of lymph nodes 25, urine 7, stool 1, tissue biopsies 3) In Ewha Womans University Tongdaemun hospital were analysed by the PCR. We used a species-specific M. tuberculosis DNA fragment(mtp 40 gene) that was cloned and sequenced at recent and a 395-bp fragment was specifically amplified. The result were as follows; The positive rates of AFB smear, culture and PCR were 2(10%), 4(20%), 13(65%) out of total cases diagnosed as clinically active extrapulmonary tuberculosis, respectively. All of 2 smear-positive samples and 2 of 4 culture-positive and smear-negative sanlples were PCR-positive. And 9 of 14 smear and culture negative specimens also gave detectable DNA products in PCR. The specificity of PCR(95.4%) is compared with those of smear and culture(100,0%). This results suggest that the PCR approach to diagnosis of extrapulmonary tuberculosis is a sensitive and rapid diagnostic alternative to classical procedur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