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6 Download: 0

평조회상 가야금 선율에 관한 연구

Title
평조회상 가야금 선율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Research on Pyeongjo Hoisang Gayageum Tunes : With Emphasis on Hong Won-Gi Gayageum Ballad·Gunak Tunes
Authors
김진옥
Issue Date
2009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곽은아
Abstract
가야금 정악 홍원기 계통의 평조회상 중 타령·군악의 선율을 국립국악원의 김영윤 계통 선율, 서울대학교의 이창규 계통 선율과 비교하여 서로 다른 선율형을 보이는 부분들을 분석하여 세 계통의 가야금 선율 관계를 살핀 뒤, 각각의 선율을 함화진 시절의 이왕직아악부 피리·거문고·가야금 선율과 비교하여 어떠한 관계가 있는지 고찰함으로써 홍원기 가야금 정악의 선율을 분석하고 그 성격을 규명하는 것이 본고의 목적이며, 그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타령은 세 계통의 선율이 다르게 나타나는 선율 중 홍원기·김영윤의 선율이 동일한 경우는 약 42.8%이고, 홍원기·이창규의 선율이 동일한 경우는 약 28.5%, 김영윤·이창규의 선율이 동일한 경우는 약 21.4%, 세 계통의 선율이 모두 각기 다른 경우는 약 7.1%이다. 이렇게 선율진행에 있어서는 홍원기와 김영윤의 일치도가 가장 두드러지는 반면, 시김새 중 전성과 뜰동의 리듬 붙임새는 김영윤과 이창규가 가장 많이 일치하며 1-2주법의 리듬 붙임새는 홍원기와 이창규가 가장 많이 일치한다. 그리고 이러한 세 계통의 선율들을 이왕직아악부의 악보들과 비교해보면 홍원기와 김영윤의 선율은 이왕직아악부의 거문고 선율과 가장 많이 일치하는 부분이 많았지만, 이창규의 선율은 이왕직아악부의 가야금 선율과 일치하는 경우가 많았다. 군악은 선율진행에 있어서 홍원기·김영윤의 선율이 동일한 경우는 40.0%이고 홍원기·이창규의 선율이 동일한 경우는 60.0%이며, 김영윤·이창규의 선율이 동일한 경우와 세 계통의 선율이 모두 각기 다른 경우는 단 하나도 없다. 시김새에 있어서도 김영윤·이창규이 일치하는 부분이 단 하나도 없다. 그리고 이러한 세 계통의 가야금 선율들을 이왕직아악부의 악보와 비교해보면 홍원기의 선율과 김영윤의 선율은 이왕직아악부의 가야금 선율과 일치하는 경우가 가장 많은 반면, 이창규의 선율은 독립된 선율이 가장 많이 나타나며 이왕직아악부의 가야금 선율과의 일치성도 여타 선율에 비해 떨어지는 것을 알게 되었다. 이를 통해 보면 홍원기 가야금 정악의 타령과 군악 선율은 김영윤의 선율과 이창규 선율의 중간적 위치에 있이며 김영윤과 이창규의 간극을 좁히고 모든 선율을 아우르는 성격을 지닌다 할 수 있겠다. 또한 이왕직아악부의 관현악기 선율 중 현악기군의 선율을 지향하는 성격을 지니며, 타령의 경우 이왕직아악부의 거문고 선율의 영향을 많이 받은 것으로 보이고, 군악은 이왕직아악부의 가야금 선율을 많이 계승한 것으로 나타난다.;This research has the purpose to compare the tunes of taryeong -- the ballad and gunak among pyeongjo hoisang of Hong Won-Gi line with Kim Young-Yun of National Center for Korean Traditional Performance Arts and Lee Chang-Gyu line tunes of Seoul National University, analyze differences among the tunes, observe the relations among the tunes of the three lines, and by comparing each tune with those of Lee Wang-Jik's court music pipe, geumungo and gayageum and examining their relations, analyze the tunes of Hong Won-Gi's gayageum classic music to clarify their nature. The following is the research results: In the case of taryeong, the case where the tunes of Hong Won-Gi and Kim Young-Yun are the same among the three lines was 42.8%; the case where the tunes of Hong Won-Gi and Lee Chang-Gyu are the same 28.5%; the case where the tunes of Kim Young-Yu and Lee Chang-Gyu are the same 21.4%; and the case where all the three are different 7.1%. While the coincidence of Hong Won-Gi and Kim Young-Yu is the most outstanding in such progress of the tunes, as for the rhythm attachment tunes of jeonseong and ddeuldong among sikimsae(grace mote), Kim Young-Yu and Lee Chang-Gyu coincided the most, and as for the rhythm attachment tunes of 1-2 rendition, Hong Won-Gi and Lee Chang-Gyu coincided the most. And in comparison of such three lines of tunes with the notes of Lee Wang-Jik's court music, the tunes of Hong Won-Gi and Kim Young-Yun were shown to coincide with the geumungo tunes of Lee Wang-Jik's court music the most, however the tunes of Lee Chang-Gyu often coincided with the gayageum tunes of Lee Wang-Jik's court music. In the case of gunak, the case where the tunes of Hong Won-Gi and Kim Young-Yu are the same in the tunes progress was 40.0%; the case where Hong Won-Gi and Lee Chang-Gyu tunes are the same 60.0%; and the where Kim Youn-Yun and Lee Chang-Gyu tunes are the same and the case where all the three lines tunes are different one another were none. Also in the case of sikimsae, in no part Kim Young-Yu and Lee Chang-Gyu tunes coincided. Additionally, in comparison of such three lines tunes with Lee Wang-Jik's court music notes, while the cases where the tunes of Hong Won-Gi and those of Kim Youn-Yun coincided were the most, the tunes of Lee Chang-Gyu included individual tunes the most and the coincidence with the gayageum tunes of Lee Wang-Jik's court music fell behind other tunes. In view of the above, it may be concluded that Hong Won-Gi's taryeong and gunak tunes, which are the tunes in the middle between Kim Young-Yun's tunes and Lee Chang-Gyu's tunes, narrow the gap between Kim Young-Yun and Lee Chang-Gyu and assume the nature of encompassing all the tunes. Furthermore, they tend to pursue stringed instruments tunes among the wind and string instruments tunes of Lee Wang-Jik's court music, and particularly in the case of taryeong , they appear to have been significantly influenced by the geumungo tunes of Lee Wang-Jik's court music, while in the case of gunak, they are considered to have succeeded the gayageum tunes of Lee Wang-Jik's court music.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