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77 Download: 0

음악사 다시 생각하기

Title
음악사 다시 생각하기
Other Titles
Rethinking History of Music : Focused on Writings of Women Musicians in 19th Century
Authors
홍인경
Issue Date
2009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채현경
Abstract
이 논문은 지금까지의 음악사가 거대담론을 중심으로 남성주의 시각에서 편협하게 서술되었던 것에 대해 여성주의의 시각으로 다시 생각해보는 것을 목표로 한 연구이다. 젠더사와 여성사, 그리고 신문화사(new cultural history)와 같은 새로운 시각에서 역사를 보는 최근의 흐름을 짚어보고 거대담론에 가려져있던 여성들의 삶과 음악을 통해 음악사를 다시 생각해본다. 1970년대 이후, ‘여성과 음악(Women & Music)’, ‘음악에서의 여성(Women in Music)' 등의 주제로 그동안의 남성 중심적이었던 서양음악의 연구 범위를 벗어나 여성 음악가들과 그들의 음악을 연구하려는 시도가 음악학자들 사이에서 활발하게 이루어져 왔으나 여전히 음악사는 남성이 중심이 되고, 음악역사의 전체로 인식되고 있다. 따라서 여성음악가들의 삶과 경험이 담긴 기록을 근거로 역사 속에서 여성음악가들은 음악에 대해 어떻게 생각했는지를 살펴보고, 기존의 서술된 음악사를 다시 생각해볼 것이다. 본 연구의 중심이 되는 시대는 19세기~20세기 초이다. 이 시기는 여성운동의 영향과 교육기회의 증가로 여성들이 음악의 다양한 분야에 참여하게 된 때이다. 이 여성들은 어떠한 음악적 삶을 살았으며, 어떠한 음악에 대한 생각을 갖고 있었는지, 그리고 이들이 생각한 당시의 음악이 남성에 의해 서술된 것과 어떠한 차이가 있는지를 살펴본다. 또한 이 시기는 일반음악사에서는 낭만주의 시대로 지칭되는, 낭만문학의 뒤를 이어 여러 가지 음악의 현상들이 나타난 시대이다. 특히 음악이 자유로운 감정과 사상을 담아내는 높은 차원의 예술로서 인식됨에 따라 절대음악의 개념이 상승했다. 그리고 음악에 대한 논의들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과거의 음악에 대한 관심도 증가했으므로, 여성음악가들이 남긴 글을 통해 당시의 음악에 대해 살펴보고자 한다. 파니 헨젤(Fanny Hensel, 1805~1847)이나 에텔 스미스(Ethel Smyth, 1858~1944)와 같이 이미 잘 알려진 여성들을 포함하여 많은 여성들이 일기나 편지, 자서전, 논문, 연구서적 등의 글을 통하여 자신의 삶과 당시의 음악을 둘러싼 배경, 음악에 대한 생각들을 남겼다. 이 여성들의 글을 읽고 분석하는 과정을 통하여 첫 째, 여성들은 자의식을 가지고 주체적으로 글쓰기와 음악 만들기를 했다는 것과 둘 째, 여성음악가의 글쓰기는 여성의 음악 창조의 능력을 명백히 보여 주었다는 것, 마지막으로 여성음악가의 글쓰기가 음악사에서여성들의 삶을 연속적으로 보여주며 역사적 전통으로 인식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고 있음을 볼 수 있었다. 이와 같은 여성음악가에 의해 서술된 글을 통해 지금까지 남성 중심적으로 서술된 음악사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볼 수 있다. 그동안 많은 학자들 사이에서 논의되어온 음악사의 시대구분과 음악 정전(musical canon)에 대해 새로운 기준과 근거가 될 수 있는 자료로 여성음악가의 글쓰기를 제시할 수 있다. 그리고 19세기 낭만주의 음악, 그 중에서도 특히 절대음악과 음악의 자율성은 당시 여성들이 생각하고 서술한 음악과 다르다는 것을 볼 수 있다. 절대성과 자율성은 남성의 문화와 유사한 것으로 남성들에 의해 주창된, 여성이 배제된 개념이다. 여성들에게 음악은 절대음악 즉, 음악 그 자체가 아닌 삶과 사회와 밀접한 연관을 가진 것이었다. 또한, 미시사적 관점에서 19세기 음악을 들여다보면, 여성들의 사소하고 소소한 음악적 경험의 기록을 통해 그동안 보지 못했던 역사의 이면을 볼 수 있다. 음악에 대해 고뇌하는 여성의 모습과 음악을 작곡하는 과정 등 그동안 음악사 서술의 사료가 되지 못한 기록을 발견하게 되었다. 여성음악가들의 삶과 경험의 기록은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기존에 서술된 음악사가 총체적인 그림을 보여주지 않고 있음을 자명하게 보여주며, 역사를 더욱 풍부하고 다양하게 한 여성의 이야기가 우리의 삶에 얼마나 중요한 의미를 갖고 있는지를 증언한다. 그것이 음악사에 여성의 이야기가 포함되어야 하는 이유이다.;This thesis looks into how the history of music was written according to men's view describing only the major topics, and studies the history of music from a different angle. It reviews contemporary ways of looking at history from new angles as in cultural history, gender history, and women's history; and evaluates the study of music considering the role of women in music which was previously veiled by major topics. After the 1970's, music researchers actively tried to extend their studies beyond the boundaries of male-focused western music to study female musicians whose themes are about women and music and women in music. As a result, many hidden female musicians were found and a great amount of their work was uncovered. These resulted to a revision of the history of music to include the role and works of female musicians. However, the history of music still is focused