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6 Download: 0

C. P. E. 바하의 오르간 소나타에 관한 연구

Title
C. P. E. 바하의 오르간 소나타에 관한 연구
Authors
임성은
Issue Date
2000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논문은 18세기 독일 작곡가인 C. P. E. 바하(Carl Philipp Emanuel Bach : 1714 - 1788)가 작곡한 오르간 소나타 Wq. 70/3, H. 84, F Major를 중심으로 연구, 분석함으로써 그의 오르간 음악을 이해하는데 궁극적인 목적을 두었다. C. P. E. 바하는 전 고전주의 시대(Pre-classic Period : 1730 - 1770)의 뛰어난 인물 중 하나로서 음악을 통해 감정을 표출해내는 감정과다양식(Empfindsamer Stil)의 대표적인 작곡가였다. 그의 가장 큰 업적은 고전파 소나타 형식을 확립시킨 것으로써 이것은 바로크에서 고전주의(Classic Period : 1770 - 1830)로 나아가는데 있어서 음악사적으로도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바로크 시대의 형식적이고 대위법을 중심으로 한 오르간 음악은 전 고전주의 시대에 이르러 감정을 표출하고 화성을 중요시하는 건반음악에 자리를 내어주게 되었다. 하지만 오르간 음악은 전 고전주의 시대에 C. P. E 바하의 독창적인 작품으로 인해 명맥을 이어나갔다. 소나타는 16세기에 성악음악에 반대되는 개념으로 처음 나타난 이후 여러 가지 양식과 혼용을 이루면서 발달하였다. 오르간이 바소 콘티누오(Basso continuo)의 역할을 담당한 기악 앙상블을 의미했던 초기 바로크 소나타는 중기로 접어들면서 교회소나타(Sonata da chiesa)와 실내 소나타(Sonata da camera)로 발전되었으며, 후기 바로크에 이르러서는 3개 성부로 구성된 트리오 소나타(Trio Sonata)로 발전하였다. 이러한 트리오 소나타에서 오르간은 독주악기로서의 가능성을 나타냈는데 J. S. 바하(Johann Sebastian Bach : 1685 - 1750)는 이러한 특징으로 3개의 악장과 3성부 구조인 트리오 오르간 소나타를 작곡하였다. C. P. E. 바하는 이러한 바로크 시대의 음악적인 양식과 감정과다양식을 혼합, 수용하여 자신만의 음악적 세계를 구축하였다. 그의 작품 시기는 세시기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제 1시기는 J. S. 바하의 영향이 드러나는 시기로 비교적 단순한 구조의 작품을 작곡하였으며, 빠름 - 느림 - 빠름의 3악장 구조를 가지는 소나타 형식을 도입시킨 시기였다. 제 2시기는 감정과다양식을 음악에 적극 도입한 시기로 많은 수의 소나타를 작곡하였는데, 제 1시기의 작품보다 구조와 형식에서 많은 발전을 보이는 화성적인 작품을 작고하였다. 제 3시기는 교회음악을 많이 작곡한 시기로 제 2시기보다는 적은 수의 소나타를 작고하였지만 감정을 더욱 표출시키는 특징을 갖는 작품 활동을 하였다. 그는 이러한 작품시기 중 제 2시기인 1755 - 1758년에 걸쳐서 오르간 소나타 6곡을 작고하였는데 모두 소나타 형식으로 작곡되었으며, 제 1악장과 제 3악장은 같은 조성을 사용하는 빠른 악장의 소나타 형식을 보이고, 제 2악장은 감정과다양식의 특징이 나타나는 느린 악장이다. 본 논문에서 분석한 Wq. 70/3, H. 84, F Major 는 1755년에 작고되었으며 알레그로(Allegro) - 라르고(Largo) - 알레그레토(Allegretto)의 3악장으로 구성되어있다. 제 1악장과 제 3악장은 바장조의 조성을 가지며 제시부(Exposition) - 전개부(Development) - 재현부(Recapitulation)로 이루어진 소나타 형식으로 작곡되어졌고 제 2악장은 제 1악장의 딸림조 관계인 다단조(c minor)로 주제가 변형, 반복되는 2부분 형식으로, 모든 악장은 셈여림의 대조와 꾸밈음의 사용으로 감정과다양식이 잘 나타나있다. 그의 6개의 오르간 소나타를 통해서 알 수 있듯이 C. P. E 바하는 3악장 구조의 소나타 형식을 확립시켰으며 감정과다양식을 잘 표출해 내는 전고전주의 시대의 대표적인 작곡가로서, 고전주의로 나아가는 오르간 음악의 명맥을 이어나가는 역할을 하였다.;This study attempts to contribute to understanding Carl Philipp Emanuel Bach(1714 - 1788)'s organ music by an in-depth analysis of the organ sonata Wq. 70/3, H. 84, F major he composed. C. P. E. Bach is one of the prominent composers in the pre-classic period(1730 - 1770), especially sell-known for the technique of Empfindsamer Stil which emphasizes expression of emotions through music. One of his outstanding achievements was to fix up the classical sonata form. This form played a very important role in the history of music in the stage of entering into classic period from the Baroque. The organ music which focused on the form and counterpoint in the Baroque period gave place to the keyboard music which recognized the value of expression of emotions and harmony in the pre-classic period. The organ music in the pre-classic period, however, remained in existence by C. P. E. Bach's original master-pieces. Sonata, which appeared in the sixteenth century 문 a contrary concept to vocal music, evolved in mixture with diverse forms. Baroque sonata, which denoted instrumental ensemble in the initial stage in which organ played the role of basso continuo, developed into sonata da chiesa and sonata da camera the middle Baroque, and into trio sonata consisting of three parts in the late Baroque. In this form of trio sonata, organ emerged as a possible solo instrument. Johann Sebastian Bach(1685 - 1750) composed a trio organ sonata consisting of three movements and three parts, bringing this possibility into reality. C. P. E. Bach accommodated this Baroque musical forms together with Empfindsamer Stil and built up his own world of music. His musical life can be divided into three stages. His composition in the first stage, partly under the influence of J. S. Bach, was characterized by relatively simple structure, in which sonata form with three movements structure of fast - slow - fast was adopted. In the second stage, he actively applied Empfindsamer Stil and produced many pieces of works, composed of harmony which showed much improvement in the structure and form. His works in the third stage were geared to church music. Although fewer than the second stage in numbers, his works in this stage were much more mature in the expression of emotions. C. P. E. Bach composed six pieces of organ sonata in the second stage, namely 1755 to 1758, all with sonata form. The first and third movements of these pieces show sonata form with fast movement and the same tonality while the second movement reflects the characteristics of Empfindsamer Stil and thus is slow. Wq. 70/3, H. 84, F Major, specifically focused in this study, was composed in 1755. It consists of three movements with allegro, largo and allegretto. The first and third movements have F major sonata form with the parts of exposition, development and recapitulation. The second movement c minor, which is the dominant key of the first movement, demonstrates binary forms where the subject is transformed and repeated. All of these three movements make good expression of Empfindsamer Stil with contrasts of dynamic and the use of ornamentation. C. P. E. Bach's six organ sonata made him possible to establish the sonata form structured with three instruments. He is one of the outstanding composers in the pre-classical stage characterized by the skill of Empfindsamer Stil. The contributed to keeping organ music in existence in the pre-classic period which connected the Baroque and classic period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