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3 Download: 0

15세기 이후 한·중 전통직물의 보문연구

Title
15세기 이후 한·중 전통직물의 보문연구
Other Titles
The Treasure Pattern on the Textiles in Korea and China after fifteenth century
Authors
오하나
Issue Date
2008
Department/Major
대학원 의류직물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논문은 한국의 조선시대(朝鮮時代)와 중국의 명(明)·청대(淸代)의 직물에 표현된 보문(寶紋)에 관해 고찰한 것이다. 보문(寶紋)은 중국에서 전래된 문양으로 사람들이 길리(吉利)를 추구하는 기물들과 보화 등을 길상의 의미로 도안화한 문양이다. 보문은 크게 불교의 팔길상문, 도교의 암팔선문, 잡보문으로 나뉜다. 보문은 불교·도교의 종교적 의미와 더불어 현세구복적인 길상사상을 바탕으로 사람들의 생활 감정과 소망, 정서를 담고 있어 다양한 조형공간에서 문양으로 표현되었다. 중국으로부터 한국에 보문이 전래된 시기는 정확하지 않지만 불교가 전래된 삼국시대로 추정하고 있다. 도교는 신선 사상을 근본으로 하고 여기에 음양·오행사상 등을 더하여 발전하였으며 우리나라에 전래된 시기는 고구려 영류왕 7년(624) 당(唐)으로부터 받아들인 것으로 추정된다. 직물문양에 잡보문이 처음으로 등장한 시기는 중국 당(唐)대이며, 우리나라에서는 고려시대 직물에서 처음 보인다. 조선시대에 들어서면서 팔길상문, 암팔선문과 함께 길상문양으로 유행하게 된다. 특히 조선시대에는 유교의 영향으로 부부화합과 자손번영을 기원하는 현세구복적인 길상사상을 반영하는 문양으로 사용되어 다양한 형태의 잡보문이 나타나게 된다. 조선시대에 직조(織造)로 표현된 보문은 식물문이나 구름문과 함께 조화를 이루어 나타나고 있으며 은은한 암화문(暗花紋)의 직물이 선호되어 화려하지 않으면서도 단아한 분위기를 보여주고 있다. 금직(金織)·금박(金箔)으로 표현된 보문은 왕실 여성의 원삼, 당의, 예복용 치마 등에서 찾아 볼 수 있는데, 특히 백개(白盖) 형태의 보문이 자주 등장하였다. 염색(染色)으로 표현된 보문은 당채보에서 나타나는데 염료로 그림을 그려 나타내어 세밀하고 구체적으로 도안화되었다. 활옷, 흉배, 생활소품 등의 직물에 자수(刺繡)로 표현된 보문을 살펴보면 보문에 다양한 색깔의 자수실을 사용하여 끈 장식을 하고 있으며, 금사를 사용하여 귀족적이고 고급스러운 한국 자수의 아름다움을 보여준다. 명·청대의 직물에 직조(織造)로 표현된 보문은 한국의 암화문과 달리 다채로운 색으로 직조되어 화려하며, 여러 가지 문양과 복합적으로 나타나 길상적인 의미를 더하였다. 또한 등롱문의 좌·우에 작은 크기의 보문을 구슬에 엮어 늘어뜨려 장식하여 기쁨과 행복을 염원하였다. 자수로 표현된 보문은 그림을 그리듯 공간에 자유롭게 표현되어 회화적인 느낌을 주고 있으며, 특히 금실로 문양의 테두리를 징금수 함으로써 화려함과 장식적인 분위기를 잘 나타내고 있다. 중국의 흉배에는 잡보문 이외에 팔길상문과 암팔선문이 다양하게 나타나고 있어 종교적 의미와 함께 현세구복적인 길상사상을 담아내고 있다. 보문의 구성요소와 용도를 중심으로 한국 직물유물 86점과 중국 직물유물 80점에 보이는 보문의 조형적 특성을 비교·분석한 결과, 구성요소에서 한국은 보문·식물문이 조합된 유형과 보문·길상문이 조합된 유형이 많은 비중을 차지하였으며, 중국은 보문·동물문·길상문이 조합된 유형이 우세했다. 따라서 한국과 중국 모두 단독형(單獨形) 보다 복합형(複合形)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았다. 배치구도에서 한국은 충전형(充塡形)이 많은 것에 비해 중국은 회화형(繪畵形)이 높게 나타났다. 그러나 보문의 종류별 빈도수 분석에서는 한국의 경우 잡보문이 단독으로 등장하는 비율이 가장 높았으며 팔길상문·암팔선문·잡보문이 혼합되어 나타나는 경우는 매우 드물었다. 반면 중국의 경우는 잡보문이 단독으로 나타나는 경우 뿐 만 아니라 팔길상문과 암팔선문의 등장 비율도 적지 않게 나타나 불교의 팔길상문과 도교의 암팔선문 형태를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었다. 본 논문을 통해 한국과 중국 두 나라에서 나타나는 보문(寶紋)이 조형적 특성의 차이를 보이며 각자 다른 느낌의 독창적인 문양으로 전개되었음을 알 수 있었다. 중국, 한국, 일본 이외의 동양권에 속하는 다른 나라의 보문에 대한 후속연구를 통해 각국의 문양이 갖는 보편성과 특수성을 파악하고 세계 속에 동양의 문화를 바로 알릴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This study is about the treasure pattern(寶紋) expressed on the textiles during Joseon Period(朝鮮時代) in Korea and Ming?Qing Period(明?淸代) in China. The treasure pattern originated from China, was used as auspicious motifs. It can be divided into the Eight Buddist Symbols(八吉祥紋), the Eight Taoist Symbols(暗八仙紋) and the Treasure Pattern(雜寶紋). It has been used as religious meanings from Buddism and Taoism. It has progressively possessed religious meanings as well as general good-luck symbols and wishes for longevity in China and Korea. It’s not certain that when the treasure pattern was introduced to Korea. However it is presumed that it was introduced during the era of the Three Kingdoms(三國時代), when Buddhism was introduced. Taoism based on pure idea and was developed with the Yin(陰) and Yang(陽) ideology was presumed to have been introduced in Korea