around men, and this male focused partial history is mistakenly regarded as the complete music history. Therefore, this study will review how female musicians' thought about music and rethink previously written music history based on the records of female musicians' lives and experiences. This study focused on the historic period of nineteenth century to early twentieth century. This period is called the Romantic period in general music history, where many musical movements appeared following the Romantic literature. Especially, as music was regarded as a higher state of art with free emotions and ideologies, the notion of absolute music was highly valued. Moreover, it was the time whenthere were many discussions about music, and the interests about past music were dramatically increased. As the nineteenth century started, women could participate in various parts of music due to the feminism movement and more opportunity of high education. This study will review what these women's lives were like as musicians, how they viewed music as art, and how female perspectives on music back then were different from what the men have written. Many women, including the renowned Fanny Mendelssohn(1805~1847) and Ethel Smyth(1858~1944), left what they thought about their lives, the background of the music in their time and what music meant to them through their diaries, letters, autobiography, essays and articles. We could see from these women's writings how hard it was for a woman to work as a musician in that time, discrimination against women, and how they tried to overcome these hardships and make their world of music. It is possible to rethink about male-dominant music history through writings of women musicians of nineteenth and early twenty century. Firstly, the Romantic music of nineteenth century, especially the absolute music and the freedom of music are different from what these women have written. The absoluteness and freedom are similar to the male culture, which are promoted by the men and excludes women. Music, to women, was not absolute. That is, music was something closely related to their lives and the society. The fantasy and the ideas of Romantic music also were something created by men. Notions are distant from women. Secondly, nineteenth century music in the view of microstoria, reveals unseen part of history through women's peculate and trivia recordings of their musical experiences. Records, such as women anguishing and their course of writing music, which could not be considered in the descriptions of music history, were found. Third, we can rethink about the periodical divisions of music history set up by many historians. The general division of music history has been based on men, and the women's music history should be divided differently. Lastly, we should rethink about the existence of musical canon. There were many misunderstandings of music composed by women musicians, and men's works were selected as canons. Who selected what based on what should be rethought. The records of female musicians' lives and experiences tells people of today that the written history of music is not perfect, and the importance and meaning of women's stories that can enrich the history.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