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6 Download: 0

우리나라 가구특성별 도시가계 저축행태 분석

Title
우리나라 가구특성별 도시가계 저축행태 분석
Other Titles
Study of household saving behavior in Korea : Evidence from cross-section data
Authors
梁恩眞
Issue Date
1997
Department/Major
대학원 경제학과
Keywords
우리나라도시가계저축행태한국패널조사자료횡단분석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논문은 1994년 한국가구패널조사 (KHPS) 자료를 이용하여 우리나라의 가구특성에 따른 저축행태를 분석하고, 이 연구를 근거로 가계저축의 증대를 가져오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데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데 목적을 두었다. 분석할 가구특성을 가구주 연령별, 가구주 직업별, 가구주 학력별, 주거형 태별, 도시규모별로 분류하였다. 실증분석 방법은 첫째, 가계소득과 가구원수만을 고려한 가구특성별 한계저축성향을 추정하였고, 둘째, 가구특성들을 더미변수로 취하여 다중회귀분석함으로써 저축행태 결정요인을 파악하였으며, 셋째, 모든 저축행태 결정요인변수를 고려한 가구특성별 한계저축성향을 추정 하였다. 가구특성들을 더미변수로 취하여 저축행태의 결정요인을 분석한 결과 소득, 가구주 연령 더미, 도시규모 더미, 가구주 직업 더미, 가구주 학력 더미, 주거형태 더미, 부채유무 더미, 가구원수 모두가 저축행태의 결정요인이라는 결과를 얻었다. 5가지 가구특성별 한계저축성향을 추정한 결과 가계소득과 가구원수만을 고려한 경우나 저축행태 결정요인변수를 고려한 경우나 그 행태는 거의 비슷한 결과를 나타냈다. 그러므로 저축행태의 결정요인변수들을 모두 고려한 경우의 가구특성별 한계저축성향을 추정한 결과를 중심으로 살펴보면, 첫째, 가구주 연령별의 저축행태는 연령이 높아짐에 따라 한계저축성향이 낮아지는 양상을 나타냈다. 이것은 우리나라의 경우에 중·장년층의 저축성향이 높을 것이라는 생애주기가설을 만족하지 않음을 의미한다. 또한 40대와 50대는 소비지출 중에서 교육비지출이 다른 연령층에 비해 높다. 이러한 교육비는 인적자본을 형성한다는 점에서 저축의 개념으로 생각할 수 있으므로, 교육비를 저축으로 생각하여 한계저축성향을 추정하였는데, 그 결과 연령이 높아짐에 따른 저축감소가 다소 완만하게 나타나나 교육비를 소비로 보았을 때와 마찬가지로 가구주 연령별 저축행태는 생애주기가설을 만족시키지 않았다. 둘째, 가구주 직업별로는 봉급생활자와 비정규직종사자의 한계저축성향이 매우 높았으며, 자영업/자유업자의 경우는 그들의 월평균 가처분소득이 높음에도 불구하고 한계저축성향은 제일 낮았다. 셋째, 가구주 학력별로는 학력이 높아질수록 높은 저축성향을 보였다. 넷째, 주거형태별로는 자가를 소유한 가구의 한계저축성향이 가장 낮았고 월세의 경우가 가장 높은 저축성향을 보였다. 다섯째, 도시규모별로는 5대도시의 한계저축성향이 가장 높았고 서울의 경우 평균소득이 높음에도 불구하고 한계저축성향은 낮았다. 이러한 결과는 지역 사회의 평균소득이 높을수록 저축성향이 낮아진다는 상대소득가설과 생애주기가설을 만족시키는 것이다.;This thesis analyzes Korean saving behavior on account of its characteristics of household, using the data of KHPS (Korean Household Panel Study) in 1994. And it aims at finding a good way to increase the household saving. Korean characteristics of household are classified by the age of household head, the occupation of household head, the education of household head, the type of housing, and the size of the city. The methods of empirical analysis are three; searching for marginal propensity to save on the characteristic of household in consideration of only two components, the income and the number of household, and figuring out the determinant of saving behavior through multiple regression of the characteristic of household replaced by dummy variables, and estimating marginal propensity to save according to characteristic of household in consideration of every determinant variables of saving behavior. When the determinant of saving behavior is analyzed by the dummy variables replaced by the characteristics of household, it depend on all the aspects of income, age dummy of household head, size dummy of city, occupation dummy of household head, education dummy of household head, type of housing dummy, condition of debt dummy, and number of household. From the result of marginal propensity to saving according to 5 characteristics of household, it is reported that there is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wo tests; consideration of the income and the number of household, considering every determinant variable of saving behavior. Therefore, this thesis is summarized into five points by the result of the latter. First, in the case of saving behavior according to age of household head, the marginal propensity to save is lower, as the age is higher. In Korea, it means that Life-Cycle Hypothesis, which says the highest propensity to saving in middle aged generation, is not satisfied. Also the 40's and the 50's spend much money in education. Educational fee can be treated as saving, for it forms human capital. Nevertheless, saving behavior according to age of household head does not satisfy Life-Cycle Hypothesis. Second, in case of saving behavior according to occupation of household head, the marginal propensity to save is higher in salary or wage earners than in self-employers even though the latter have more average provisional disposition income. Third, in the case of education of household head, higher educational background shows higher saving behavior. Fourth, in the case of type of housing, ownership is low, but the renter is high. And Fifth, in the case of the size of the city, 5 big cities show the highest marginal propensity to save. On the contrary, Seoul shows the lowest, although it has the highest average income. This result satisfies both the Relative Income Hypothesis and Life-Cycle Hypothesis, in that higher average income earners save less money.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경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