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74 Download: 0

위·장관 암 환자의 항암화학요법 부작용으로 인한 응급실 내원실태 조사

Title
위·장관 암 환자의 항암화학요법 부작용으로 인한 응급실 내원실태 조사
Other Titles
Side effects of Chemotherapy for Gastrointestinal Cancer Patients who Visited in ER.
Authors
김윤경
Issue Date
2007
Department/Major
대학원 간호과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최근 위·장관 암으로 인한 사망률이 암으로 인한 사망률 중 가장 많은 수를 차지하고 있다. 위·장관암 치료를 위한 항암화학요법으로 인한 부작용은 환자가 치료를 포기하게 되는 경우에까지 이르게 할 수 있다. 이에 본 연구는 부작용의 증상과 정도를 파악하여, 항암화학요법을 받는 암 환자들에게 교육적 자료를 제공하고, 부작용을 줄일 수 있는 중재 방안 연구에 기초 자료를 제공하고자 시도된 후향적 서술조사 연구이다. 본 연구의 대상은 서울 지역에 소재한 W 암전문병원에 항암화학요법 후 부작용 증상으로 응급실에 내원한 위·장관 암 환자 98명 중 의무기록상 일부 정보가 누락된 것을 제외한 80명을 대상으로 하였으며, 자료 수집기간은 2007년 3월 10일부터 5월 12일까지 64일간이다. 부작용 증상과 정도를 파악하기 위하여 National Cancer Institute(NCI)에서 제시한 Common Toxicity Criteria(CTC)의 5점 척도를 이용 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14.0 program을 이용하여, 일반적 특성, 질병관련 특성은 빈도, 백분율로, 응급실 내원관련 특성은 빈도, 백분율, 평균, 표준편차를 실시하였다. 부작용 증상은 다중응답분석으로, 부작용 증상의 정도는 평균, 표준편차로, 항암제 투여횟수, 항암제 종류, 연령에 따른 부작용 증상의 차이는 Chi-Square test를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대상자의 질병관련 특성에서, 위암 62.5%, 장관암 37.5%로 나타났으며, 병기는 4기가 90%로 가장 많았고, 전이병소는 ‘간’이 40.5%를 차지하였다. 전이병소 개수는 ‘1개’가 70%로 가장 많았으며, 항암제 종류는 ‘FOLFOX(5-FU+oxaliplatin+leucovorin)’가 45%로 가장 많았다. 항암제 투여횟수는 ‘1-3회’가 79.7%를 차지하였고 , 항암제 변경 횟수는 ‘변경한적 없는 경우’가 51.3%로 가장 많았다. 2. 대상자의 항암치료 후 증상 발현까지 경과일은 평균 10.3일 이었으며, 응급실 치료 후 ‘입원’이 72.5%로 가장 많았다. 입원 시 재원기간은 평균 10.16일 이었으며, 입원 후 결과는 ‘퇴원’이 91.4%로 가장 많았다. 3. 주관적 부작용 증상으로는 발열, 식욕부진, 기운없음·피로, 오심·구토 순으로 나타났으며, 부작용 증상의 정도가 가장 심한 것은 복통, 식욕부진, 오심·구토 순으로 나타났다. 임상적 부작용 증상으로는 헤모글로빈 감소, 백혈구·호중구 감소 순으로 나타났으며, 부작용 증상의 정도가 가장 심한 것은 폐렴으로 나타났다. 4. 항암제 투여횟수, 항암제 종류에 따른 부작용 증상의 차이는 통계적인 유의성이 없었다. 이상의 결과를 토대로 다음과 같이 제언하고자 한다. 본 연구 결과를 토대로 항암화학요법 부작용 증상에 대해 파악하고, 실무에서 항암화학요법을 받는 암 환자의 부작용을 정확히 사정하여 간호중재를 제공 하여야 하며, 항암화학요법 후 부작용으로 응급실에 내원한 환자뿐만 아니라 내원하지 않은 환자를 포함한 확대 및 반복 연구를 통하여 부작용을 줄일 수 있는 간호중재 방안에 관한 연구가 필요하다. 또한, 항암화학요법을 받는 암 환자에게 부작용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고, 대처 방안에 대한 교육적 자료를 제공하여야 한다.;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symptoms and degree of side effects experienced by gastrointestinal cancer patients who visited in ER due to the side effects they were having after chemotherapy, as well as to offer some educational materials to cancer patients receiving chemotherapy and basic data for intervention study to reduce side effects. The subjects were the gastrointestinal cancer patients who visited to the ER after they displayed some symptoms of side effects. Total 80 patients were examined in the study. The inventory to measure the symptoms and degree of side effects was developed by the investigator based on the Common Toxicity Criteria(CTC) by the National Cancer Institute(NCI). The collected data were analized using the SPSS 14.0 program for frequencies, percentage, mean and standard deviation, And a chi-square test. The research findings were as follows: 1. As for the disease-related characteristics of the subjects, 62.5% of them had gastric cancer and 37.5% intestinal cancer; 90% were in Stage 4; in 40.5%, the "liver" was the metastatic lesion; 70% had "one" metastatic lesion; 45% were taking "FOLFOX(5-FU+oxaliplatin+leucovorin)"; 79.7% had their anticancer drug administered "1~3" times; and 51.3% had "never" changed their anticancer drug accounting for the biggest group. 2. As for the characteristics regarding the subjects' visits to an ER, the mean period from the start of chemotherapy to the expression of symptoms was 10.3 days; 72.5% were "admitted" in the hospital after being treated at the emergency room, accounting for the biggest group; the mean hospitalization period was 10.16 days; and 91.4% were discharged from the hospital after hospitalization. 3. As for the symptoms and degree of side effects, the subjects displayed such subjective symptoms as fever, anorexia, weakness?fatigue and nausea?vomiting in the order. The worst symptom was stomach ache, which was followed by anorexia and nausea?vomiting in the order. The clinical symptoms of the side effects included decreased hemoglobin and the leukopenia and neutropenia in the order. And the symptom whose side effects were the worst was pneumonia. 4. There was no statistical significance in the symptoms of side effects according to the number of anticancer drug administrations, kinds of anticancer drugs. Based on the results, the following suggestions were made: The research results should be used in understanding the side effects of chemotherapy and their symptoms, making an accurate assessment of the side effects experienced by cancer patients receiving chemotherapy, and providing proper nursing interventions to them. And research should be expanded and repeated to include those patients who don't visit an ER, so that there will be more study on nursing interventions to reduce side effects. Based on the research results, educational materials about the side effects of chemotherapy should be provided to cancer patients so that their educational needs can be met and their nervousness about side effects can be decrease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간호과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