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2 Download: 0

혈액투석계획 환자에서 동정맥루 형성술에 대한 수술전 초음파 혈관지도 작성의 유용성

Title
혈액투석계획 환자에서 동정맥루 형성술에 대한 수술전 초음파 혈관지도 작성의 유용성
Other Titles
Efficacy of Preoperative US Vascular Mapping for Arteriovenous Fistula in Patients with Hemodialysis
Authors
이민선
Issue Date
2005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혈액투석을 계획한 만성 신부전 환자에서 혈관 수술전 초음파로 혈관지도 작성검사(US vascular mapping)를 시행함이 개통성을 유지하는데 기여하는지 알아보고자 하였다. 2001년 1월부터 2003년 4월까지 말기 신부전으로 혈액투석을 위해 수술한 66명(남:여=34:32, 평균연령 58.8세)을 대상으로 수술 전 초음파 혈관지도 작성검사를 시행한 환자군과 검사를 시행하지 않고 혈관수술을 받은 대조군으로 분류하였다. 두 군간의 재수술율, 수술 방법에 따른 혈관지도 작성 효과의 차이, 중재적 시술을 받았을 때의 이차 개통성, 시간 경과에 따른 개통성, 그리고 혈관지도 작성 결과와 비교하여 수술에서 선택된 혈관의 직경에 따른 차이도 비교 분석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첫째, 수술전 혈관지도 작성군에서 재수술율이 11.8%로 대조군의 28.1%보다 낮아 개통성이 높았다. 둘째, 혈관지도 작성군에서 자가혈관 동정맥루 형성술을 가진 환자들은 재수술율이 7.4%로 인조혈관 이식술(25.9%)보다 낮았다. 셋째, 중재적 시술에 실패한 8명 중, 혈관지도 작성군은 2명(33.3%)이 실패하여, 대조군 6명(46.3%)에 비해 이차개통성이 높았다. 넷째, 수술 후 일 년에 혈관의 개통성은 혈관지도 작성군은 자가혈관 동정맥루 형성술에서 92.6%, 인조혈관 이식술에서 71.4%로 대조군보다 높았다. 다섯째, 혈관지도 작성 결과에 따라 혈관을 선택하여 수술할 때 자가혈관 동정맥루 형성술과 인조혈관 이식술에서 재수술율이 각각 16.6%, 22.2%로 낮아서 개통성이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았다(p=0.011, p=0.029). 결론적으로 수술 전 초음파 혈관지도 작성검사는 동정맥루 수술을 시행한 환자에서 더 나은 혈관을 선택하는데 유용하였고 나아가서 투석용 수술 혈관의 개통성 유지와 재수술을 예방하는데 기여할 수 있는 유용한 검사라고 생각한다.;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assess the efficacy of preoperative vascular mapping to predict postoperative patency of arteriovenous fistula for hemodialysis. 66 patients who underwent hemodialysis for end-stage renal failure(M:F=34:32, mean age, 58.8 years) were observed prospectively from January 2001 to April 2003. These were divided into two groups ; The vascular mapping group and the control groups. Comparative studies were made of reoperation rate between the two groups, efficacy of preoperative US vascular mapping according to operation type, secondary patency after interventional angioplasty and the diminution of patency with time passage of potoperative period. In the mapping group, the diameters of intraoperatively selected vessels are investigated and compared with recommended diameter on preoperative US vascular mapping. The results were as follows; 1. The patients of preoperative US vascular mapping group had relatively lower reoperation rates(11.8%)than the patients of control group(28.1%). 2. The preventive role of US vascular mapping is more effective in decreasing reoperation rate of the patients with native arteriorvenous fistula(7.4%) than synthetic arteriovenous graft(25.9%). 3. There is a decreasing tendency of the failure to get the secondary patency with interverntional angiography in the patients of the mapping group(33.3%), compared with the control group(46.3%). 4. The patients in mapping group had higher patency than the patient in control group in native arteriovenous fistula(92.0%) and synthetic arteriovenous graft(71.4%) at the point of postoperatively one year. 5. The arteriovenous fistulas of the patients in mapping group had higher patency in the both native arteriovenous fistula(16.6%) and synthetic arteriovenous graft(22.2%), which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p=0.011, p=0.029). In conclusion, preoperative US vascular mapping is thought to be a useful technique for the preoperative evaulation of arteriovenous fistula and to contribute to maintaining its postoperative patency and reducing reoperation rat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