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3 Download: 0

콩식품 섭취가 중년 여성의 폐경 증상, 혈청 호르몬 수준, 지질대사 및 골대사에 미치는 효과

Title
콩식품 섭취가 중년 여성의 폐경 증상, 혈청 호르몬 수준, 지질대사 및 골대사에 미치는 효과
Other Titles
Effects of soybean foods intake on menopausal symptoms, serum hormones, serum lipids, and bone metabolism in middle-aged women
Authors
박혜숙
Issue Date
2003
Department/Major
대학원 간호과학과
Keywords
콩식품 섭취중년 여성폐경 증상혈청 호르몬지질대사골대사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Doctor
Abstract
여성의 일생 중에서 가장 현저하고 급격한 삶의 변화를 초래하는 생리적 사건은 초경과 폐경이다. 50세 전후에 폐경이 되면, 난소의 기능이 급격히 저하되고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분비가 감소되면서 여러 가지 폐경 증상이 나타나며,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골다공증과 심혈관계 질환 등 만성 질환의 발생이 증가하게 된다. 이러한 만성 질환은 한번 발생하면 치명적이거나 장기적으로 영향을 미치고 노년기 삶의 질에도 영향을 주므로 중년기 여성의 건강관리는 매우 중요하다. 실제 임상에서 가장 보편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폐경관리방법은 호르몬대치요법이다. 그러나 장기간의 호르몬 투여는 유방암, 자궁내막암 발생율을 증가시키고 사용상의 제약이 많아 사용율은 저조한 편이다. 최근에는 호르몬 투여가 심혈관계 질환을 증가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됨으로서 부작용이 없는 안전한 식물성 에스트로겐에 대한 관심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식물성 에스트로겐 중에서 유사 여성 호르몬으로 알려진 성분은 콩에 다량 함유되어 있는 이소플라본이다. 폐경과 관련된 이소플라본의 생리적 기능은 에스트로겐성 효과, steroid metabolizing enzyme의 억제 기능(protein tyrosine kinase, 5-alpha reductase와 angiogenesis의 억제)에 의한 항암작용, atherosclerotic plaque 형성의 억제에 의한 관상동맥질환의 예방, 그리고 항산화 기능 등 다양하게 보고되고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만 45세 ∼ 59세 사이로 최종 월경이 3개월 이상 경과한 건강 한 중년 여성을 대상으로 이소플라본양이 207.1mg 함유된 콩가루 449(22g×2회/일)과 두유 200m1(1회/일)를 매일 12주간 섭취하도록 함으로서 콩식품 섭취가 폐경 증상, 혈청 호르몬 수준, 지질대사 및 골대사에 미치는 효과를 확인하고자 시도된 비동등성 대조군 전후 유사실험연구이다. 자료수집은 2002년 9월 15일부터 2003년 2월 15일까지 약 5개월 동안 이루어졌다. 사전 측정은 3차례에 걸쳐 이루어졌는데, 먼저 연구 기준에 적합한 대상자를 선정하기 위해 2002년 9월 15일부터 10월 30일까지 사전 설문지 조사가 실시되었고, 2002년 11월 4일부터 11월 9일까지 사전 혈액 검사와 혈압측정이 실시되었다. 선정된 연구 대상자(N=40)는 실험군(N=19명)과 대조군(N=21명)으로 임의 할당되어, 11월 12일부터 15일까지 대상자의 폐경 증상, 식이 섭취 조사, 신체 계측 조사, 임상 검사(혈청 estradiol, FSH, 총콜레스테롤, HDL 콜레스테롤, LDL 콜레스테롤, 중성지방, osteocalcin, 소변 DPD 및 골밀도)가 사전 측정되었다. 2002년 11월 14일부터 2003년 2월 5일까지 12주 동안 실험군에게 콩식품을 먹도록 한 후 2003년 2월 5일부터 8일까지 사후 측정이 이루어졌다. 콩식품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사용된 연구 도구는 Neugarten과 Kraines(1965)이 개발하고 본 연구자가 수정한 폐경 증상 측정 도구와 임상 검사 측정 도구(혈청 estradiol, FSH, 총콜레스테롤, HDL 콜레스테롤, LDL 콜레스테롤, 중성지방, osteocalcin, 소변 DPD 및 골밀도 수준)가 사용되었다. 자료의 분석은 SPSS program/pc^(+)를 이용하여 Mann-Whihey test와 공분산 분석(ANCOVA)으로 이루어졌다. 분석 결과, 12주간 매일 콩가루 44g과 두유 200ml를 섭취한 실험군은 대조군에 비하여 폐경 증상이 유의하게 감소되었으며(F=6.167, p=0.019),특히 심리 증상 완화에 효과적이었다(F=10.759, p=0.003). 또한 콩식품 섭취는 '소변이 자주 마렵다 (F=12.693, p=0.001)'의 신체적 증상과 '매사에 의욕이 없고 무기력하다(F=9.651, p=0.004)', '어딘지 모르게 허전하고 우울하다(F=5.819, p=0.023)'의 심리적 증상 개선에 효과가 있었다. 그러나 12주간 콩식품을 섭취한 실험군과 대조군간에 혈청 호르몬(estradiol, FSH), 혈청 지질(총콜레스테를, HDL 콜레스테롤, LDL 콜레스테롤, 중성지방), 골대사(혈청 osteocalcin,소변 DPD, 요추부와 대퇴부의 골밀도) 수준에 있어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본 연구의 결과를 통하여 건강한 중년 여성이 총 207.1mg의 이소플라본을 함유한 콩가루와 두유를 매일 12주간 섭취하였을 경우 폐경 증상이 완화됨이 확인되었으며, 특히 콩식품 섭취는 심리적 증상인 의욕상실/무기력증과 우울 그리고 신체적 증상인 빈뇨의 개선에 효과적임이 검증되었다. 그러나 12주간의 콩식품 섭취로 호르몬, 지질대사, 골대사에는 유의한 효과가 나타나지 않았으므로 앞으로 추후 연구를 통해 콩식품 섭취의 효과가 재확인될 필요가 있다. 연구의 결과를 토대로 다음과 같은 제언을 하고자 한다. 1. 앞으로 보다 많은 대상자수 확보, 콩식품 섭취 기간의 연장, 그리고 다양한 수준의 이소플라본 함량과 콩식품의 종류, placebo를 제공하는 대조군 실험설계 등을 통해 콩식품 섭취의 에스트로겐성 효과를 확인하는 후속연구가 필요하다. 2. 심각한 폐경 증상을 경험하는 여성, 고지혈증, 골다공증 환자를 대상으로 콩식품 섭취의 효과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 3. 연구 대상자의 콩식품 섭취 이행도와 체내 대사 상태 파악을 위해 혈중과/혹은 요중 이소플라본 함량의 측정이 요구된다.;When menopause begins around 50, women's ovary functions decline, secretion of estrogen, which is the female sex hormone decreases and women experience various menopausal symptoms. As time passes, the onset of chronic diseases such as osteoporosis and cardiovascular disease increase. These chronic diseases can be fatal or may affect women's health long into the future, and affect the quality of life in the old age. Therefore, we can say that middle aged women's health care is extremely important. In the past, women have regarded menopausal symptoms as an inevitable process of life. They believed that