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09 Download: 0

폐경기 후 여성에서 질식 초음파 검사에 의한 자궁내막 이상병리 상태 예측에 관한 연구

Title
폐경기 후 여성에서 질식 초음파 검사에 의한 자궁내막 이상병리 상태 예측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Clinical and Pathologic Correlation of Endometrium detected by Transvaginal Sonography in Postmenopausal Women
Authors
문혜성
Issue Date
1992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우복희
Abstract
폐경기 후 여성 호르몬자극의 불균형에 의해 질출혈이 있는 경우 자궁내막 이상유무를 진단하기 위하여 소파술이 이용되었다. 그러나 대부분의 경우 병리조직검사 결과도 정상이었다. 이에 점차적으로 비침습적이면서 좀 더 보편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선별 검사로써 질식 초음파 검사를 시도하였으며 그의 효용성과 임상적 가능성에 대한 많은 보고가 되고 있다. 본 연구는 1991년 9월1일부터 1992년 8월30일까지 이화여자대학병원 산부인과 내원한 폐경기 후 여성 105 예를 대상으로 하여 질식 초음파로 자궁내막 두께를 측정하고 내막 소견을 관찰함으로써 자궁내막 생검, 및 자궁 적출술에 의해 얻은 자궁 내막 조직 소견과 비교분석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1. 폐경기 여성의 내원시 주증상은 질출혈, 안면홍조, 요통 등이었다. 2. 폐경기 후 여성 105 예 증 질식 초음파에 의한 자궁내막 두께가 4mm 이하인 경우가 78 예(74.3%)였고 이 중 자궁내막 생검소견상 위축되거나 호르몬 저자극으로 인해 조직학적으로 평가가 불충분한 정상 폐경기 후 자궁이 73 예로 양성 예측도는 85.2%였다. 3. 폐경기 후 여성 105 예 중 질식 초음파에 의한 자궁내막 두께가 5mm이상인 경우가 27 예(25.7%)로 이 중 자궁내막 생검소견상 증식기 자궁내막, 자궁내막 증식증, 자궁내막선암 등의 이상병리 상태를 보이는 경우가 23 예로 음성 예측도는 93.6%였다. 4. 폐경기 후 여성의 질식 초음파에 의한 자궁내막 두께로써 자궁내막 생검상 조직의 이상소견을 예견하는 데의 특이도는 82.1%, 민감도는 94.8%, 정확도는 91.4%였다. ;At past, to diagnose abnormal uterine pathology of postmenopausal women induced bu unopposed hormonal stimulation, especially endometrial hyperplasia and endometrial carcinoma, most gynecologist were used to curette endometrial tissue invasively, but those pathologic results were within normal limits. So recently they tried to use the transvaginal sonogram because it is a noninvasive technique and can be used simply. This study was designed to compare the transvaginal sonographic scanning if the uterus and endometrium with the histology obtained by endometrial biopsies or total hysteretomy specomens and to determine whether the sonographic technique might be useful in the evaluation of postmenopausal women. The 105 cases of postmenopausal women who visited Ewha Womans Hospital from September 1, 1991 to August 30, 1992 were studied. The results were as follows ; 1. The Chief complants of postmenopausal women were vaginal spotting, hot flush and back pain. 2. 78 cases of postmenopausal women (74.3%) were belong to endometrial thickness 4mm or less by transvaginal sonogram and 73 cases of those were shown histologically atropic endometrium or insufficient tissues for diagnosis. So the positive predictive value was 85.2%. 3. And the remainder 27 cases of postmenopausal women (25.7%) were belong to endometrial thickness 5mm or more by transvaginal sonogram and 23 cases of those were shown abnormal uterine pathology, especially carcinoma. So the negative predictive value 93.6%. 4. Sonographically measured endometrial thickness of 4mm or less exhibited 82.1% specificity, 94.8% sensitivity, 91.4% accuracy for determining whether postmenopausal women had endometrial histology consistent with lower estrogen stimulation or not.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