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 Download: 0

위식도 역류질환 증상 발현의 예측 인자

Title
위식도 역류질환 증상 발현의 예측 인자
Other Titles
Determinants of Symptoms in Gastroesophageal Reflux Disease: Non-Erosive Reflux Disease, Symptomatic and Silent Erosive Reflux Disease
Authors
최은화
Issue Date
2011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문일환
Abstract
배경 및 목적: 상부위장관 내시경을 포함한 건강검진이 보편화되면서 내시경에서 식도점막의 손상이 있으나 증상은 없는 경우가 빈번히 발견되고, 내시경에서 정상소견이지만 가슴 쓰림이나 위산 역류의 전형적인 위식도 역류증상을 가진 사람들도 흔히 관찰된다. 본 연구는 위식도 역류질환에서 증상 발현과 연관된 예측인자를 알아보고자 시행하였다. 방법: 2009년 6월부터 2010년 9월까지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 건강증진센터를 방문하여 상부위장관 내시경을 받은 자들 중 연구에 참여할 것을 동의한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하였다. 모든 대상자는 상부위장관 내시경 검사를 받았고 사회인구학적 특성, 위장관 증상, 신체화 증상점수(somatization symptom checklist score, SSC score) 등이 포함된 자가보고형 설문지를 작성하였다. 내시경상 미란성 식도염(erosive esophagitis, EE)의 중등도는 Los Angeles 분류로 구분하였다. 가슴 쓰림과 신물이 올라오는 증상이 최소 1주 1회 이상 있는 경우를 전형적 위식도 역류증상으로 정의하였다. 내시경에서 식도점막의 손상이 있고 전형적 위식도 역류증상은 없는 경우를 증상이 없는 미란성 위식도 역류질환 (asymptomatic EE, AEE)으로, 내시경에서 식도점막의 손상이 있고 전형적 증상도 있는 경우를 증상이 있는 미란성 위식도 역류질환 (symptomatic EE, SEE)으로, 식도점막의 손상은 없으나 전형적 증상은 있는 경우를 비미란성 위식도 역류질환(non-erosive reflux disease, NERD)으로, 식도점막의 손상과 증상 둘 다 없는 경우를 대조군으로 정의하였다. 결과: 전체 대상자 4,565명(남자 2,370명, 평균 연령 46±10세) 중 GERD는 14.9%였다. 이 중 NERD는 50.6%, AEE는 43.8%, SEE는 5.6%였다. 대조군에 비하여 SEE군과 AEE군 모두에서 남성, 비만(BMI≥25.0kg/m2) 및 식도틈새탈장이 빈발하였다. SEE군은 대조군에 비하여 SSC 점수가 높았고(0.72±0.50 vs. 0.52±0.46, p<0.05) 기능성 소화불량증이 더 빈발했다(63.2% vs. 7.0%, p<0.05). AEE군은 대조군에 비하여 SSC 점수가 낮고 (0.41±0.39 vs. 0.52±0.46, p<0.05) 45세 이상의 고령이 많았다(61.3% vs. 53.3%, p<0.05). SEE군에 비해 NERD군은 여성(60.9% vs. 13.2%, p<0.05), 높은 SSC 점수(0.97±0.65 vs. 0.72±0.50, p<0.05)와 관련이 있었다. 결론: SEE과 AEE의 공통적인 예측인자는 남성, 비만, 식도틈새탈장이며, SEE는 높은 신체화 경향 및 기능성 소화불량증의 동반상병이 연관되었고, AEE에서는 낮은 신체화 경향 및 고령과 관련되었다. 따라서 신체화 경향은 위식도 역류질환에서 증상 발현을 예측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인자였다.;Purpose: Heartburn and acid regurgitation, caused by the reflux of gastric acid into the esophagus, are the main symptoms of gastroesophageal reflux disease(GERD). Severity of reflux symptoms correlates poorly with endoscopy findings and ambulatory 24hr esophageal pH monitoring results. The risk factors for having symptoms in GERD are poorly understood. We aimed to investigate the determinants of symptoms in spectrum of GERD: asymptomatic erosive esophagitis (asymptomatic EE), symptomatic erosive esophagitis (symptomatic EE) and non-erosive reflux disease (NERD). Method: A total of 4565 subjects [male, 51.9%; mean age (± SD), 46.3 years (± 10.3)] who visited healthcare promotion center in Ewha Womans Mokdong Hospital from June 2009 to September 2010, underwent upper endoscopy and completed self administered questionnaires about gastrointestinal symptoms and somatization symptoms. Result: The overall prevalence of GERD was 14.9% (678/4565). Among the patients with GERD, the proportion of NERD, asymptomatic EE and symptomatic EE was 50.6% (343/678), 43.8% (297/678) and 5.6% (38/678), respectively. Functional dyspepsia (FD) and irritable bowel syndrome (IBS) were more common in GERD group than control. Common predictors of symptomatic EE and asymptomatic EE were male sex, obesity (BMI≥ 25.0 kg/m2) and hiatal hernia. Symptomatic EE was associated with high somatization symptom score and high prevalence of FD. Asymptomatic EE was associated with old age and low somatization symptom score. Conclusion: GERD is highly prevalent in Korea and a half of GERD has no typical GERD symptoms. Symptomatic EE was related with higher somatization and overlap of FD and asymptomatic EE was associated with aging and lower somatization. Therefore, ‘somatization’ is the most important determinant for having symptoms in GER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