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4 Download: 0

유방암 및 자궁암의 유발에 영향을 미치는 식이요인에 관한 연구

Title
유방암 및 자궁암의 유발에 영향을 미치는 식이요인에 관한 연구
Authors
류영선
Issue Date
1992
Department/Major
대학원 식품영양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식품영양학과
Degree
Master
Abstract
본 연구는 1991년 8월부터 1992년 9월 사이에 서울 시내 5개 종합병원에서 치료 중인 유방암환자 60명. 자궁암환자 109명을 대상으로 암발생에 영향을 미치는 식이요인을 추정하기 위해서 시행되었다. 설문지를 이용한 개별 면담을 통해서 암환자들의 사회경제 상태, 성격, 질병상태, 식사 태도, 식품 섭취 빈도 및 식품 영양 섭취 실태 등을 조사하였고 caliper로 triceps skinfold thickness를 측정하였으며 체중과 신장 및 혈액 구성성분은 병원 기록을 조사 이용하였다. 대조군으로는 40-60세의 건강한 여자성인 2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하였다. 유방암환자와 자궁암환자의 사회경제 상태는 중류층이 대부분이었으나 유방암환자가 자궁암환자에 비해서 높은 경향을 보였으며, 성격도 좀 더 태평한 것으로 나타났다. 암환자의 체중은 한국 성인의 체위 기준치보다 약간 높았고 body mass index, triceps skinfold thickness는 정상간의 상한선에 해당하여 조사한 유방암환자와 자궁암환자의 체위는 양호한 편이었다. 조사대상자의 혈액 구성성분 중 hemoglobin과 hematocrit는 정상 범위보다 낮았고 serum protein, albumin, calcium 등의 수치는 정상 범위이긴하나 하한선에 가까웠다. 식사 태도을 살펴보면, 유방암환자와 자궁암환자는 대조군에 비해서 짜고 맵고 뜨거운 자극성 음식을 선호하는 경향을 보였다. 암발생 전의 식품 영양 섭취 실태의 조사 결과 대부분의 영양소는 권장량 이상으로 섭취하고 있었으나 총열량과 칼슘의 섭취량이 권장량의 75%에 미달하는 경우가 10% 이상이었으며 지방의 열량에 대한 섭취 비율은 약 16%로 나타났다. 유방암환자와 자궁암환자의 식품 섭취 빈도 및 즉석 식품과 가공 식품에 대한 선호 경향은 비슷하였으며, 단음식, 버터나 마아가린, 인스턴트 식품에 대한 섭취 빈도는 낮게 나타났고 가공, 조리된 식품보다 생식품을 더 선호하였다. 본 연구 결과 총열량, 지방, 그리고 가공 식품 등의 높은 섭취율이 암발생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밝혀진 서구의 결과와 일치하지 않아 우리나라에서는 암발생에 관여하는 다른 유전적 요인 및 환경적 요인이 있으리라고 생각되며 이에 대한 많은 연구가 행해져야겠다.; This study was performed to study the effects of dietary factors on breast and cervical cancer incidence. The subjects were 60 breast caner patients and 109 cervical cancer patients who were treated at five general hospitals in Seoul. The interview was carried out from August 1991 to September 1992. The subject's socio-economic status, personality, medical history, frequency data of food intake, and dietary history were measured. The anthropometric measurement and blood analysis data were also obtained. Twenty-five heal thy female adults served as comparison group. The socio-economic status of breast and cervical cancer patients belongs mostly to middle class. Breast cancer patients, however, tend to have higher income, education and to be more easy-going personality than cervical cancer patients. The weight of both cancer patients is slightly higher than Korean average. Body mass index and triceps skinfold thickness lie in the upper range of normal values. Their level of physical fitness was fairly good. The levels of hemoglobin and hematocrit of the patients are below the normal values. The values of serum protein, albumin, and calcium were in the normal range but close to the lower bound. The breast and cervical cancer patients seemed to prefer hot, spicy and salty foods compared to the comparison group. The results of diet history showed that most of the nutrient intake of the subjects met the RDA level. The total calories and calcium intakes were less than 75% of recommanded level. For breast and cervix caner patients, the ratio of calories from carbohydrate, protein, fat was 68.0 : 16.0 : 15.9, 68.5 : 15.3 : 15.8, respectively. Patients with breast and cervix cancer showed lower intake of animal food and meat, than Korean average. Since fat intake was not high in breast and cervix cancer patients. The results of this study do not agree with those reports of weastern societies which showed the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the intake of calorie, fat, and processed foods and the incidence of breast and cervix cancer.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식품영양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