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09 Download: 0

六堂 崔南善의 歷史認識

Title
六堂 崔南善의 歷史認識
Other Titles
Choi, Namsun's Perception of History : Centering on the Ancient History Study
Authors
石智暎
Issue Date
1993
Department/Major
대학원 사학과
Keywords
육당최남선역사인식고대사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논문은 六堂 崔南善(1890-1957)의 古代史 硏究를 중심으로 그의 史學이 韓國史學史에서 차지하는 위치에 대하여 고찰한 것이다. 기존의 崔南善에 관한 연구는 대부분이 定學史的 측면에서의 것이었고, 그의 역사학에 관하여는 보다 많은 연구성과를 요하고 있다. 최남선은 긍정과 부정의 극단적인 평가를 받고 있는데, 이는 파란 많았던 그의 행적에 기인하는 것이라 하겠다. 그는 1890년 부유한 中人 가문에서 태어나, 짧은 기간이지만 2차례의 일본 유학을 통하여, 新文化에 접하였다. 1907년 18세 때부터는 이른바 "新文化 運動"을 펼쳤던 시기로, 그는 新文館 光文會 등의 활동을 통하여 국민 계몽운동에 몰두하였다. 1919년3.1운동 이후 일제의 "文化政治"가 시작되면서 많은 인사들이 親日로 전향하였고, 崔南善도 변절의 기미를 보이기 시작했다. 1928년 朝鮮史編修會의 회원이 된 이후에는, 노골적인 친일행각을 보여 해방이후에는 反民族行爲處斷法에 의해 수감되기도 하였다. 그의 古代史 硏究는 1920년대에 중점적으로 이루어졌는데, 이 시기는 그가 일제의 회유를 받으며 親日 전향해가는 시기였고, 그의 연구에도 이러한 성향이 나타나고 있다. 그의 고대사연구는 특히 檀君硏究가 중심을 이루고 있다. 그는 日帝의 檀君抹殺論을 부정하고 단군의 實在를 밝히는데 노력하였다. 그에 의하면, 朝鮮을 중심으로하여 日本, 蒙古 등은 동일문화권으로(그는 이를 "不咸文化圈"이라 명하였다) 단군을 이 문화권내에 존재하였던 神權的 君長으로 보았다. 그의 檀君硏究는 일제의 말살론에 대응한 것이었고, 특히 문헌위주의 방법에서 탈피하여, 언어학적, 민속학적, 비교사적 접근을 시도함으로써 연구방법에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한 것으로 평가할 수 있다. 그러나 申采浩, 鄧寅普등 다른 民族主義 史家들과 비교할 때, 그의 단군 연구는 민족의 고유한 전통을 강조하여 민족적 단합을 이루 수 있는 성격의 것은 아니었다. 그는 지리학적으로는 단군신화의 중심지를 평양부근으로 보아 일제의 논리에 근접하고 있으며, 단군은 역사적으로 보다는 문화적으로 가치가 있는 것으로 파악하여 단군의 민족 시조로서의 성격을 모호하게 하였다. 요컨데 그의 단군연구는 민족적인 것과는 다소 거리가 있었으며 타협적인 성향이 나타나고 있었던 것이다.;This is the study on the academical position which Yookdang, Choi, Namsun's (六堂 崔南善) historical science occupies in the history of Korean historical science centering on his study of ancient history. Most of the existing studies on Choi, Namsun have largely focused on his literary works, now it is much more required to give emphasis to his historical ones. Choi, namsun has been given two countered evaluations: one highly affirmative, the other eccessively negative, maybe, it is because his life was full of ups and downs. He was born in the rich middle class(中人) family in 1890. He came to meet the new culture(新文化) when he studied twice in Japan though the period of study was not long. Since 1907, eighteen years old, he had been devoted to enlightement campaign for people, "Shinmoonwha campaign(新文化 運動)" participating in Shinmoonkwan(新文館) and Kwangmoonhoi(光文會) etc. After the 1919 Independence Movement, since the "Moonhwa Jungchi (文化政治)" of imperialist Japan started, many people converted to Pro-Japanese, and Choi, Namsun also started to show the dash of apostasy. Because of his undisguised Pro-Japanese commitment since the commissioner of Editorial Association of Choseon History(朝鮮史編修會) in 1928, he was imprisoned by the Special Law for Investigation of Anti-National Act(反民族行爲處斷法) after Independence. His study of ancient history is centering on Tangun(檀君) especially. He made every effort to refute the denial theory of Tangun of imperialist Japan to prove the justification of Tangun-history. He regarded Japan and Mongolia as the same bloc (according to him, this is called Boolham Moonhwakwon(不咸文化圈), Tansun as the chief of the divine right (神權的 君長) within this culture bloc. His study on Tangun was primarily opposed to the denial theory of imperialist Japan. It should be noted that his study made a breakthrough in the sphere historical approaches by trying the linguistic, folkloristic, camparative approach, discarding the old text-oriented approches. Compared with the other nationalist historians such as Shin, Cheho(申采浩), Jung, Inbo(鄭寅普) etc., however Choi, Namsu' studies on Tangun don't reach to the accomplishment to the national unity, which emphasized the national tradition peculiar to Korea. Geographically, he followed the logic of imperial ist Japan by thinking the center of Tangun myth to be around Pyoungyang(平壤). Furthermore, he cast an ambiguous meaning to Tangun by regarding him as a worth character culturally, not historically. In conclusion, his study on Tangun at once keeps a little distance from the national ist study and shows the compromising inclination to imperialist Japan.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사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