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9 Download: 0

'날라리' 여중생의 화장행위

Title
'날라리' 여중생의 화장행위
Other Titles
The Make-Up Behaviors of ‘Nalnari’ School Girls
Authors
황혜미
Issue Date
2011
Department/Major
대학원 소비자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천혜정
Abstract
현재 우리사회에서는 청소년을 바라보는 시각과 실제 청소년들의 행위 사이에 간극이 존재한다. 본 연구는 이러한 간극이 구체화되어 나타난 청소년의 일상 경험으로 화장 행위를 선택하였다. 화장하는 청소년에게 말을 걸어 그들의 목소리와 언어로 화장을 하는 여중생들은 누구이며, 왜 화장을 하는지를 이해하고자 하였다. 이러한 경험을 이해함으로써 청소년의 화장행위를 어떠한 맥락에서 포착해야 하는지 사회문화적 함의를 드러내고자 하는데 본 논문의 목적이 있다. 본 연구의 참여자는 현재 화장을 하고 있는 여자 중학생 11명이다. 이들은 연구자의 지인들을 통해 소개받는 눈덩이 표집법으로 이루어졌고 서울 내 다양한 지역의 학교로부터 학생들을 모집하였다. 연구기간은 2010년 11월부터 2011년 1월까지 개인 인터뷰를 실시하였으며 평균 2시간 정도 연구 참여자들의 학교나 집, 또는 음식점 등에서 진행하였다. 인터뷰 질문은 구조화하지 않은 자유 형태로 이루어졌으며, 보다 풍부한 진술을 이끌어내기 위해 Kvale(1996)이 제안한 도입질문과 엄밀한 조사 질문을 활용하였다. 그리고 Miles와 Huberman(1984), Dey(1993)가 제안한 3단계를 절충, 수정하여 텍스트 분석 작업을 거쳐 5가지의 핵심 주제들을 도출하였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10대 여중생의 화장품 소비현상에서 보이는 선택들은 또래집단의 영향을 강하게 받고 있었다. 현대의 여중생들은 소비주의 이데올로기와 소비문화로 포섭되면서 소비문화에서 자기 정체성의 준거를 두면서 또래들과의 시간에서 즐거움을 느끼고 있었고, 또래집단이 추구하는 공통된 유행과 상품을 ?i으며 소속감을 느끼고 있었다. 또한 이들 여중생은 또래 집단 내 유행 아이템과 브랜드를 자신들 연령 때의 ‘전용상품’이나 ‘전용 브랜드’로 규정하고 있었다. 즉 10대들의 화장품 소비가 특정 브랜드의 선호로 이어지고 성인용 화장품과 내용물이 다를 것이 없는 화장품이라도 10대용 화장품으로 인식되는 것에서 기업의 광고와 브랜딩 전략이 효과적으로 마케팅 되었음을 시사한다. 둘째, 10대 여성 청소년들의 화장행위에는 공부만 하는 모범생과 구별을 짓고자 하는 행위기재가 있었다. 그동안 성인 여성의 범주에 속해 금기 시 되었던 화장행위는 10대들에게 유행이자 일상소재로 이미 대중화되었지만, 이를 수용하지 못하는 또래는 ‘모범생’으로 불리며 또래 집단 내 부정적으로 인식되고 있었다. 과거 학교생활에 순응하며 열심히 공부만 하는 모범생은 세계화, 정보화에 따른 주입식, 통제위주의 학교교육의 위상 추락과 함께 현대 소비자본주의 사회의 도래로 그 이미지 또한 달라졌다. 화장이 사회변화와 함께 생겨난 일종의 10대 트렌드로서 유행 상품인 만큼 이를 ?i아가지 못하는 또래는 자연스럽게 시대에 뒤떨어지고 또래집단과 잘 조화를 이룰 수 없는 비사교적인 아이로 분류된다. 이렇게 10대 여성들의 화장행위는 자신들을 ‘모범생’ 집단과 구별을 짓는 행위기재로 작용하고 있었다. 셋째, 10대 여중생의 화장행위 내 또래들 간의 암묵적인 행동규범이 존재하고 있었다. 10대 여중생의 일상생활 속에서 화장행위가 완전히 자유로운 경험이 되지 못하는 것에서 기인하여 학교규율과 가정생활이라는 이중적인 생활태도와 행동을 낳게 하고 있었다. 이러한 부자연스러운 행동양식에 대해 10대 여성들은 기성세대의 시각이나 기성세대가 정한 규칙에 완전히 저항하지 않았다. 오히려 그것의 형식성에 대해 불만이지만, 그렇게 형식적일지언정 그것을 거부하고 무시하기 보다는 자기 나름의 규제로서 적당히 조절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었다. 즉 10대 여성 청소년들은 화장을 통해 성인의 경계를 넘나들고 이를 모방하고 있지만, 성인의 문화와 완전히 동일시하거나 기성세대의 시각에서 ‘헤픈’ 여성이 되는 것을 경계하면서 자신들의 욕구와 행위를 조절하고 타협하고 있는 것이다. 넷째, 연구 참여자들과의 인터뷰를 통해서 화장행위가 10대 여중생에게 대중매체와 광고를 통해 비춰지는 연예인의 외모를 모방하는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었다. 특히 10대 청소년들과 비준할 수 있을 만큼 연령이 낮아진 아이돌스타들의 상품광고는 10대 여성들에게 더욱 강하게 외모의 모방욕구를 불러일으키고 행위적 노력을 만들어내고 있었다. 마지막으로, 10대 여중생에게 있어서 화장행위가 젠더 이데올로기를 띄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여성에게 있어서 화장에 관심이 없거나 자신의 외모를 관리하지 않는 경우 자기관리에 소홀하고 여성답지 못하다는 낙인을 하는 반면, 남성은 가꾸지 않는 존재로 여기고 있었다. 대신 남성에 있어서는 전통적 성규범 체제에서 요구하는 힘, 권력, 타인과의 관계와 같은 요소를 더 큰 매력의 요소로 비중을 두고 있었다. 이것은 현대사회에서 남성의 육체 자본화 운운은 외모관리 산업들이 상품판매를 위해서 내건 과장된 선전일 수 있음을 내포하며, 현실적으로는 외모 가꾸기를 여성적 행위로 간주하고 치장하는 남성에게 오히려 낙인을 가하는 관행이 여전히 불식되지 않고 있었다. 연구결과 화장하는 여중생의 경험과 우리사회가 10대를 파악하는 관점 모두에서 모순과 이중성이 내포되어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10대 여성 청소년들은 이전보다 훨씬 더 강력한 대중소비사회의 맥락 속에서 성장하여 소비를 통해 자기 개성을 연출할 줄 모르는, 혹은 지나치게 상업적 소비문화에 물든 집단을 동시에 무시하고 있는 듯하다. 우리 사회 또한,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화장품 시장의 확장과 이에 따른 마케팅이 한편에서 존재하면서 동시에 화장하는 청소년들에 대한 낙인과 통제는 여전히 강력하기에 모순적이다. 