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6 Download: 0

환율과 내수부문의 인과관계 및 상관관계 분석

Title
환율과 내수부문의 인과관계 및 상관관계 분석
Other Titles
Causality and Correlativity Analysis between Domestic Demand and Exchange Rate
Authors
조우림
Issue Date
2009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홍기석
Abstract
최근에 나타난 우리 경제의 수출호조, 내수부진 현상은 경제 성장의 잠재력을 훼손시킬 수 있다는 우려를 제기하고 있다. 이에 대한 원인 분석의 하나로서 외환위기 이후 환율상승이 수입자본재 가격 상승과 실질 소득의 둔화를 통해 내수를 위축시켰다는 환율접근을 들 수 있다. 본 연구에서는 환율상승과 소비•투자로 대표되는 내수부문 간의 인과관계 및 상관관계를 오차수정모형을 이용하여 이론적•실증적으로 분석하고 정책 시사점을 도출해 보았다. 환율과 내수부문은 특히 단기에 서로 영향을 주고 받는 한편 장기에는 환율의 변화가 내수부문에 주는 영향만 있는 것으로 보인다. 추정기간은 1988년 1분기부터 2008년 4분기로 설정하였고 국내소비 및 국내투자를 종속변수로 하고 설명변수에 원/달러환율을 포함시켜 추정하였다. 특히 국내소비의 경우 환율이 국산제품 소비와 해외제품 소비에 미치는 영향이 각각 다를 것으로 상정, 그 둘을 나누어 분석하였다. 추정결과, 환율 상승이 장기에는 국내총소비와 총투자에는 영향을 미치지 못하지만 국산소비는 증가, 해외소비는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단기에는 총소비에는 영향을 미치지 못하지만 국내투자는 감소시키며 국산소비와 해외소비에 미치는 영향은 장기와 같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단기에는 소비부문이 모두 환율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분석되어, 환율과 소비가 서로 영향을 주고 받을 것이라고 한 본고의 예측과 부합함을 보였다.;The correlation between exchange rate and domestic demand has increased since the 1997 currency crisis, causing brisk export and sluggish domestic demand that are partly responsible for the recent economic downturn. This paper examines the hypothesis that exchange rate and domestic demand affect each other. It estimates causality and correlativity between exchange rate and domestic demand through the Vector Error Correction model based on aggregate quarterly data from the first quarter of 1988 to the fourth quarter of 2008. Estimations indicate that exchange rate and domestic consumption affect each other in the short run, a finding that is new to the existing literature that the causality is from exchange rate to consumption. In the long run, however, the causality is one-sided; exchange rate impacts domestic consumption and investment, neither consumption nor investment affects exchange rate. In addition, the effect of exchange rate on consumption for domestic goods has changed recently; the substitution effect became larger than the income effect. The results have at least two implications. An economic model that seeks to explain domestic demand movements should incorporate the exchange rate volatility and the correlation between the domestic demand and exchange rate. Furthermore, a policy that seeks to expand domestic demand should also take into account these factor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