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7 Download: 0

독일의 근대적 반유대주의에 대한 연구

Title
독일의 근대적 반유대주의에 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modern Antisemitism in Germany
Authors
裵正
Issue Date
1997
Department/Major
대학원 사학과
Keywords
독일근대반유대주의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논문의 목적은 근대적 반유대주의를 나찌 시기와 비교함으로써 이 시기 반유대주의의 고유성을 살피려는 데 있다. 1869년 유대인에게 시민권이 부여되면서 유대인 해방이 이루어졌다. 이와 함께 오랫동안 독일의 과제가 되어 왔던 "유대문제"는 해결된 듯 했다. 그러나 유대인이 시민권을 부여받은 뒤에도 독일 사회로 통합되지 않는다고 생각한 독일인들은 유대인에 대한 적개심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2년 뒤 독일이 통일되고 1873년 대불황이 시작되자 독일의 순수성을 주장하는 사람들과 자본주의에 반감을 품은 사람들 사이에 유대인 증오가 격화되었다. 1879년 궁정 목사 슈퇴커(Adolf Sto¨cker)가 그가 세운 기독교 사회노동자당의 집회에서 반유대주의 연설을 함으로써 정치적 반유대주의가 시작되었다. 종교적 반감으로 남아 있었던 반유대주의는 이제 정치화, 조직화되었다. 슈퇴커에게 자극을 받은 반유대주의자들을 통해 반유대 정당들과 반유대 단체들이 나타났고, 직업단체, 사회단체에 반유대주의가 침투했다. 반유대주의자들 사이의 이념적 대립으로 반유대 정당은 성공하지 못했다. 여러 이념들을 끌어 모았던 반유대주의의 흡인력은 반유대 세력간의 결속을 막는 역할도 했던 것이었다. 반유대 정당이 성공하지 못한 원인에는 반유대주의 세력의 내부분열 외에도 위로부터의 규제가 있었다. 군주들, 지방 정부, 사회의 유력자들은 대중들이 반유대주의로 정치화되는 것을 두려워했다. 그렇게 된다면 그들을 지배하지 못하리라는 불안 때문이었다. 그러나 정당의 세력이 미약하긴 했지만, 정당 출현 자체는 반유대주의자들을 조직화했다는 점만으로도 의의가 있었다. 반유대 정당이 정치활동에서 그리 성공하지 못했던 반면에 반유대 단체들의 활동은 활발했다. 이 단체들 덕분에 반유대주의가 사회전체로 스며들 수 있었다. 1차대전 이후 반유대주의는 더욱 격화되었다. 패전, 혁명, 대공황은 정치 문화를 바꿔 버렸다. 비탄, 굶주림, 두려움 가운데서 사람들은 유대인들에 대한 박해에 무감각하게 되었으며 나아가 유대인이 그들의 불행의 원인이라는 선전에 쉽게 귀를 기울였다. 1933년 나찌가 집권하면서 각종 입법을 통해 유대인이 사회에서 매장되었으며, 불매운동과 수정의 밤과 같은 사건들에서 유대인에 대한 욕설과 면박, 구타, 살해가 빈번하게 자행되었다. 2차대전에 들어서면서 유대인 박해는 유대인 추방과 유대인 학살로 변했다. 유대인 절멸은 오랫동안 독일의 골칫거리였던 "유대문제"의 최종 해결책이었다. 근대적 반유대주의와 나찌의 반유대주의는 달랐다. 전자가 다양한 사상을 가진 반유대주의자들의 정치적 입지 강화를 의한 도구였으며 "유대 문제" 해결책으로 유대인 통합이나 유대인 분리를 주장했다면, 후자는 나찌의 인종주의의 핵심이었으며, 유대인 추방과 절멸을 실행했다. 또한 근대적 반유대주의와 나찌의 반유대주의는 각각 그 시대의 소산물이었다. 유대인 해방에 따른 통합 요구, 민족의 결속을 위한 이질적 요소의 제거 요구, 경제의 급속한 이행기에 따른 불안과 불만감이 근대적 반유대주의가 활성화되는 밑거름이 되었다. 이러한 근대적 반유대주의는 1914년 이후 전과 다른 양상으로 변화했다. 패전, 혁명, 인플레이션을 겪으면서 독일인들은 유대인 박해에 아주 무감각하게 되었다. 이러한 무관심 가운데서 히틀러와 나찌 지도자들을 포함한 소수 사람들의 유대인 증오가 피어오를 수 있었다. 폭력성을 수반한 이 유대인 증오는 2차대전 이라는 전쟁을 기폭제로 맹렬히 타올랐다. 유대인 추방으로 시작된 유대인 박해는 결국 유대인 대학살이라는 최종 해결책으로 치달았다.;The object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character of modem Antisemitism in Germany by comparing modern Antisemitism with Nazi Antisemitism. In 1869, Jewish emancipation was completed by giving the Jews the civil right. With this the "Jewish Problem",which was problematic for the long time, eemed to be solved. But after the Jews were given the civil right, the Germans thought that the Jews were not united, so the Germans showed the Jew-hatred. In 1871 Germany was united and after two years the Great Depression began. And then the people who insisted on the pure Germanenthum and the people who complained of the capitalism were fascinated with the Jew hatred. In 1879, the political Antisemitism began when the court preacher Adolf Sto¨cker spoke to the audience of the Christian Social Workers' Party which he founded. The religious Antijudaism became politicized and organized. Many Antisemites who