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7 Download: 0

개화기 윤치호의 사회진화론 수용과 적용

Title
개화기 윤치호의 사회진화론 수용과 적용
Other Titles
A Study on Accommodation and Adaptation of Yun Chi-ho's Social Evolution Theory during Korean's Enlightenment Period
Authors
박신애
Issue Date
2008
Department/Major
대학원 사회생활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what ideological conflict had been suffered by the historic figure Yun Chi-ho in the course of accommodating the social evolution theory and what had characterized his social evolution theory and how he had applied it to the Korean society. Yun Chi-ho studied in Japan, China and the United States during the period of our nation's enlightenment only to learn about the social evolution theory and Christianity. The experience of overseas study and learning about new thoughts would agitate the Confucian value system he had possessed, and after all, he would accept 'the Asian version of social evolution theory and Christianity positively, as alternatives for the Confucian social order. However, while he was learning in the United States, he was suspicious of the Asian adaptation of the social evolution theory and practicality of Christianity in Asia. He suspected that the social evolution theory might be equated with the Western racism and the 'power logic' of Western imperialism, and thus, he perceived that it would be unrealistic or ideal that the weak might be powerful or that the Christian justice might be realized in Asia. After all, Yun Chi-ho adapted his conflict between ideal and reality to the goal of 'enlightenment of Korea.' In other words, he understood that 'the Asian version of the social evolution theory' would conduce to empowerment of the weak and that Christianity would be an engine of power for individual and national development. As far as the social evolution theory was concerned, he had the reservation that the Korean people could not but admit the logic of 'power' if they should failed to develop their society despite they were given an chance to enlighten their nation. Yun Chi-ho's social evolution theory formed during his overseas sojourn for learning would thus be applied to the Korean society when he returned home for enlightenment activities. In order for Korea to be powerful in the international society, he argued, the Korean government should ensure people's rights, educate people and enlighten them in a Christian way. Hence, he would be engaged in enlightenment activities for democracy, expansion of educational opportunities and Christian enlightenment. In this process, Christianity would be a spiritual, political and economic foundation for his enlightenment activities. In particular, he suggested the Christian inborn human right theory as a principle of ensuring the people's rights in the Korean society. In addition, he recognized that education and missionary work were his call in Korea, while the US Southern Methodist Church sponsored his education and missionary work actively, protecting him politically and supporting him financially. Yun Chi-ho's social evolution theory had the basic goals of empowering Korea, namely building a democratic and independent nation. His political, social and religious activities would focus on such goals, and Christianity would be his sole sponsor. In short, Yun Chi-ho explored the theories and realistic practices to enlighten Korea, and as a result, he accepted the social evolution theory and Christianity. The Asian version of the social evolution theory was deemed to make it possible for Korea to be powerful, while Christianity propelled the enlightenment campaign for Korea. All in all, Yun Chi-ho's enlightenment activities would conduce more or less to growth of people's consciousness of human rights and improvement of their self-reliance during the period of enlightenment. Although his activities were not aimed directly at establishment of a democratic or independent nation, they may well have been admitted as contribution to enlightenment of Korea. However, since a social order of survival of the fittest was inherent in his social evolution theory, the theory itself was deemed too limited to surmount the logic of 'power.';본 논문의 목적은 윤치호라는 역사적 인물이 사회진화론을 수용하는 과정에서 어떤 사상적 갈등을 겪었으며, 그의 사회진화론의 특성은 무엇이며, 그것을 조선사회에 어떻게 적용했는지를 밝히려는데 있다. 윤치호는 개화 초기 일본․중국․미국 유학을 통해서 사회진화론과 기독교 사상을 접하게 된다. 해외유학 경험과 새로운 사상의 습득은 윤치호가 가지고 있었던 유교적 가치관을 동요시켰으며, 그는 유교적 사회질서에 대한 대안으로 ‘아시아적 사회진화론’과 기독교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게 된다. 그러나 미국 유학은 윤치호로 하여금 사회진화론의 아시아적 적용 및 기독교의 실천력에 대한 의구심을 갖게 하였다. 서구의 인종차별과 제국주의는 ‘힘’의 논리 그 자체였으며, 이러한 상황에서 약자의 강자화의 가능성이나 기독교적 정의의 실현은 비현실적인 이상론이었다. 윤치호는 이러한 이상과 현실 사이의 갈등을 ‘조선의 개화’를 목적으로 조율하였다. 윤치호는 ‘아시아적 사회진화론’을 약자의 강자화에 기여하는 이론으로 이해하였으며, 기독교를 개인과 국가 발전의 추진력으로 삼았다. 사회진화론에 대해서는 조선에 개화의 기회가 주어졌음에도 불구하고 사회 발전에 실패한다면 ’힘‘의 논리를 인정한다는 유보적인 태도를 취하였다. 해외유학 시기에 형성된 윤치호의 사회진화론은 귀국 이후 개화 활동을 통해 조선사회에 적용되었다. 윤치호는 국제 사회에서 강자가 되기 위해서는 먼저 인민의 권리를 보장하고, 교육하며, 기독교적으로 개화해야 한다고 생각하였다. 따라서 윤치호는 민주주의, 교육의 기회 확대, 기독교적 개화 등에 관심을 가지고 개화활동을 전개하였다. 이 과정에서 기독교는 윤치호의 개화활동을 뒷받침해주는 정신적·정치적·경제적 기반이 되었다. 윤치호는 조선사회에서 민권을 보장하는 원리로 기독교적인 천부인권론(天賦人權論)을 제시하였다. 또한 윤치호는 조선에서의 교육과 선교를 자신의 소명으로 인식하였으며, 미국 남감리교는 윤치호의 교육과 선교 사업에 적극적인 후원자로서 정치적 보호와 경제적 지원을 실행하였다. 윤치호의 사회진화론은 조선의 강자화, 즉 민주국가의 건설과 국가의 독립이라는 기본적인 목표를 가지고 있었다. 윤치호의 정치적․사회적․종교적 활동은 모두 여기에 초점을 맞추어 전개되었으며, 그에게 기독교는 유일한 후원 세력이었다. 요컨대 윤치호는 조선의 개화에 기여하기 위한 이론과 현실적 적용 방안을 모색하였으며, 그 결과 아시아적 사회진화론과 기독교를 받아들였다. 아시아적 사회진화론은 조선의 강자화에 대한 가능성을 열어주었으며, 기독교는 조선의 개화운동에 실천력을 부여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전개된 윤치호의 개화활동은 개화기 민권 의식의 성장, 개인의 자립능력 향상 등에 일정하게 기여하였다. 이는 민주국가의 수립이나 국가의 독립과 같은 궁극적인 목표를 달성한 것은 아니었으나, 조선 개화를 위한 노력으로 인정된다. 반면 윤치호의 사회진화론 자체가 적자생존의 사회질서를 내재하고 있었다는 면에서 ‘힘’의 논리를 극복하는 이론으로서는 한계를 가지고 있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사회과교육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