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3 Download: 0

디자인과 매니아

Title
디자인과 매니아
Other Titles
Design And Mania : the advent of the times
Authors
김나정
Issue Date
2001
Department/Major
대학원 정보디자인과
Keywords
디자인매니아DesignMania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The "external value" based on a standardized value system and physical functions, which typified a large-scale c0n-m during the em of mass production in the past, gave way to an ideology that allows for an opportunity of and participation in active and voluntary creation of culture through a reaction against standardization, pluralization of viewpoints toward mass culture, and development of industry as the post-modern society came into being. Thus, a tendency to consume one's own sensibility and value system via objects that represent them as a cultural context through individualization, diversification, and differentiation is gaining farce. Thus, rather than a generalized mass consumption pattern, consuming culture with one's own value system or lifestyle on an individual or group basis with own identity is perceived to be more meaningful. As such taste becomes more fragmented and specialized group of people called mania that strives to attain an enjoyment based on more professional, advanced, and specialized value system has come to the f a This group of people gets absorbed in a "representative object" and braves a sacrifice for and exhibits a maniacal behavior far the object of its affection This mania culture is a foreboding of an era of increasingly professional and specialized individual inclination. These manias' tastes spur them to be provided with esoteric values even in terms of style. The introduce of such mania spirit in design is a logical result that emphasize a need to cast the design that can provide professionalism to manias in the context of economy, culture, and society, in the midst of an era characterized by lack of variety in design. This research focuses on the mania which is gaining prominence, and attempts to examine an overall concept and definition on manias through data collection on cultural phenomena. At the same time it also attempts to forecast the values and potential inherent in mania phenomenon and lay a foundation to systemize a concept of mania design necessary for them in terms of style by exploring the social significance and roles dated to such change. Because if style issues brought upon by an inability to satiate their professional and specialized sensibility typified by maniacal absorption with generalized products and lack of attention toward them due to their scarcity in number can be resolved, it signifies a pluralizating and democratization of aesthetic values. Accordingly, through an understanding of and introduction of mania phenomenon, making a progress toward a bona-fide democracy in which a professional creation is provided to the manias, rather than affording a heroic design characterized by monotony and universality, in the perspective of 'socialism, would become possible. The manias that are thus provided will be able to fulfill their satisfaction, which would provide an impetus to satiate their desire by consuming the objects that represent such values and become long-standing and regular customers of a corporation that provides them In light of the worldwide trend in which 'making a sale to a single person on a sustained basis' is gaining momentum over 'how much can be sold,' the mania design would provide an opportunity for corporation to realize significant and long-term extra values. Therefore, analyzing the significance of roles in mania design and defining the direction of associated entities is a task that needs to be advanced in an era of multiple-type and low-volume production.;과거 대량생산시대에서는 과거의 대량 소비시대에 보여 주었던 획일화된 가치관과 물리적 기능을 중심의 '표면적 가치'는 후기 모더니즘 사회로 접어들면서 획일주의에 대한 반동과 대중문화에 대한 다원주의적인 시각과 산업의 발달로 능동적이고 자발적인 문화형성의 기회와 참여를 가능하게 하는 이데올로기(Ideology)가 형성되었다. 이에 따라 개성화, 다양화 차별화를 추구하며 자신만의 감성, 가치관을 그 대상물에 담아냄으로서 문화적 의미로서 소비하려는 경향이 높아지고 있다. 즉, 대중적인 소비패턴보다는 개인 혹은 집단별로 자신의 가치관이나 생활양식에 따라 정체성을 가지고 문화를 소비하며 그것을 의미 있는 것으로 받아들인다. 이러한 기호가 더욱 세분화되어 감에 따라 개인의 취향을 더욱 전문적이고 고도의 특수적 가치관으로 즐기고자 하는 매니아(mania)라는 무리가 등장하게 되었다. 하나의 '대상'에 몰입하여 자신의 애착 대상을 위해 희생하고 광적인 행동을 보이는 사람들이다. 매니아문화는 갈수록 전문적이고 세분화되어가는 개인취향시대를 예견하고 있다. 매니아들의 취향은 스타일면에서도 특수한 가치를 제공받기를 원하고 있다. 디자인에 있어서 매니아 정신의 접합은 다양한 디자인의 부제라는 시대상황 속에서 전문성을 필요로 하는 매니아들에게 제공할 만한 디자인의 필요성을 경제, 문화, 사회적으로 조명해야 할 당연한 결과이다. 본 연구는 현재 대두되고 있는 매니아현상을 주목하고 그들 문화의 흐름과 사고를 파악하기위해 문화현상의 자료 수집을 통해 매니아 대한 전반적인 개념과 정의를 규명하고 이러한 변화의 사회적인 의미와 역할 살펴봄으로써 매니아 현상의 가치와 가능성을 예상해보고 스타일면에서 매니아들에게 제공해야 할 매니아디자인의 개념을 체계적으로 정착시켜나가고자 하였다. 소수이기 때문에 받지 못했던 매니아들의 일반 상품보다 전문적이고 특수한 감각의 광적으로 심취되어 있는 스타일적인 문제를 자신이 원하는 특수 가치를 가진 매니아디자인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면 그것은 미적가치의 다원화, 민주화가 되는 길이다. 매니아현상의 이해와 출현으로 인해 '사회주의' 시점에 입각하여 천편일률적이고 보편화된 영웅적디자인을 맛볼 수 있는 기회만 주어지는 것이 아니라 매니아들에게도 전문적으로 생산되어지는 진정한 민주주의의 시대로 발돋움하게 될 것이다. 그것을 제공받는 매니아는 만족감과 자신이 원하는 욕구에 미칠 수 있는 대상물을 소비하게 되는 동기가 되며 지속적으로 나오는 기업의 단골손님이 된다. 세계의 흐름이 '얼마나 많이 팔 것인가'를 따지는 것이 아니라 '얼마나 한사람에게 지속적으로 팔릴 수 있느냐'로 관심이 집중되는 상황에서 매니아디자인은 기업에게 장기적으로 큰 부가가치를 올릴 수 있는 길이다. 따라서 매니아디자인의 의미와 역할을 분석해보고 그에 따는 부수적인 것들의 방향을 정립시키는 것은 전개되고 있는 다품종 소량생산 시대에서 질적으로도 전문적이고 특수한 가치로 가기 위해 전개되어야 할 과제이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디자인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