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7 Download: 0

Jean Langlais의 Organ 음악에 대한 연구

Title
Jean Langlais의 Organ 음악에 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JEAN LANGLAIS' ORGAN MUSIC : EMPHASIS ON ANALYSIS OF Fete
Authors
金恩淑
Issue Date
1984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과
Keywords
Jean LanglaisOrganFete음악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Jean Langlais (1907 - )는 현존하는 프랑스의 대표적인 Organ작곡가이며 오랜 전통을 자랑하는 St. Clotilde 성당의 Organist로서, 80세에 가까운 최근까지도 독실한 카톨릭 신앙을 바탕으로 종교적인 소재와 제목을 갖는 많은 Organ작품을 써내고 있다. 본 논문에서는 먼저 Langlais가 속한 20세기 프랑스 Organ 음악의 배경 및 그의 생애를 간단히 서술하고, 다음으로 Langlais가 Organist로 봉사하고 있는 오랜 전통을 자랑하는 St. Clotilde 성당의 Organ에 대한 소개와 그의 Organ작품 및 음악의 특징을 다루었고, 마지막으로 그의 중기작품으로 오늘날 많이 연주되고 있는 Fe^te를 자세히 분석하여 그 형식과 음악적 특징을 살펴 보았다. 그의 많은 작품에서 찾아 볼 수 있는 공통적인 특징으로는 밝고 화려한 음색, 시적이고 호소력있는 선율, 풍부한 화성, 불규칙한 리듬과 박자의 잦은 변화, 기교적인 페달의 사용, 대조적인 악절의 사용, 그리고 무엇보다도 심오한 종교적인 정신을 들수 있겠다. 1946년도에 쓰여진 Fe^te는 작곡년도에 어울리지 않게 매우 복고적인 작품이다. 전반적으로 즉흥적 스타일로 작곡되었으나 어디까지나 조성을 그 기반으로 하고, Sonata형식과 변주곡 형식의 중간을 따르는 듯 보이는 ABA´의 세부분 형식으로 되어 있고, 성부구조는 선율과 반주형이 주류를 이룬다. 한편 Fe^te에서 볼 수 있는 4도화음(Quartal Chord), 복화음(Poly Chord), 복조(Bitonality)의 사용, 전통적인 7음음계의 구성음에 #(Sharp)이나 b(flat)을 붙여 변형된 7음음계를 사용하는것 등은 Langlais의 신선한 현대적인 감각을 느끼게 한다. Langlais는 Baroque로부터 19세기에 이르는 프랑스 Organ 음악의 오랜 전통을 바탕으로 하고 그 위에 20세기의 새로운 수법을 가미하여 개성이 뚜렷한 많은 Organ작품을 써 냄으로, 세계 여러나라의 Organ연주회에서 그의 작품이 자주 연주되고 사랑 받는 훌륭한 작곡가가 되었다고 결론 지을 수 있다.;Jean Langlais (1907- ), the present and eminent French organist and composer of Sainte-Clotilde, is well-known its musical tradition over a period of 125 years. He still composes many organ works that have religious themes and motif based on his faithful Catholic faith. In this thesis, first the writer described briefly the background of the 20th century organ music to which Langlais belongs and the life of Langlais. Second the writer dealt with the introduction of the organ of Sainte-Clotilde being famous for its historic and a living tradition, "the Sainte-Clotilde Tradition", in which Langlais serves as a organist and his organ works and characteristics of his music. Last, The writer analyzed Fe^te being widly performed in detail and examined the form and the musical idiom. Many of his works have these characteristics : brightly colorful registration ; poetic and directly appealing melodies ; rich harmonies ; irregular rhythms and meter changes ; virtuoso pedal work; through-composed pieces with sharply contrasting sections; above all his profound religious spirit. Fe^te, composed in 1946, is very restorational work unsuitable its composition year. Generally, it was composed of improvisatory style, but it was based on tonality and formed of three part forms, ABA´, which seem to follow the middle of Sonata and variation forms and the texture consists, of mostly melodies and accompaniment forms. The other hand, quartal chord, poly chord, use of bitonality, and the use of changed hapta chord added sharp (#)or Flat (b) to tone of the traditional hapta chord make us feel his fresh and contemporary sense. In conclusion, as Langlais wrote many individual organ works based on long tradition of French organ music from Baroque to 19th century, adding a new technic of 20th century, he is a great and prominent composer and his many individual pieces are performed very often in many recitals all over the worl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