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4 Download: 0

Immunoperoxidase 방법에 의한 간생검조직의 HBsAg 출현에 관한 연구

Title
Immunoperoxidase 방법에 의한 간생검조직의 HBsAg 출현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HBsAg BY IMMUNOPEROXIDASE STAIN IN LIVER BIOPSIES
Authors
백애란
Issue Date
1983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Keywords
간생검조직Immunoperoxidase 방법HBsAg 출현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각종 간질환의 원인으로 Hepatitis B surface antigen(HBsAg)이 관련되어 있음이 많은 학자들에 의해 보고되고 있다. 이 HBsAg의 검출방법으로는 혈청 HBsAg검사, 면역형광법, Orcein염색법 및 immunoperoxidase방법등이 사용되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이들 방법을 이용하여 간세포내의 HBsAg의 분포 양상 및 그 정도가 간질환의 진행 및 예후에 관계한다고 보고하였다. 저자는 1983년 1월부터 1983년 8월까지 인제의과대학부속 서울 백병원 및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부속병원에서 시행한 간생검 66예를 대상으로 hematoxylin-eosin염색, 혈청 HBsAg검사, 그리고 간생검 조직의 immunoperoxidase염색(PAP염색)을 시행하여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병리조직학적 진단에 의한 질환별 분류를 보면, 만성간염이 35예로 가장 많았고, 그중 만성 활동성 간염 19예(28.8%), 만성 지속성 간염 16예(24.2%)였으며, 간경변증 13예(19.7%), 급성 바이러스성 간염 12예(18.2%), 원발성 간암이 6예(9.1%)였다. 2. 혈청 HBsAg검사는 60예에서 시행하여 양성이 38예 (63.3%)였으며, 이중 원발성 간암 5예중 4예(80.0%), 만성 지속성 간염 14예중 10예(71.4%), 만성 활동성 간염 17예중 12예(70.5%), 간경변증 12예중 8예(66.7%), 그리고 급성 바이러스성 간염 12예중 4예(33.3%)의 순으로 원발성 간암인 경우가 양성율이 가장 높았다. 3. 간생검 조직의 immunoperoxidase염색에 의한 HBsAg 양성율은 총 66예중 34예(51.6%)로 혈청 HBsAg보다 낮은 양성율을 보였으며, 원발성 간암이 6예중 5예(83.3%)로써 가장 높았으며, 만성 활동성 간염 19예중 12예(63.2%), 간경변증 13예중 7예(53.8%), 만성 지속성 간염 16예증 8예(50.0%) 급성 바이러스성 간염 12예중 2예(16.7%)가 양성으로 나타났다, 4. Immunoperoxidase염색에 의한 조직의 HBsAg 양성의 정도는 경도(+)가 12예(35.2%)로 급성 및 만성간염이 이에 속하였고 증등도(++) 11예(32,4%), 고도(+++) 10예(29.4%)로 간경변증 및 원발성 간암이 각각 이에 속하였다. 5. Immunoperoxidase염색에 의한 간조직내의 HBsAg의 분포 양상은 급성 바이러스성 간염 및 만성 지속성 간염은 고립형 (100.0%, 71.4%)으로, 만성 활동성 간염은 고립형(33.3%), 병소형(25.0%), 파종형(25.0%) 및 소엽형(16.7%)이 균등하게 나타났고, 간경변증은 병소형(57.1%), 원발성 간암은 소엽형(60.0%)이 가장 많은 양상이었다. 이상과 같은 결과로 급성 바이러스성 감염을 제외한 만성 간질환인 경우, 간생검시 immunoperoxidase 염색을 적용하여 HBsAg의 분포 양상 및 그 정도를 관찰하면 각질환의 진행상태 및 예후판정에 어느 정도 도움을 줄 것으로 생각되었다.;A total 66 cases of liver biopsied material were studied by immunoperoxidase stain for tissue hepatitis B surface antigen, along with hematoxylineosin stain and serum hepatitis B surface antigen. The results were summerized as follows. 1. Classified by hematoxylin-eosin stain, 19 cases (28.8%) of chronic active hepatitis, 16 cases (24.2%) of chronic persistent hepatitis, 13 cases (19.7%) of cirrhosis, 12 cases(18.9%) of acute viral hepatitis and 6 cases (10.9%) of hepatocellular carcinoma were included. 2. Serum hepatits B surface antigen was examined in 60 cases out of 66 cases. Of these, 38 cases (63.3%) were postive. For each diseas, 4 cases out of 5 cases (80.0%) in hepatocellular carcinoma, 10 cases out of 14 cases (71.4%) in chronic persistent hepatitis, 12 cases out of 17 cases (70.5%) in chronic active hepatitis, 8 cases out of 12 cases (66.7%) in cirrhosis and 4 cases out of 12 cases (33.3%) in acute viral hepatitis were noted. 3. In the immunoperoxidase stain, the intracytoplasmic positive material was observed in 34 cases (51.5%). According to the disease, 5 cases (83.3%) in hepatocellular carcinoma, 12 cases (63.2%) in chronic active hepatitis, 7 cases (53.8%) in cirrhosis, 8 cases (50%) in chronic persistent hepatitis and 2 cases (16.7%) in actue viral hepatitis showed positive material. 4. In the degree of hepatitis B surface antigen in immunoperoxidase stain, 12 cases (32.4%) including acute and chronic hepatitis were mild (+), and 11 cases (32.4%) in moderate(++) and 10 cases (29.4%) in severe (+++) mainly included cirrhosis and hepatocellular carcinoma, respectively. 5. According to the distribution patterns, acute viral hepatitis and chronic persistent hepatitis showed solitary type, and chronic active hepatitis was evenly distributed, solitary, focal, disseminated and lobular type, and cirrhosis and hepatocellular carcinoma mainly showed focal and lobular types, respectively.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