were stimulated by Sto¨cker founded the Antisemitic parties and the Antisemitic organization. Therefore Antisemitism permeated into professional organizations and social groups. Because of the ideological contradiction, the Antisemitic parties didn't succeeded. The Attraction of Antisemitism which attracted various ideologies obstructed the unity of Antisemites. Besides the internal division, the control of the above caused the Antisemitic parties' failure. Princes, local authorities, social elites were afraid of the people's politicization through Antisemitism. They reasoned that politicized people would't accept their rule. Although the Antisemitic parties were weak, the advent of Antisemitic parties was important in terms of the Antisemites. While the Antisemitic parties didn't succeed to obtain the influence, the Antisemitic organizations displayed vigorous activity. Thanks to these organizations Antisemitism could penetrated into the entire society. After World War I Antisemitism intensified. The defeat, revolution, the Great Depression changed the political culture. Seized with grief, hunger, fear, the Germans became indifferent to the persecution of the Jews and heard the propaganda which claimed that the Jews were the cause of the Germans' misery. When Nazi seized the power in 1933, it excluded the Jews socially with the various laws. Nazi abused, slandered, and beat the Jews in the boycotting and "Reichskristallnacht". With World War Ⅱ the Persecution of the Jews changed to the deportation and the genocide. The Holocaust was the ''Final Solution" of the "Jewish Question" which was difficult task of Germany for a long time. Modern Antisemitism and Nazi Antisernitism were not equal. While the former was the instrument for the reinforcement of the Antisemities' political position and asserted the assimilation or the separation to solve the "Jewish Question", the latter was the kernel of the racism of the Nazi and put into practice the deportation and the genocide of the Jews. And modern Antisemitism and Nazi Antisemitism were each the product of the times. The grounds of the modern Antisemitism were the demand that the Jews should be integrated into the German society according to the Jewish emancipation, the claim that the alien element must be eliminated for the unity of the nation, and the insecurity and the discontent that the Germans felt in the economic transformation. After 1914, this modern Antisemitism changed. Experiencing the defeat, the revolution and the Great Depression, the Germans became indifferent to the persecution of the Jews. Amid this indifference the hatred of the few, whose numbers included some of the leaders of the Third Reich and Hitler, could flourish. This Antisemitism which was accompanied by the violence burned furiously with the war. The persecution which began with the deportation ended to the "Final Solution", that is the Holocaust.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사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