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67 Download: 0

Factors of Cultural Discomfort during Mongolian-Korean Communication Encounters

Title
Factors of Cultural Discomfort during Mongolian-Korean Communication Encounters
Authors
Mijiddorj, Rinchinsuren
Issue Date
2010
Department/Major
대학원 국제사무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전지현
Abstract
본 연구는 일하는 현장에서 몽골과 한국사람간의 의사소통에서 발생하는 의사소통 불평요인과 만족스럽고 편안한 소통을 가능하게 하는 의사소통 촉진요인을 파악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한국인과 몽골인 간의 의사소통 경험자료를 수집하기 위해 핵심사 건조사기법을 사용하였고 모두 스물 여섯 명의 몽골인과 열 세 명의 한국인이 조사 및 인터뷰에 참가하였다. 몽골인 응답자들이 인식하고 있는 한국인과의 의사소통 불편요인은 크게 생소한 언어적 커뮤니케이션, 비언어적 커뮤니케이션, 생소한 사고방식으로 구분하여 파악할 수 있었다. 생소한 언어적 커뮤니케이션으로는 위계질서에 대한 이해의 차이, 부적절한 주제에 대한 차이, 공손한 표현사용의 차이, 간접적 의사소통의 차이 등이 파악되었다. 생소한 비언어적 커뮤니케이션으로는 공공예절의 차이를 파악할 수 있었고, 생소한 사고방식으로는 집단주의 보수주의, 우월주의, 일과 시간에 대한 태도 등을 파악할 수 있었다. 한국인 응답자들이 인식하고 있는 몽골인과의 의사소통 불편요인 역시생소한 언어적 커뮤니케이션, 비언어적커뮤니케이션, 생소한 사고방식으로 구분하여 파악할 수 있었다. 생소한 언어적 커뮤니케이션으로는 공손한 표현사용의 차이, 부적절한 주제에 대한 차이, 직접적 의사소통의 차이 등이 파악되었다. 생소한 비언어적 커뮤니케이션으로는 공공예절의 차이, 외국인을 대하는 태도의 차이 등을 파악할 수 있었고, 생소한 사고방식으로는 자유주의, 개인주의, 및 일과 시간에 대한 태도 등을 파악할 수 있었다. 몽골인과 한국인 응답자 모두 공통적으로 효과적이면서 만족스러운 의사소통은 상호 문화를 깊이 이해하는 의사소통이다. 한국인의 경우, 몽골문화에 대한 이해와 몽골문화를 배려하는 반응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몽골의 문화적 가치관에 대한 이해, 몽골인의 민족성과 민족적 이미지에 대한 이해, 몽골에서 직업을 위해 습득하게 되는 지식과 몽골에 대한 일반적인 사항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고, 우월주의 적인 행동의 자제, 보다 직접적이고 명료한 소통에 적응하기, 여성에 대한 존중과 언어 능력을 발전시키는 노력이 필요하다. 몽골인의 경우, 역시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와 몽골문화를 배려하는 반응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의 문화적 가치관에 대한 이해, 한국인의 민족성과 민족적 이미지에 대한 이해, 한국에 대한 일반적인 사항을 이해하고 한국에서의 직업을 위해 획득하게 되는 지식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고 간접적인 소통에 대한 적응과 언어 능력의 향상 발전시키는 노력이 필요하다. 연구자는 이번 연구를 통해 양국의 지역적, 국제적 수준에서의 보다 효율적인 상호 협력을 위해 몽골인과 한국인 의사 소통의 특성을 보다 잘 이해할 수 있는 의미 있고 실질적인 정보를 얻을 수 있었다.;The study explores interpersonal and professional intercultural communication experiences of Mongolian community in the Republic of Korea and Korean community in Mongolia mainly in the workplace. The purpose of the study is to find critical factors of cultural discomfort experienced by the Mongolian and Korean people along with the communication facilitators which can ensure more satisfactory and comfortable communication experiences between Mongolian and Korean people. The research involved the collection of qualitative data based on the Critical Incident Technique methodology (a modified Critical Communication Experience Survey) aimed to collect ineffective/problematic real life situations experienced by Mongolian/Korean individuals while communicating with Korean/Mongolian partners. The populations for a survey and interview involved 26 Mongolian and 13 Korean participants. The following factors of cultural discomfort were identified by Mongolian respondents: unfamiliar verbal communication (i.e. needs to recognize hierarchy, the concept of inappropriate topics, the difference in politeness practices and the difference in indirect communication), unfamiliar non-verbal communication (i.e. public etiquette) and unfamiliar way of thinking (collectivism, conservatism, ethnocentrism and attitudes to work and time). On the other hand, the following factors of cultural discomfort were identified by Korean respondents: unfamiliar verbal communication (i.e. the difference in politeness practices, the concept of inappropriate topics and the difference in direct communication), unfamiliar non-verbal communication (i.e. public etiquette and dealing with foreigners) and unfamiliar way of thinking (liberalism, individualism and attitudes to work and time). In addition, according to the opinions of Mongolian and Korean respondents, in order to ensure more effective and satisfactory communication experiences between Mongolian and Korean individuals the following perceived intercultural communication facilitators are required to exist: for Korean people, understanding the respective culture (i.e. understanding Mongolian cultural values, understanding Mongolian national character/image, understanding general facts about Mongolia and acquiring knowledge of doing business in Mongolia) and developing intercultural competencies (i.e. avoiding ethnocentric behaviors, adopting more direct clear communication, respecting women and developing language skills). On the other hand, for Mongolian people, understanding the respective culture (i.e. understanding Korean cultural values, understanding Korean national character/image, understanding general facts about Korea and acquiring knowledge of doing business in Korea) and developing intercultural competencies (i.e. adopting more indirect communication and developing language skills). The findings of the current study may contribute to the better understanding of the nature and specific of cross-cultural communication between Mongolian and Korean individuals by providing a valuable practical knowledge to ensure more efficient mutual collaboration of both nations at the regional and international level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국제사무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