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7 Download: 0

임산부에서의 50g-Glucose challenge test에 관한 연구

Title
임산부에서의 50g-Glucose challenge test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50g-Glucose challenge test for screening of gestational diabetes mellitus
Authors
申曉京
Issue Date
1994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Keywords
임산부glucose challenge testgestational diabetes mellitus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It is of clinical importance to screen gestational diabetes mellitus for improvement of maternal morbidity and perinatal mortality caused by diabetes mellitus. In this study, we performed glucose challenge test(GCT), followed by 100g-oral glucose tolerance test(OGTT) in case that the result of 50g-GCT showed serum glucose level higher than 130mg/dl.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valuate the accuracy of GCT for screening of gestational diabetes mellitus. The author performed the GCT in pregnant women from gestational 24 weeks to gestational 28 weeks who had antenatal care and was delivered at Department of OB & GY of Ewha Womans University Hospital from December, 1990 to January, 1994. The results were as follows ; 1. When the GCT cut off level was higher than 130mg/dl, the population was 28.5%, and among them 16.4% was diagnosed as gestational diabetes mellitus. 2. There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correlation between GCT level (above 130mg/dl) and age, gravidity, HbA_(1), and cesarean section rate(p<0.05).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GCT level and HbA_(1) were also observed (p<0.01). 3. The risk factors were present in 77.6% and 22.4% in the population showing GCT level higher than 130mg/dl, and below 130mg/dl, respectively. 4. When the cut off point of GCT level was 130mg/dl, sensitivity, specificity and accuracy for gestational diabetes mellitus were 100% 74.4%, 75.4% and when the cut off point was 140mg/dl, sensitivity, specificity and accuracy were 89.5&, 86.3%, 86.4%. 5. When the GCT level and HbA_(1) level(8.0%) were combined, the author could raise the specificity with 100% of sensitivity. The results of the study indicate that measurement of 50g-GCT, considering age, gravidity and HBA_(1) would contribute to the diagnostic accuracy of gestational diabetes mellitus, and the convenience and cost-effectiveness of patients. In conclusion, the measurement of 50g-GCT is very helpful to the screening of gestational diabetes mellitus.;임신성 당뇨병 (Gestational diabetes)은 임신 중에 발생되거나 처음 발견된 그 정도가 다양한 당에 대한 내당이상(glucose intolerance)으로 정의된다. 임신성 당뇨병의 임상적 중요성은 산모에게 전자간증, 자간증, 감염증 및 거대아 등의 높은 빈도를 일으키며 신생아의 호흡곤란증, 고빌리루빈증, 대사장애 등 주산기 이환률을 높인다. 이에 본 연구는 임신 24주부터 28주 사이의 50g-당유발검사 (g1ucose challenge test, GCT)를 시행함으로써 임신성 당뇨병 환자의 선별(screening)의 의의를 알고자 하였다. 저자는 1990년 12월부터 1994년 1월 사이에, 이화대학부속병원 산부인과에 산전진찰을 받은 임신부 중, 임신 제 24주부터 28주 사이에 50g-당유발검사를 시행하고, 그 결과가 비정상인 경우에 100g-경구당부하검사 (oral glucose tolerance test.OGTT)를 시행한 후 본원에서 분만된 산모 492명을 대상으로 하여 연구한 결과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1. 50g-당유발검사가 130mg/d1건 이상이었던 경우는 28.5%였고, 그 중 이후 100g-경구당부하검사를 시행한 임신부 중 16.4%에서 임신성 당뇨병이 진단되었다. 2. 50g-당유발검사의 수치는 (130mg/dl이상) 연령의 증가, 임신력 및 HbA_(1)수치, 분만력, 제왕절개술율과 유의한 관계가 있었다 (P<0.05). 또한 50g-당유발검사 및HbA_(1)의 수치는 임신성 당뇨병의 발생빈도와 비례적인 상관관계가 있었다 (P<0.01). 3. 임신성 당뇨병의 위험인자가 있었던 경우, 50g-당유발검사가 130mg/d1 이상이었을 경우는 77.6%였고, 50g-당유발검사가 130mg/d1 미만이었던 경우는 22.4%로, 50g-당유발검사가 130mg/d1 이상이었을 경우 위험요소가 통계학적으로 유의하게 높았고(P<0.05), 위험인자가 없을 경우의 비정상 50g-당유발검사는 102명으로 23.1%였다. 4. 50g-당유발검사의 임신성 당뇨병 예측에 대한 정확도를 보면, 수치를 130mg/d1를 기준치로 정하였을 때, 민감도는 100%, 특이도는 74.4%, 정확도는 75.4%였으며, 140mg/dl를 기준치로 하였을 때 민감도는 89.5%, 특이도는 86.3%, 정확도는 86.4%였다. 6. 50g-당유발검사 수치에 HbA_(1)의 결과를 병용하여, HbA_(l)의 수치 8.0%를 기준치로 정하였을 때 민감도는 100%이면서 특이도를 높일 수 있었다. 이상의 결과로, 임신 중기 임신성 당뇨병의 선별 방법으로 50g-당유발검사를 사용하고, 부가하여 연령, 임신력, HbA_(l)등을 고려한다면, 임신성 당뇨병 진단의 정확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환자에게 편리함과 경제적 잇점도 줄 수 있으므로, 임신성 당뇨병의 선별 방법으로 임신 제 24주부터 28주 사이의 50g-당유발검사는 의의가 크다고 사료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