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1 Download: 0

Verbal Irony and the Implicit Display

Title
Verbal Irony and the Implicit Display
Authors
박진희
Issue Date
2002
Department/Major
대학원 영어영문학과
Keywords
Verbal IronyImplicitDisplayTheory
Publisher
Graduate School of Ewha Womans University
Degree
Master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examine the conditions that make an utterance ironic. The contributions and the problems of the previous studies will be first discussed. In Chapter 2, the functions and properties of irony are examined. Ironic utterances convey the speaker's belief and attitude to the hearer in a unique way. The indirect property of the ironic utterance plays a major role in its social functions, which include creating humor and intimacy, saving face, and making the hidden intentions obvious. The discussion will shed light on why people use irony in verbal communication on top of what it expresses. In Chapter 3, Sperber and Wilson's echo theory based on the relevance framework is discussed. Their theory is a major shift from the traditional approach of viewing irony as a figure of speech which means the opposite of what is said. Rather than focusing o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utterance and the conveyed proposition, they seek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utterance and the attitude of the speaker. According to their theory, speakers express the content of the original utterance or thought of someone other than the speaker. The speaker echoes an implicitly attributed opinion to express her attitude of disapproving or mockery while dissociating herself from it. But there are some counterexamples suggested by other authors who argue that examples of nonechoic irony and echoic non-irony exist. Chapter 4 will discuss some other views of ironic utterances based on negation. Martin (1992) proposes that the speaker either says something false to reveal something true, or she says something true to reveal something false. Giora (1995) insists that the ironic utterances indirectly negate the prepositional content being expressed. Unlike the traditional authors who suggest that the literal meaning is cancelled and the implied meaning(opposite meaning) is substituted, she argues that the literal meaning is not rejected, canceled or replaced with another implicated meaning, but that the activated literal meaning is retained and it is functional in deriving the intended interpretation. In chapter 5, Utsumi's 'implicit display theory' is analyzed, which views verbal irony as an utterance that implicitly displays ironic environment. In order for an utterance to be interpreted ironically, the utterance must achieve a certain degree of ironicalness, and the discourse situation must be judged to have ironic environment through the process of checking its events/states. Utsumi also provides typicality conditions characterizing the prototype of verbal irony. Defining the necessary conditions for irony, Utsumi gives a plausible explanation of distinguishing irony from non-irony. Through analyzing the examples which have been problematic with previous accounts, I show that this theory is more favorable as a comprehensive theory of verbal irony. However, despite its strength, the theory still has problems, especially with respect to its main concept of ironic environment, namely, the speaker's expectation and attitude. It is suggested that instead of limiting the motivation of irony to speaker's expectation, as Utsumi insists, the focus should be on the contradiction between the speaker's expectation and the reality. Also, the speaker's attitude could be both negative and positive. As a result, conditions of the ironic environment should be modified to account for a variety of ironic utterances.;이 논문의 목적은 아이러니에 대한 기존의 이론을 회고하고 문제점을 고찰하는 것이며, 또한 어떤 발화가 아이러니 발화로 해석되는 데 필요한 발화 상황의 요소들을 밝히는 것이다. 2장에서는 아이러니의 기능과 특징들을 살펴본다. 아이러니는 청자에게 독창적인 방법으로 화자의 믿음이나 태도를 전달한다. 특히 아이러니의 특성인 간접성은 아이러니의 사회적인 기능의 주요역할을 한다. 아이러니의 기능으로는 유머, 친밀감 형성, 체면 살리기 등이 있고 또한 숨겨진 의도를 표현하는 데 매우 효과적이다. 아이러니의 기능과 특징에 대한 고찰은 사람들이 왜 일반 발화 대신에 아이러니를 사용하는지를 설명하는 데에 도움이 될 것이다. 3장은 Sperber와 Wilson의 반향이론을 적합성 이론(relevance theory)의 틀에서 살펴본다. 이 이론은 아이러니를 말해진 것에 대한 반대의 의미를 함축하는 수사적 표현 가운데 하나로 보는 전통적인 관점에서 매우 두드러진 변화를 보인다. 그들은 아이러니의 해석에 있어서 발화와 명제의 관계보다는 발화와 화자의 태도의 관계를 설명하고자 한다. 그들의 이론에 따르면 아이러니 발화를 통해 화자는 다른 사람의 발화나 사고를 반향하되 자신을 반향된 발화 혹은 사고로부터 분리시킴으로써 그것에 대한 거부나 조롱하는 태도를 표명하는 것이라고 설명한다. 그러나 이 이론은 비 반향적 아이러니나 반향적인 비아이러니와 같은 예가 존재한다는 사실로 반박된다. 4장에서는 부정의 개념에 근거한 아이러니 이론들이 논의된다. Martin(1992)은 화자는 진실을 전달하는 방법으로 거짓을 말하고 거짓을 전달하기 위해 진실을 발화한다고 주장한다. 한편 Giora)(1995)는 아이러니는 표현하고자 하는 명제의 내용을 간접적으로 부정한다고 주장한다. 또한 Giora는 이때 전통적 이론과 달리 아이러니 발화의 표면적인 의미와 내포된 의미가 함께 인식되어 그 차이에 의해 아이러니의 해석이 도출된다는 주목할만한 이론을 주장한다. 5장에서는 Utsumi(2000)의 '내재적(비명시적) 표시 이론'(Implicit display theory)을 살펴본다. 이 이론에 의하면 아이러니는 발화 상황이 화자의 어긋난(불충족된) 기대에 대한 화자의 부정적인 태도로 둘러싸여 있다는 것을 내포적으로 표시하는 것으로 정의된다. Utsumi는 발화가 아이러니로 해석되기 위해서는 아이러니의 전형적 조건 (발화의 암시, 화용적 비진실성, 간접성)을 측정하여 그 상황이 어느 정도의 아이러니성(性)에 도달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어떤 발화자 아이러니로 판정되면 청자는 발화 상황이 아이러니 환경에 노출되어 있다는 것을 인식하게 된다. Utsumi는 위와 같은 아이러니의 필요 조건을 정의함으로서 아이러니와 비아이러니를 구별할 수 있는 틀(원형)을 제시한다. Utsumi의 이론은 이와 같은 해석으로 전통적으로는 설명하지 못하눈 다양한 아이러니를 설명하는데 의의가 있다. 그러나 Utsumi의 이론은 화자의 기대가 무엇인지 불분명한 경우나 칭찬의 아이러니(Ironic compliment)를 설득력 있게 설명해주지 못하므로, 본 논문에서는 이를 보완할 수 있도록 아이러니 환경의 조건에서 화자의 기대보다는 화자의 기대와 실제 상황간의 불일치 (incongruity)에 초점을 두고 그에 대해 화자는 긍정적, 또는 부정적인 태도를 가질 수 있다고 제안하고자 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영어영문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