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6 Download: 0

「로동신문」에 나타난 1990년대 북한의 평화인식

Title
「로동신문」에 나타난 1990년대 북한의 평화인식
Other Titles
The Study on the recognition about Peace of North Korea in the 1990's through 「Rodong Shinmun」's Articles
Authors
한아람
Issue Date
2008
Department/Major
대학원 북한학협동과정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With the end of cold war, the collapse of the socialist state which happens in the late 1980's was a revolutionary event which changes an international order. In the 1990's North Korea felt a critical feeling in change of international environment and endeavored to maintain its national system.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as follows. By perusing the North Korean party-owned newspaper, Rodong Shinmun's articles on the recognition of peace from 1988 to 2000, I'm going to analyse the recognition about peace of North Korea in a critical situation. By surveying the change in the frequency and quantity of leading articles on peace in the Korean Peninsula, the change in the interest of peace of North Korea is as follows. The frequency and quantity of leading articles on peace in the Korean Peninsula was decreasing during the above mentioned period. Before 1992 the frequency and quantity of leading articles was more than after 1992 and especially in 1991 it increased conspicuously. The range of the change in the frequency and quantity of leading articles before 1992 is wide, but after 1992 it is narrow. during the collapse of the communist bloc North Korea put more articles on peace, and especially in 1989 when the collapse of the socialist states started and in 1991 when the collapse of the Soviet Union, a suzerain state of communism North Korea put much more articles in Rodong Shinmun. On the other hand after 1992 when many crisises happened such as the first North Korea nuclear problem, the death of Kim Il-sung, natural disasters etc. the frequency and quantity of leading articles didn't increase. By analysing the contents of the leading articles on peace in the Korean Peninsula I found out the recognition about peace of North Korea such as the state of peace, the cause of peaceless, and the method to secure peace. North Korea maintained that the state of peace is the state which there is no war and which socialism is realized, that the cause of peaceless is imperialism and the division of the Korean peninsula, and that the method to secure peace is to remove the root of the war and to struggle. While the difference of the change in the frequency and quantity of leading articles on peace in the Korean Peninsula was found out in 1992, the change of the peace discourse was not found out during the above mentioned period. In the early 1990's when North Korea felt a critical feeling about the collapse of the socialist state and maintaining its national system North Korea put more articles on peace in the newspaper. But the change of the peace discourse was not found out. The collapse of the socialist states and especially the collapse of the Soviet Union, a suzerain state of communism caused North Korea to have lots of interests in peace and it only stimulated the frequency and quantity of leading articles on peace to increase, but it stimulated the change in the peace discourse of North Korea.;냉전의 종식과 함께 1980년대 말부터 일어난 사회주의국가의 붕괴는 국제적 질서를 바꾼 대변혁의 사건이었다. 1990년대에 북한은 국제환경의 변화에 위기감을 느끼며 체제유지를 위해 애쓰던 시기였다. 본 연구는 1988~2000년 기간 북한의 공식적인 신문인 「로동신문」의 국제면의 평화관련 보도 추이와 내용을 살펴봄으로써, 위기시의 북한의 평화인식을 알아보고자 했다. 한반도에 관련한 평화논설의 빈도와 분량의 변화를 통해 본 북한의 평화에 대한 관심의 변화는 다음과 같았다. 한반도와 관련한 평화논설의 빈도와 분량은 분석기간 동안에 감소추세를 보여주고 있으며 1992년을 기점으로 하여 뚜렷한 차이를 보였다. 1992년 이전의 기사의 빈도와 분량의 변화의 폭은 크게 나타나고, 1992년 이후 한반도 관련 논설기사의 빈도와 분량의 변화의 폭은 작다. 사회주의국가들의 붕괴가 있던 시기에 북한은 「로동신문」에 평화에 관련된 기사를 많이 실었으며, 특히 사회주의국가의 붕괴가 시작되던 1989년과 특히 사회주의의 종주국인 소련이 붕괴하던 1991년에는 기사의 빈도와 분량이 급증하였다. 반면에 1차 북핵위기, 김일성의 사망, 자연재해 등 많은 위기가 발생한 1992년 이후에는 기사의 빈도와 분량에 있어서 큰 변화가 나타나지 않았다. 한반도에 관련한 평화논설의 내용 분석을 통해 평화의 상태, 비평화의 원인, 평화구축의 방법에 대한 북한의 인식을 알 수 있었다. 북한은 전쟁이 없는 상태와 사회주의가 실현된 상태를 평화의 상태로, 제국주의와 한반도의 분단을 비평화의 원인으로, 전쟁의 근원을 제거하는 것과 투쟁을 평화구축의 방법으로 인식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평화기사의 빈도와 분량은 1992년을 기준으로 하여 시기별로 다르게 나타나지만, 평화기사에 나타난 평화담론은 분석기간 동안에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사회주의국가의 붕괴에 대한 두려움과 체제유지에 대한 위기를 느끼던 1990년대 초에 북한은 많은 빈도와 분량의 평화기사를 신문에 실었다. 그러나 그 기사에 담겨 있는 북한의 평화담론에 있어서는 변화를 찾아볼 수 없었다. 이는 사회주의국가의 붕괴, 특히 사회주의의 종주국인 소련의 붕괴가 북한에게 평화에 대한 관심과 기대를 증가시켜 평화기사의 증가를 불러왔을 뿐 북한의 평화담론에는 변화에 까지는 영향을 미치지 못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북한학협동과정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