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2 Download: 0

F. 뿔랑의 「나폴리 모음곡」(Napoli Suite)에 관한 연구

Title
F. 뿔랑의 「나폴리 모음곡」(Napoli Suite)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Napoli Suite by Francis Poulenc
Authors
권기혜
Issue Date
2008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논문은 필자의 석사과정 졸업 연주 프로그램 중 하나인 뿔랑(Francis Poulenc, 1899-1963)의 「나폴리 모음곡」(Napoli Suite)에 관하여 연구한 것이다. 뿔랑은 제1차 세계대전 후 파리에서 사티(Erik Satie, 1866-1925)의 영향을 받은 6명의 작곡가들, 이른바 프랑스 6인조(Les Six)의 일원으로 20세기 전반에 활동했던 프랑스의 대표적인 작곡가이다. 그는 신고전주의 음악을 주도한 작곡가 중 한 사람으로, 다양한 음악 스타일을 받아들여 자신만의 독특한 작곡기법으로 융화시켰다. 뿔랑의 피아노 작품들은 신고전주의적인 점이 많이 드러나는데, 대부분의 피아노 작품들은 즉흥적이고 짧은 소품들로 전통적인 형식과 구성 안에서 현대음악의 화성과 리듬의 특징을 지니고 있다. 1925년에 완성된「나폴리 모음곡」은 1922년 뿔랑이 이태리 작곡가 알프레도 카젤라(Alfredo Casella, 1883-1947)를 만나기 위해 나폴리를 여행하면서 쓴 곡으로, 1·2악장은 1922년에 작곡되었고, 3악장은 1925년에 작곡되었다. 1악장 뱃노래(Barcarolle)는 펼친 화음과 선율로 이루어진 서정적인 곡으로, 12/8박자가 6박 혹은 4박으로 나뉘는 복합리듬(polyrhythm)과 날카롭고 독특한 화성을 보인다. 2악장인 야상곡(Nocturne)은 긴 페달 포인트(pedal point) 위에 선율이 재현되는 부분과 대조적인 중간부분을 가진 느린 악장이고, 3악장 이탈리안 기상곡(Caprice Italien)은 다양하고 자유스러운 악장으로 presto의 빠르고 화려한 타란텔라(tarantella), 프랑스 대중음악인 샹송을 주제로 한 세레나데(serenade), 왈츠(waltz), 마치(march)가 나타난다. 풍부한 음향위에 장식적 음형이 펼쳐지는 기교적인 곡으로서 세 악장 중 가장 길다. 전체적으로 이 곡은 3악장 모두 3부 형식으로 리듬과 음색의 다양성과 넓은 음역의 낭만적인 성향을 보여준다. 또한 현대적인 작곡기법이 많이 사용되었는데, 조성과 선법을 바탕으로 하는 복조성(polytonality)이 곡 전반에 나타나고 복화음, 복합리듬, 복합박자도 자주 사용되었으며 연속적인 7화음이나 4도 음정, 해결되지 않은 비화성음들도 자유롭게 사용되었다. 이 곡을 통해 뿔랑은 20세기의 진보적인 화성과 리듬을 균형 잡힌 음악양식과 조화시킴으로써 프랑스 6인조가 주도했던 신고전주의 경향을 성공으로 계승시킴과 동시에 색채감이 풍부한 자신의 독창적인 음악스타일을 구축하였다.;This thesis studies Francis Poulenc (1899-1963)'s Napoli Suite which is one of author's graduation programs. After World War I, in Paris, Poulenc was one of the representative composer of first half of 20th century and a member of so-called France sextet (Les Six) who were influenced by Erik Satie (1866-1925). He was one of the proative composer in neo-classicalism and made a brilliant achievement in harmonizing various music style and creating his unique composing techniques. The music historical tendency of Poulenc's piano works shows neo-classicalism. Most of his piano musics are impromptu and short pieces. They have melodies charactersitic of modern music and rhythm within traditional formalism and framework. Napoli Suite completed in 1925, is written when Poulenc traveled in Napoli so that Poulenc met an Italian composer, Alfredo Casella (1883-1947) in 1922. The 1st and 2nd movements were composed in 1922 and the 3rd movement was composed in 1925. The first movement, Barcarolle, is a lyric music with spread harmony and melody. It shows the complex rhythm divided into sextuple or quadruple, and sharp and peculiar harmony. Nocturne, the second movement, is a slow movement which has reappearance and contrastive intermediate parts. In addition, the third movement, Carprice Italian, is a various and free movement, and shows fast and splendid tarantella, serenade, waltz, and march which are based on French pop, chanson. This movement is the longest among three movements and has decorative ostinatos over abundant sound. Generally, this music consists of three pieces with three parts and represents the variety of rhythm and tone color, and romantic tendency with wide voice-range. Also, Poulenc used a lot of modern composition techniques. While through this music, Poulenc successfully inherited the neo-classicalism of Les Six by harmonizing progressive harmony and rhythm of 20th century with balanced music style, he constructed his original music style which has the abundant color sens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