그렇기에 우리 사회 10대 청소년들의 삶과 문화에 대한 더 깊은 고민과 성찰이 요구된다.;There exists a rift between the views on the teens in our current society and the actual behaviors of those teens. This study has selected the make-up behavior as the daily experience of the teens where such rift has concretized. By talking to the teenagers who put on make-up, the study was set out to explore who they are in their own voice and language and to understand why they put on make-up.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in revealing the socio-cultural implication by finding out in which context the make-up behaviors of the teenagers would have to be understood by grasping such experience. The subjects in the study include 10 teenage middle school girls who are currently doing make-up. The selection took place by the snowballing method where the subjects were introduced by the acquaintances of the researcher and students from schools throughout various regions within Seoul were collected. The research period was from November of 2010 to January of 2011 in the form of personal interviews. The interviews were conducted for two hours on average in places like the subjects’ homes, schools or the restaurants. The interview questions were done in unstructured and free style and in order to derive more detailed and rich answers, the introductory questions and rigorous investigative questions proposed by Kvale(1996) were used. In addition, the three stages proposed by Miles and Huberman(1984), Dey(1993) were supplemented and revised to derive five main topics after going through the text analysis. The main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selections shown in the consumption of cosmetics by the teenage school girls were strongly affected by the influence of the peer groups. The teenage school girls in the contemporary era have drawn into consumerism ideology and the consumer culture, basing the conforming their self-identity with the consumer culture and getting the pleasure out of the time they spend with their peers. They also feel the sense of belonging by following the common trends and products their peer group seek. Moreover, these teenage school girls designated the items or brands in vogue amongst their peers as the ‘exclusive product’ or ‘exclusive brands’ for their age group. That is the make-up consumption of the teenager leads to the preference for the certain brand. Considering that even the cosmetics are identical in their content to adults’ are considered as those for the teens, it signifies that the company’s advertisements and brand strategies were marketed effectively. Second, the make-up behavior of the teenage school girls had the intent to distinguish themselves from the model students who only focus on studying. The make-up behavior which was considered to belong to the adult female’s territory and was tabooed has become a trend and everyday thing for the teenagers already. However, the peer group which has not accepted it is called ‘model student’ and they are perceived in a negative light within the peer groups. The image of model students who have adapted themselves to the past school life and focused only on studying have changed along with the falling of the cramming and control-oriented school education by the globalization and information and the advent of the modern consumer capitalist society. Since the make-up is a sort of the teen trends which have appeared along with the changes in the society and the trendy products, the peer group which cannot