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90 Download: 0

파생상품을 이용한 위험관리가 기업투자에 미치는 영향

Title
파생상품을 이용한 위험관리가 기업투자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The Impacts of Risk Management Using Financial Derivatives on the Corporate Investment: Focusing on Monetary Policy Transmission
Authors
하에스더
Issue Date
2011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홍기석
Abstract
우리나라의 파생상품 시장규모가 크게 증가하고 있어 거시정책적인 관점에서 통화정책의 유효성은 논란의 대상이 될 수 있다. 파생상품은 경제충격이나 정책결정으로 인한 불확실성에 대한 위험헤지수단을 제공하여서 전통적인 통화정책의 파급경로에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본 연구의 목적은 파생상품이 통화정책 파급경로를 무력화시킬 가능성이 우리나라에서 실증적으로 보여지는가를 분석하는 데 있다. 실제로 2001년부터 2010년까지 한국신용평가의 KIS-Value의 기업자료를 이용하여 패널자료 분석을 실시하였다. 패널자료의 분석방법은 기업의 투자모형에 기반하여 고정효과모형, 동적패널모형으로 분석하였다. 또한 파생상품이 주가변동성 및 투자변동성으로 대용되는 위험을 감소시키는지 여부에 따라 통화정책의 유효성을 훼손시킬 가능성을 알아보기 위해 횡단면자료도 분석해 보았다. 통화정책변수로 이자율외에 통화정책의 파급경로를 종합적으로 고려한 이자율과 환율의 가중치의 합인 통화상황지수(MCI: Monetary Condition Index)를 이용하였다. 통화상황지수의 사용은 통화정책의 파급경로를 종합적으로 평가할 수 있다는 데 의의가 있다. 본 연구의 분석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파생상품이 통화정책 파급경로상에서 기업투자에 미치는 영향을 고정효과 모형과 GMM 모형으로 추정한 결과 이자율과 파생상품변수의 상호작용항, 그리고 MCI와 파생상품변수의 상호작용항이 유의미한 값을 도출하지 않거나 유의하더라도 음(-)의 관계가 나왔다. 이는 통화정책변경이 기업투자에 미치는 효과에 파생상품의 존재가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 않거나 정책금리가 상승할 때 투자가 위축되는 경로에서 파생상품을 사용하더라도 투자가 증가하지 않음을 의미한다. 즉, 파생상품이 국내 통화정책의 파급경로에 미칠 영향이 미미하여 통화정책의 유효성은 줄어들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둘째, 파생상품이 주가변동성과 음(-)의 관계가 나와 주가변동성을 줄일 가능성이 있었고 투자율의 변동성은 양(+)의 관계가 나와 오히려 투자율 변동성은 증가시키는 상반된 결과가 나왔다. 이로 보아 분석대상기업들의 위험이 완전하게 헤지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결론적으로 파생상품이용이 궁극적으로 해당기업의 위험관리에 긍정적인 역할을 하지 못한다면 통화정책의 유효성도 크게 훼손되지 않을 것으로 분석된다.;The Korea's derivatives market size has been increasing greatly, so from macroeconomic perspectives the effectiveness of monetary policy can be controversial. Because derivatives offer risk hedging instruments over uncertainty caused by economic shock they can impact traditional monetary policy transmission. The purpose of this paper was to examine empirically possibility of derivatives' making monetary policy transmission ineffective. In practical, panel data analysis was conducted using KIS-Value's corporate data from 2001 to 2010. For method of panel data analysis, fixed effect model, dynamic panel model are used, based on corporate investment model. In addition, the cross-sectional data was analyzed to evaluate whether derivatives reduce risks proxying the stock price volatility and investment volatility. Monetary Condition Index(MCI) is used as proxy for monetary policy variable beside interest rate. MCI combines the effect of changes in interest rate and exchange rate over all channels of the monetary policy transmission. The results of this paper were as follows: Firstly, interaction variables between derivatives and interest rate, and interaction variables between derivatives and MCI were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or if they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they were negatively related to corporate investment. It means that derivatives do not have significant influence on corporate investment through monetary policy transmission and corporate investment would be not increased by use of derivatives when monetary policy is tight. In other words, it seems that the effectiveness of monetary policy would be not reduced due to derivatives. Secondly, derivatives are negatively related to the stock price volatility so they have possibility to reduce stock price volatility. And derivatives are positively related to investment volatility so they have possibility to increase investment volatility. We can conclude that risk of target company is not completely hedged. Consequently, if derivatives do not play a positive role ultimately in reducing risk of company, the effectiveness of monetary policy will not be greatly undermine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