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9 Download: 0

L. V. Beethoven의 32 Variations in C minor, WoO. 80에 관한 연구

Title
L. V. Beethoven의 32 Variations in C minor, WoO. 80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32 Variations in C Minor, WoO. 80 of Beethoven
Authors
김예리
Issue Date
1996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과
Keywords
음악Beethovenvariations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연구는 필자의 석사과정 이수를 위한 졸업연주회(1996년 4월 24일)의 프로그램 중 베에토벤(L. v. Beethoven, 1770-1827)의 피아노 변주곡(32변주곡, in C 단조, WoO. 80)에 관한 연구이다. 많은 작곡가들은 반복(Repeat)과 대조(Contrast)라는 반대 개념을 한 작품안에서 조화시키기 위한 방법으로, 어떤 음악적 아이디어(Idea)를 제시해 준 다음 이것을 반복하되 다양하게 변형시키는 변주(Variation)기법을 사용하게 되었다. 변주기법은 음악의 넓은 영역에 분포되어 작곡의 구성원리로 사용되었으며, 이러한 변주기법을 형식의 주요 틀로 잡고 질서있게 악곡으로 배열한 변주곡(Variations)이라는 음악형식이 나타나게 되었다. 18세기는 변주곡의 전성기라고 해도 좋을 만큼 모든 작곡가들과 음악인들로부터 애호를 받았던 변주곡은 베에토벤에게 있어 소나타 다음으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음악양식이었으며, 20곡의 독주 변주곡과 2곡의 두대의 피아노를 위한 변주곡, 그리고 피아노 소나타속에 포함된 5개의 변주악장을 작곡하여 그의 특징을 피아노 소나타에서뿐 아니라 변주곡에서도 확실하게 보여주었다. 베에토벤의 32 변주곡(C 단조, WoO. 80)은 제 2양식기(1802-1816)인 1806년에 작곡되었으며, 이미 Op. 34 와 Op. 35, "에로이카(Eroica)"에서 보여준 성격 변주곡의 특징과 더불어 색다른 형식적 특징을 보여줌으로 주목을 받게 된 작품이다. 즉, 변주형태는 주제와 변주로 되어있으나 주제의 화성을 유지하면서 선율이나 리듬을 변주하는 샤콘느(Chaconne)기법과 베이스의 저음선율로 그라운드 음형(Ground Motive)이 각 변주마다 나타나는 파사칼리아(Passacaglia)기법이 사용된 연속적 변주곡형식으로 작곡되었다. 이러한 특징은 당시 즉, 고전시기의 변주곡들이 대부분 단락적 변주곡들이었다는 점에서 이 작품은 예외적이고 독특한 특징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32변주곡은 명료하고 간단한 8마디의 주제로 구성되어 있고, 화성도 명확하게 파악할 수 있으며, 단 3도로 구성된 시작동기가 곡 전체에 계속 나타난다. 또한 연속적 변주곡이면서 유사한 특징 -조성적 구분 : 단조부(변주 1-11)/ 장조부(변주 12-16)/ 단조부(변주 17-32), 단락적 구분 : 주제부/ 변주부(변주 1-29)/ 종결부(변주 30-32) -을 가지고 단락을 구분하여 서로 유기적인 관계를 지니고 있다.;As an attempt to adjust a contrary concept like "Repeat" and "Contrast" in a work, Many composers have come to use Variation technique which first shows musical idea, and repeats in various types. Variation form has been used as a musical component through wide music realms and it has developed to variation ; new music form setting variation form by its framework for arranging orderly. Variation has kept and maintained its type and appearance in different character and meaning for each periods, and particularly in 18th century, it has been widely accepted by every composers and musicians to the extend of being called the golden age of variation. Variation is as much important musical type as sonata to beethoven, and his works of 20 variations for Piano, 2 variations for two pianos and 5 variation movements have influenced on next century, by which he could make his position concrete in piano variation as well as piano sonata. The second period of beethoven is represented by the mid term, 1802-1816. 32variations composed in 1806 has been spotlighted by showing unique form along with a feature of character variation which had already been shown off in OP. 34, Op. 35, "Eroica". Chaconne technique maintaining the theme's chord, and playing variations on melody, rhythm was used while variation form is divided by the Theme and Variations. And also, passacaglia technique showing Ground motive of Bass per each variation was used. And it is easy to understand the rich chord since it uses clear and simple theme of 8 measures, and opening motive(minor 3 ° ) appears through the whole work. A systematic relation has been established by grouping variation while having continuous variations with similar features - : Part of Minor(Var. 1-11), Part of Major(Var. 12-16), Part of Minor(Var. 17-32), : Part of theme(Theme), Part of variation(Var. 1-29), Part of cadence(Var, 30-32). Generally, 33("Diabelli")Variations composed through the years of 1819- 1823 is deemed to the best variation in the mid period. While the former has enormous characteristic, the latter has works of simple and clear characteristics, and most importantly it is clear that the latter work took a role of giving birth to the former work.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