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2 Download: 0

S. Karg-Elert의 교향악적 코랄 "Jesu, meine Freude"의 분석 고찰

Title
S. Karg-Elert의 교향악적 코랄 "Jesu, meine Freude"의 분석 고찰
Other Titles
A Study of S. Karg-Elert's Symphonic Chorale "Jesu, meine Freude"op. 87 no. 2
Authors
이보배
Issue Date
2009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채문경
Abstract
Sigfrid Karg-Elert(1877-1933) was an important German composer of organ music in the late nineteenth and early twentieth centuries, a transitional time when post-romantic music was met by and co-existed with the 20th century music. In a period when various trends of art were developing diverse and complicated forms of interrelationships, Karg-Elert tried to fuse all those new trends and styles in his compositions for organ as he pursued liberal forms of music as a writer and performer of symphonic organ music. In addition to organ works, he also wrote music for orchestra, piano and harmonium as well as chamber instruments. They invariably display the diversified compositional styles he tried to mix and match in his works in complex manners. Karg-Elert was an important successor of Max Reger(1873-1916) in post romantic music period of Germany, and he developed his own style by imitating and reinterpreting Reger's music. Meanwhile, neo-baroque music and the organ reformation movement in Germany brought about dramatic changes in organ music. Important composers such as Carl Reniecke(1824-1910), Salomon Jadasshon(1831-1945), and Reger, all of whom were successors of the traditions of the organ music of John Sebastian Bach's era, left strong influences on many composers including Karg-Elert, Paul Hindemith(1895-1963) and Hugo Distler(1908-1942). At the same time, the Impressionism from France prompted casual harmonies and variety of tones in German music, and it created very favorable environment for Karg-Elert's symphonic organ works. In the context of the advent of the dawning 20th century's new music styles that were based on the twelve-tone technique of Arnold Schonberg(1874-1951), Karg-Elert is an important composer to be studied for us to understand the 20th century organ music. His music, that connected the 19th and 20th centuries, developed into organ works augmented with various styles under the influence of modern compositional techniques. This thesis attempts to obtain a better understanding of Karg-Elert's organ music 1) by describing his organ works as well as historical and cultural background of his times, 2) by illuminating his life and distinctive features of his works, and 3) by analyzing Symphonischer Choral, op. 87/2 "Jesu, meine Freude", the most important one of his choral works, while touching upon other compositions of his, too.;19세기 말부터 20세기 초, 후기 낭만주의 음악과 현대음악이 만나는 과도기적 시대에 활동하였던 지그프리트 카르그 엘러트(Sigfrid Karg-Elert, 1877-1933)는 독일 오르간 음악을 대표하는 작곡가였다. 그는 막스 레거(Max Reger, 1873-1916) 이후 독일 후기 낭만음악의 주요 인물이며 레거의 영향으로 그의 음악양식을 모방, 변형시키는 등 자신만의 음악 양식을 발전시켜 나갔다. 또한 카르그 엘러트는 프랑스 인상주의의 영향으로 자유로운 화성의 사용과 다양한 음색 배합 등을 추구함으로써 관현악적인 음악 활동에 집중하게 되었다. 또한 20세기 초 독일에서 일어난 오르간 개혁운동은 그의 오르간 음악에 영향을 미치게 되었으며, 운동의 대표적인 작곡가들로는 카르그 레니첵(Car Reinecke, 1824-1910), 살로몬 야다손(Salomon Jadasshon, 1831-1945), 레거 등이 있다. 그들은 바흐(Johann Sebastian Bach, 1685-1750) 시대의 오르간 음악의 전통을 계승하며, 이러한 전통에 기초한 신바로크양식으로 카르그 엘러트, 폴 힌데미트(Paul Hindemith, 1895-1963), 휴고 디스틀러(Hugo Distler, 1908-1942)등의 많은 작곡가들에게 강한 영향을 끼쳤다. 더불어 아놀드 쇤베르크(Arnold Schonberg,1874-1951)의 12음 기법을 중심으로 현대의 새로운 기법들이 나타나면서 카르그 엘러트는 그의 오르간 음악을 통하여 12음 기법을 예견하였고, 그 시대의 오르간 음악을 이해하는 다리역할을 감당하였다. 이처럼 19세기와 20세기를 연결해주는 그의 음악은 현대의 작곡기법의 영향 아래 다양한 양식을 첨가한 오르간 작품들을 만들었다. 여러 가지 예술사조들이 복잡하게 공존하는 가운데 카르그 엘러트는 토카타(Toccata), 트리오(Trio), 파사칼리아(Passacaglia), 코랄 판타지(Chorale Fantasy), 푸가(Fugue)등과 같은 전통적 형식과 코랄, 그레고리안 성가(Plain Song)선율을 사용한 칸초네(Canzone), 파르티타(Partita)등의 다양한 형식의 오르간 작품을 남겼다. 그는 스스로 관현악적인 음악인으로서 자유로운 음악양식을 추구하였으며 오르간 음악 외에도 오케스트라, 피아노, 하모니움, 실내악 등 다양한 분야의 작품을 남겼다. 본 논문에서 분석한 카르그 엘러트의 교향악적 코랄(Symphonischer Choral, op. 87/2) 「예수, 나의 기쁨(Jesu, meine Freude)」은 이러한 시대적 특징을 반영한 작품으로, 요한 크뤠거(Johann Cruger)의 코랄 선율을 기초로 하여 작곡된 오르간 곡이다. 이 곡은 도입부(Introduzione)를 통하여 곡의 흐름을 교향악적으로 전개시킨 후 코랄 선율을 자연스럽게 결합시킨다. 이어서 코랄 선율을 이용한 칸쵸네(Canzone)의 아름답고 선율적인 부분을 지나 코랄을 포함한 푸가(Fuga con Chorale)의 웅장하고 장엄한 분위기는 주제 선율의 대위적 형식으로 절정을 이룬다. 그의 독특한 오르간 음색 배합은 이러한 곡의 느낌을 더욱 효과적이며 신비스러운 분위기로 연출해 나간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