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84 Download: 0

재정정책과 거시변수

Title
재정정책과 거시변수
Other Titles
A Study on the Macroeconomic Effects of Large Changes in Fiscal Policy
Authors
한경화
Issue Date
2011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김인배
Abstract
금융위기 등 경제위기로 인한 경제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많은 국가들이 적극적으로 재정 확대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대규모 재정정책이 거시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으나, 일반적인 재정정책이 경제에 미치는 효과에 대해서조차도 일관된 견해를 보이지 못하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OECD 28개국을 대상으로 1960년에서 2008년까지의 패널자료를 사용하여 특별히 대규모 재정정책의 변화가 거시변수인 산출물, 인플레이션, 무역수지 및 실질환율에 미치는 효과를 분석하였다. 또한 이러한 재정정책의 효과가 국가채무의 초기조건에 따라 달라지는지 분석하였다. 분석방법에서는 대부분의 기존문헌과 달리 대규모 재정정책 변수의 특성을 고려한 방법론을 사용하였다. 본 연구의 실증분석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재정 확대정책 발생시 산출물 갭이 상승하고, 재정 긴축정책 발생시 산출물 갭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난다. 그러나 국가채무가 높을수록 이러한 재정정책의 효과는 감소하는 것으로 보인다. 둘째, 재정 확대정책과 재정 긴축정책의 모든 경우에 인플레이션이 상승하는 것으로 나타난다. 셋째, 재정 긴축정책이 발생한 경우 무역수지가 개선되었고 이러한 효과는 국가채무 수준이 높을수록 더 크게 나타난다. 마지막으로, 실질환율에 대해서는 재정긴축이 실질환율을 상승시키는 것으로 나타난다. 국가채무가 높을수록 재정긴축으로 인한 실질환율 상승의 폭이 감소되는 것으로 보인다. 일반적으로 대규모 재정정책의 변화가 거시변수에 미치는 영향은 상충되는 견해 중 고전적인 견해를 따르는 것으로 나타나지만, 국가채무 수준이 높을수록 대규모 재정정책의 변화가 거시변수에 미치는 효과가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난다.;Recently, most countries have implemented an aggressive fiscal policy to overcome a recession caused by economic crises such as global crisis. Therefore, the impact of large fiscal expansions or contractions on the economy have been in the economic spotlight largely. However, earlier studies have suggested conflicting arguments about the effect on the economy even in normal fiscal events. This paper examines the effects of large fiscal expansions and contractions on the economy, specifically output gap, inflation, trade balance and real exchange rate using a panel of 28 OECD countries over 1960 to 2008. In addition, this paper investigates if these results are influenced by countries' initial levels of public debt. Distinguishing from most empirical studies, this paper uses the methodology in considering the feature of a fiscal variable represented by large changes in fiscal policy. Main findings of this paper are as follows. First, large fiscal expansion increases output gap and large fiscal contraction decreases output gap. However, the higher the initial levels of public debt, the smaller these effects of large fiscal policy on output gap. Second, both large fiscal expansion and fiscal contraction cause inflation. Third, during large fiscal contraction trade balance is improved and this result becomes stronger as the initial levels of public debt is higher. Lastly, large fiscal contraction stimulates the increase in real exchange rate. However, higher initial level of public debt reduces this effect on real exchange rate. Summarizing these results, the overall macroeconomic effects of large fiscal expansion and contraction confirms the traditional argument among conflicting arguments. Meanwhile, these effects are lessened as initial level of public debt is higher.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