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9 Download: 0

원산지효과가 소비자의 구매 의사결정에 미치는 영향

Title
원산지효과가 소비자의 구매 의사결정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A) Study on Country of Origin Effect in Consumer Buying Decisions
Authors
최영주
Issue Date
1992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영학과
Keywords
원산지효과소비자의사결정마케팅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우리나라의 수출은 1989년 이후 지속적인 둔화추이를 보이고 있으며 특히 우리나라 전자제품의 대EC수출은 심각한 위기에 봉착했다. TV 나 비디오 제품이 1992년 통합을 앞두고 있는 EC시장에서 계속 경쟁력을 확보하고 판매를 신장시키기 위해서는 종래의 저가격 정책 일변도에서 탈피하여 제품의 질을 향상시키고 철저한 시장조사를 바탕으로한 EC지역 소비자들의 구매결정행위에 대한 심층적 연구를 기반으로 적극적인 광고전략을 통한 상품의 이미지 제고등의 마케팅전략이 수립되어야 한다. 본 연구에서는 국내 전자산업의 EC국가별 수출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독일시장을 중심으로 전자산업에 있어서의 우리나라의 국가이미지가 독일 전자제품 시장을 석권하고 있는 일본과 네델란드와 비교하여 어떠한 위치에 있는지를 전자 제품의 속성별로 파악하여 제시한다. 본 연구에서는 가설을 다음의 세가지로 설정하였다. 첫째, 소비자의 구매의도에 원산지효과가 있다. 둘째, 소비자의 인구통계학적 요인에 따라 원산지이미지는 다르다. 셋째, 원산지국가에 대한 친숙도는 원산지효과에 영향을 준다. 조사방법은 독일에 거주하는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였다. 연구결과 원산지국가들간에 분명하게 다른 국가이미지가 존재하고 있었으며 우리나라의 국가이미지는 네델란드나 일본과 비교하여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이러한 국가이미지는 소비자들이 제품의 속성을 평가할 때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들의 인구통계학적 특성이 원산지효과에 미치는 영향은 통계적으로 그 유의성이 입증되지 못하였으며 원산지국가에 대한 친숙도는 부분적으로 원산지효과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This study was aimed at examining the effect, if any, of country of origin on perception or product evaluation of German consumers. A survey was conducted in Germany for this research. German consumers were selected to find out their concept of country of origin and to infer from their responses an European perspective of country of origin, and more specifically, their attitudes toward Korean products. Dutch and Japanese products were also selected to compare differences in perception of country image exist in the German Electronic Product Market. The results of this study showed that there exists a clear difference in the image of each country's products. The Korean product recorded the highest scores for price attributes but received low scores in the other aspects, while the product made in Japan showed the highest points for most attributes. Secondly, it was found that there is a country of origin effect in cousumer purchase intent. For TV sets, when consumers evaluated technical attributes and functional attributes, they were affected by the political and other national aspects of the country of origin. When consumers evaluate price attributes, they were affected by economic perceptions of the country of origin. In German consumers' TV purchase intent, technical attributes were found to be the most important factor. For VCRs (Video Casset Recorders), when consumers evaluated non-price attributes, they were effected by political and other national specific aspects. When consumers evaluated price attributes, they were concerned only with absolute price aspects. But non-price attributes were found to be the most important factor in German consumers' VCR purchase intent. Thirdly, no significant relationship was found between demographic variables and country image. Finally, the hypothesis of the relationship between familiarity to the country of origin and the country image was partly supported. It was found that the more experience and knowledge the German consumer had with Korea, the more they recognized the cheaper labor costs and political stability in Korea.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영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