many symptoms generated by menopause were just temporary and would disappear naturally if they endured. However, as the standards of living and the life span has increased, people's attitude about menopausal symptoms have changed. Women have now decided to raise the quality of life by addressing the health care issues of menopause. As the concept of the menopause changes, nurses need to provide women new information about an effective menopausal health care to deal with health problems generated by the menopause. The most common menopause therapy in real clinical settings is Hormone Replacement Therapy(HRT). However, a long-term use of HRT increases the risk of breast cancer and endometrium cancer. Recent research suggests that HRT may increase cadiovascular diseases. As a result of these findings, health care workers are looking into the use of phytoestrogen instead, which doesn't have the above side effects. People show more interest in phytoestrogen as it doesn't have such side effects. Isoflavone, a phytoestrogen from soybeans, is similar to estrogen.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effects, in middle-aged women, of ingesting soybean foods which include phytoestrogen, isoflavone, on the following: 1. menopausal symptoms 2. serum hormone levels 3. lipid profile levels and 4. bone metabolism. This study was a quasi-experimental study under a nonequivalent control group pre-test/post-test design. The subjects of the study were 40 healthy, middle-aged women, 45-59 years old whose last menstruation had occurred 3 months prior. The research took place in Andong city in Kyungsangbukdo. The experimental group had 19 subjects and the control group had 21 subjects, all subjects were chosen randomly. The experimental group ingested 44g of the soybean flour per day and 200m1 of the soybean milk per day. This amount was taken divided in three times a day for 12 weeks(the total isoflavone content was 207.1mg per day). The instruments used in this study to measure the effects of soybean food intake were the menopausal symptoms scale and the clinical laboratory testing(The following items were examined : serum estradiol level, serum FSH level, serum total cholesterol level, serum HDL cholesterol level, serum LDL cholesterol level, serum triglyceride level, serum osteocalcin level, urine DPD level, and bone mineral density level). The menopausal symptoms scale was first developed by Neugarten and Kraines(1965) were revised by us. The experimental and control groups were examined by pre-test, and post-test after ingesting soybean foods for 12 weeks.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by SPSS program/pc+ which included the guidelines of the Mann-Whitney test and the ANCOVA. The summary of the results are as follows: 1. Experimental group showed significant decrease of the menopausal symptoms(F=6.167, p=0.019) compared with the control group, particuraly in regards to mitigating effects of psychological symptoms(F=10.759, p=0.003). It was also discovered that the experimental group showed decrease of the psychological symptoms of weakness and general low energy(F=9.651, p=0.004) and depression(F=5.819, p=0.023). The physical symptoms of frequent urination decreased as well(F=12.693, p=0.001). 2. There were no statistical differences between the experimental and the control groups in the levels of serum estradiol, FSH, total cholesterol, HDL-cholesterol, LDL-cholesterol, triglyceride, bone metabolism(serum osteocalcin, urine DPD) and bone mineral density(lumbar and femur). The results of this research confirmed that when healthy middle aged women took soybean flour and soybean milk(total isoflavone content 207.1mg per day) for 12 weeks, menopausal symptoms were mitigated. However, taking soy foods for 12 weeks did not being any significant changes on serum hormone, lipid profile and bone metabolism. Consequently, this researcher recommends continued research using various models to refine future result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간호과학과 > Theses_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