catch up to this naturally becomes classified as unsocial individuals who fall behind the times and cannot get along with their peers. As such, the make-up behaviors of the teenage girls acted as the intent to differentiate themselves from the ‘model student’ group. Third, there exists an implicit code of conduct among the peers for the make-up behavior of the teenage school girls. The make-up is not entirely a free experience in the daily lives of the teenage school girls, and this is creating the dual attitude to life and attitudes in the school regulations and the life at home. In response to such unnatural pattern of behaviors, the teenage girls, even when they are discontent with its formality, they do not completely resist the views of older generation or the rules set out by them and moderately regulate them with their own rules rather than resisting and ignoring them. That is the female youth in their teens cross the boundaries of adulthood and imitating it through make-up. However, guard against identifying with the adult culture and being viewed as ‘easy’ women from the viewpoint of the older generation, they are adjusting and compromising their desires and behaviors. Fourth, through the interviews with the subjects, it was found that make-up behavior provided the enjoyment of imitating the appearance of celebrities shown through the popular media and advertisements for the middle school girls in their teen. In particular, commercial advertisements of the idol stars whose age has been lowered to the level comparable with the age of teenagers brought stronger desire to imitate and creating the behavioral efforts. Lastly, it was revealed that for middle school girls, the make-up showed a gender ideology. Women are braded as being lazy in self-management and not feminine when they are not interested in make-up or looking after their appearance while the males are considered as the people that do not groom themselves. Instead, for men, the power required in the traditional gender-discriminating system and the relationship with others are considered as more attractive elements. This implies that in the modern society, the men’s capitalization of the body is the exaggerated advertisements for the sales by the industries related the appearance. In reality, the custom to consider the grooming behavior as the feminine behavior and stigmatizing the males who look after their appearance have not completely disappeared. The results indicated that in both the experience of the make-up for the teenage school girls and the perspective on the teens by our society imply the contradiction and duality. The female youth, having grown up in the stronger context of the mass consumption society, both look down upon the group that does not know how to express their individuality, or the group which is influenced excessively by the commercial consumer culture. Our society is also contradictory in that the cosmetics market targeting the teenagers has expanded and the marketing exist on one hand and at the same time, places strong branding and restraints on the teenagers who put on make-up on the other. Thus, more in-depth contemplation and the inquiry into the lives and cultures of the teenagers in our society would be require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소비자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