during the times of King Youngryu(營留王) in Goguryeo(高句麗) period. The treasure pattern was first used on textiles at the Tang(唐) dynasty in China, and Goryeo(高麗) dynasty in Korea. In Joseon Period, the Treasure Pattern(雜寶紋) was represented the union of a married couple and the prosperity of generation due to the influence of Confucianism. The treasure pattern(寶紋) on the textiles during the Joseon Period was appeared with the plant(植物) or cloud(雲) pattern on the single color damask, showing a elegant style. The treasure pattern presented with gold-leaf imprint, gold supplementary wefts and couched gold threads was found at Wonsam(圓衫), Dang-ui(唐衣) and ceremonial skirts of royal women. The treasure pattern dyed on Dangchae-Bojagi(唐彩褓: wrapping cloth) was used to draw pictures and expressed in the most realistic and specific way. The pattern in Hwalot, Hyung-Bae(胸背) and living goods showed the beauty of Korean embroidery by using gold threads. The treasure pattern in the Ming and Qing Period was different from the damask(暗花紋) in Korea. It was expressed in diverse colors, and has added more general good-luck symbols by adding colors and patterns. The treasure pattern used on the left and right marbles of the Lantern(燈籠) pattern showed the desires for pleasure and happiness. The treasure pattern of embroidery was freely expressed just like a piece of art, and it showed brilliancy by using gold threads at outlines. In China's Hyung-Bae(胸背), the Eight Buddist Symbols(八吉祥紋) and the Eight Taoist Symbols(暗八仙紋) except for the Treasure Pattern(雜寶紋) were diversely used implyed the religious meanings and auspicious motifs. According to the result of the analysis based on textiles remains (eighty six Korean pieces and eighty Chinese pieces), treasure patterns expressed with plant or auspicious patterns were favored in Korea. But treasure patterns represented with animal or auspicious patterns were favored in China. Although detailed compositions were different, treasure patterns of mixture types(複合形) were more frequent than single types(單獨形) in both countries. And in terms of arrangement, full types(充塡形) in Korea and painting types(繪畵形) in China are more frequent. Each kind of treasure patterns were used at different frequency in both countries. In Korea, the solely presented Treasure Pattern(雜寶紋) was highly used. While the Eight Buddist Symbols(八吉祥紋), the Eight Taoist Symbols(暗八仙紋) and the Treasure Pattern(雜寶紋) were rarely mixed together. On the other hand, the Eight Buddist Symbols(八吉祥紋) and the Eight Taoist Symbols(暗八仙紋) as well as the solely presented Treasure Pattern(雜寶紋) were highly used in China, so it was easier to understand the formative beauty of the Eight Buddist Symbols and the Eight Taoist Symbols. Although the treasure pattern was appeared on the textiles in Korea and China, the pattern was developed as own creative characteristics, technique, and profound beauty under the influence of each culture. Through the future research for finding features of treasure pattern in Japan, Vietnam, and other countries, it is expected to make an opportunity to introduce the oriental culture to the whole world rightly.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의류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