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 Download: 0

An analysis of Zimbabwean economic crises on education

Title
An analysis of Zimbabwean economic crises on education
Authors
CHASOWA, MARJORIE
Issue Date
2010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임은미
Abstract
This study analyses the effects of economic crises on the education sector with a case study of Zimbabwe. Zimbabwe has had two distinct economic crisis; the Economic Structural Adjustment Programme (ESAP) triggered economic crisis (1990-9) and the sanctions triggered one (2000-8). However, these two distinct economic crisis have had differing effects on the quality of education in the country, regardless of Zimbabwe taking the lead in Africa in terms of adult literacy over years. This study argues that economic crisis do not necessarily translate into an education crisis as shown in the ESAP period since 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 (ODA) kept on flowing into the country and cushioned government’s efforts to provide sound education in the country. However, the sanctions that were imposed on the country since 2000 have had dire negative impacts on the education sector as they discouraged the inflow of ODA into the country subsequently leading to a drastic decrease in government spending on education, bringing the quality of education in the country to its knees and crippling it. Therefore, ODA is important in the development of any country as shown in this case study. Moreover, imposition of sanctions on a country should be well addressed to ensure that provision of basic necessities and human rights is not hindered. Thus, this study calls for the removal of sanctions in Zimbabwe, an adequate address by the government to corruption, bad governance and insistence on sound economic management policies for better provision of basic services and human rights.;이 논문은 짐바브웨의 사례분석을 통해 경제위기가 교육분야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고 있다. 짐바브웨는 그 내용과 성격이 전혀 다른 2개의 경제위기를 경험하였다. 첫째는 경제구조조정 프로그램 (Economic Structural Adjustment: ESAP)으로 야기되었던 위기 (1990-1999)였고, 두 번째는 짐바브웨에 대한 경제제재로 인해 발생한 위기(2000-2008)였다. 그러나 수 년 동안 짐바브웨가 아프리카에서 제일 높은 교육률을 갖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이 두 경제위기는 교육분야에 전혀 다른 결과를 초래하였다. 이 논문은 ESAP 기간 동안에서 볼 수 있었듯이 모든 경제위기가 교육의 위기로 귀결되는 것은 아니라고 주장한다. 이 시기 동안에는 대외원조 (ODA)가 짐바브웨에 지속적으로 제공되었고 정부 또한 이 공적자금을 교육 발전에 투자하려는 노력을 기울였기 때문이다. 그러나 2000년 이후에 시작된 서방세계의 제재는 교육분야의 피폐를 가져왔다. 그 동안 제공되었던 ODA가 급격히 감소함에 따라 정부의 교육 부문 지출 예산이 급격히 감소하였고 이는 교육의 질을 저하시키고 교육분야가 피폐되는 결과를 낳게 되었다. 본 연구의 사례에서 알 수 있듯이 ODA는 개도국의 발전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한 국가에 대한 제재가 인간이 필요로 하는 기본 요구와 인권을 훼손시키는 일은 없어야 한다는 점을 이 논문은 강조하고 있다. 또한 이 논문은 짐바브웨에 대한 서방세계의 제재 철폐, 짐바브웨 정부의 부패해소, 거버넌스 개선, 개선된 기본 서비스와 인권을 제공 할 수 있는 건전한 경제운영정책을 요구하고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