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3 Download: 0

Maurice Ravel의 가곡집 "Histoires naturelles"의 분석

Title
Maurice Ravel의 가곡집 "Histoires naturelles"의 분석
Other Titles
(An) Analysis of ravel's song cycle, "Histoires naturelles"
Authors
朴明濬.
Issue Date
1981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과
Keywords
라벨음악박물지대위법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Maurice Joseph Ravel (1875-1937) is a French composer in the early twentieth century who employed the style of the impressionism and the anti-impressionism uniquely mixed togethero Ravel has been considered as the most important composer since Claude Debussy (1862-1918). He is one of the representatives of the impressionismo It is he that renewed the old method, preserving the classical technique, and played the role of a bridge between the old and the young generations. Moreover, he established the unique style of his own that contains no imitation from any existing style. Frequently, he has been regarded as the faithful successor of Debussyo Impressionism, however, is merely one aspect of his art, and he seems to be rather devoted to the classical style. "Histoires Naturelles", the work treated in this thesis, is one of Ravel's original songs. This thesis aims, through the actual analysis of "Histoires Naturelles", at reaching a higher level of understanding of his music - by studying the unique characteristics of his songs and exploring the classical aspect of his compositional technique together with the impressionistic aspect in the songs. The major contents of this thesis are as follows: Ⅰ. Life of Ravel and introduction of his works. Ⅱ. The studies of general characteristics of Ravel's music. ⅰ) Briefly, mentions the three periods of his musical career. ⅱ) Examines the musical characteristics of Ravel in the following categories: form, melody, rhythm, harmony, counterpoint, instrumental technique, and comparison with Debussy. Ⅲ. An inquiry on the background of "Histoires Naturelles", form, the relations between text and melody, melody and rhythm, harmony and tonality, and some characteristics of the accompaniment in the analysis of the "Histoires Naturelles". Here are the results of these studies: First, text and melody are well-harmonized in close connection. Second, while the first song and the fifth do not show any distinctive forms, the second, the third, and the fourth ones have the clear form; A-B-C or A-B-A, the traditional styles. Thirdly, although the contour of melody is narrative and recitative, the variations of tempo and the ample dynamics lead the overall mood of the songs rhythmical and vivid. Moreover, the pentatonic scale, the whole-tone scale, and the diatonic scale are wholly put to use and the parallel fifths and octaves are applied. Fourthly, of harmony, tertian harmony (i.e. the triad, the seventh chord, the ninth chord, the eleventh chord, and the thirteenth chord), and harmonies in fourths & fifths are used. Last of all, the accompaniment part shows staccato, arpeggio, glissando, etc. according to the contents of the text of the voice part, thus bringing out the humoristic atmosphere of the songs. As shown above, Ravel, maintaining the harmony between Debussy's impressionistic technique and the classical one, shows evidently the trait of the peculiar characteristics of his compositional technique in "Histoires Naturelles".;라벨[Maurice Joseph Ravel(1875-1937)]은 20세기 초에 활동한 프랑스 작곡가 중 인상주의와 反인상주의를 혼합한 작풍을 사용한 작곡가로 드뷔시[Claude Debussy(1862-1918)]이후 가장 중요한 작곡가로 손꼽힌다. 그는 인상주의를 통해 으뜸가는 대표자의 한 사람으로 고전적 형식을 유지하면서 옛 것을 새롭게 하였고 구세대와 젊은 세대의 교향적 역할을 하였으며 어떤 양식도 모방하지 않은 독자적인 세계를 구축하였다. 흔히 그를 가리켜 드뷔시의 충실한 후계자라는 평을 하지만 인상주의는 그의 예술에 있어 한 단면일 뿐이며 그는 고전적인 면에 더 충실했다고 볼 수 있다. 이 논문에서 다룰 <박물지(Histoires Naturelles : 1906)>는 그의 중요한 독창적인 노래들 중의 하나로서 이 곡을 통해 그의 가곡만이 갖는 독자적인 특성을 연구해 봄은 물론, 그의 작품에 나타난 인상주의적인 면과 함께 그의 고전주의적 작곡기법을 알아봄으로써 라벨의 음악에 대한 보다 높은 이해에 이르고자 함이 이 논문의 목적인 것이다. 이 연구의 구성 내용은 첫째, 라벨의 생애를 알아보고 또한 그의 작품을 소개한다. 둘째, 라벨 음악의 일반적인 특성을 알아봄에 있어서 먼저, 3기로 구분될 수 있는 그의 음악적 생애에 대해 언급한다. 다음으로 그의 음악적 특성을 형식, 선율, 리듬, 화성, 대위법, 악기의 기교, 드뷔시와의 비교 등으로 구분하여 알아본다. 셋째, 가곡집 <박물지>의 분석에 있어서 작품의 배경과 함께, 시와 선율의 연관성, 형식, 선율과 리듬, 화성과 조정, 그리고 반주부등의 여러 특징들을 살펴 본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았다. 첫째, 시와 선율은 긴밀한 연관 속에 잘 조화되어 있다. 둘째, 제1곡과 제5곡은 뚜렷한 형식을 찾을 수 없으나 제2, 3, 4곡은 A+B+C 또는 A+B+A'의 뚜렷한 형식을 갖고 있어 그의 형식이 고전적인데에 기본을 두고 있음을 볼 수 있다. 세째, 선율 및 리듬은 서술적이며 레시타티브적인 특징을 가졌으나 속도의 변화와 폭넓은 강약(dynamics)등으로 이 곡의 전체적인 분위기를 리드미칼하고 박진감있게 이끌어 주고 있다. 또한 5음음계(pentatonic scale), 온음음계(whole-tone scale) 및 온음계(diationic scale)등이 모두 사용되고 있으며 5도, 8도의 병진행도 쓰이고 있다. 네째, 화성은 3도구성화음 즉, 3화음, 7화음, 9화음, 11화음, 13화음 및 4도구성화음과 5도구성화음등이 쓰이고 있다. 다섯째, 반주부는 성악성부의 가사내용에 맞추어 여러 가지 형태 즉, staccato, arpeggio, glissando등으로 나오면서 이 곡의 해학적인 분위기를 잘 이끌어 주고 있다. 이상과 같이 라벨은 드뷔시의 인상주의적인 면과, 고전적인 면을 잘 조화시키면서 그 만의 독자적인 작곡 기법의 경향을 그의 작품 <박물지>에서 잘 보여주고 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