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5 Download: 0

성격과 생활사건의 일치가 우울에 미치는 영향

Title
성격과 생활사건의 일치가 우울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Congruency of personality and life events in depressive mood
Authors
배정희
Issue Date
1996
Department/Major
대학원 심리학과
Keywords
성격생활사건일치우울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본 연구는 우울의 소인이 되는 사회적 의존성과 자율성이라는 성격의 두 하위차원이 각기 특별히 상응하는 사건군(particular matching class of events)에서만 우울에 취약성을 나타낸다는 성격-사건 일치 가설(Personality-Event Congruency Hypothesis)을 검증하고자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하여 6주에 걸쳐 종단적으로 연구되었다. 우울취약성에 해당하는 성격의 두 하위차원으로는 사회적 의존성과 자율성이 있으며, 성격-사건 일치 가설이란 사회적 의존성이 높은 개인은 거절, 갈등, 상실과 같은 부정적인 대인관계사건 뒤에 우울에 취약해질 것이고, 자율성이 높은 개인은 자신의 환경을 통제하는데 실패하거나 목표를 달성하는데 있어 실패하는 것과 같은 부정적인 성취사건 뒤에 우울에 취약해진다는 것을 말한다. 여기서 사회적 의존성(sociotropy)이란 다른 사람과의 관계를 소중히 여기고 그들에게서 자신이 받는 수용과 애정 등에 따라 자신의 가치를 평가하는 성격특성을 말하고 자율성(autonorny)이란 독립성, 자유 그리고 성취하려는 목표를 높이 평가하는 성격특성을 말한다. 이러한 성격-사건 일치 가설을 검증하기위해 대학생집단을 대상으로 우울취약성의 성격특성을 측정하는 Robinse등(1994)이 개발한 성격유형척도(Personal Style Inventory)를 실시하여 이에 의해 사회적 의존성 집단과 자율성 집단으로 분류하였고 우울수준의 측정을 위해 Beck(1979)이 개발한 Beck우울척도(Beck Depression Inventory)를 실시하여 사전우울수준을 측정하였다. 그리고 6주후에 Beck우울척도(Beck Depression Inventory)를 다시 실시하여 사후우울수준을 측정하였으며, 6주동안 경험한 부정적인 생활사건의 영향을 보고하도록 하기위해서 Cochrane Robertson(1973)이 개발해 낸 생활사건척도(Life Events Invento교)를 실시하였다. 그리하여, 사전우울수준의 영향이 통계적으로 통제된 상태에서 그동안 각 집단이 경험한 상응하는 부정적인 생활사건 뒤에, 즉 사회적 의존성 집단은 부정적인 대인관계사건 뒤에 그리고 자율성 집단은 부정적인 성취사건 뒤에, 우울수준의 변화가 있는지 검증해보았다. 본 연구에서는 우울취약성의 성격특성을 측정하기위해 Robins등(1994)이 개발한 성격유형척도(Personal Style Inventory)를 번안하여 요인분석해서 사용하였고, 생활사건의 측정은 Cochrane Robertson(1973)이 개발해 낸 생활사건척도(Life Events Inventory)를 김명권(1984)이 수정해서 만든 것을 사용하였다. 우울의 측정은 Beck(1979)이 개발한 Beck우울척도(Beck Depression Inventory)를 이영호와 송종용(1991)이 번안한 것을 사용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성격유형척도를 요인분석한 결과 사회적 의존성과 자율성의 2요인으로 구분되었으며, 사회적 의존성 요인은 타인의 생각에 대한 관심, 의존성, 완벽한 이미지 추구, 타인을 만족시키기의 4개의 하위척도들로 구성되었고, 자율성 요인은 통제에 대한 욕구, 타인과의 방어적인 분리로 지칭되는 2개의 하위척도로 구성된다는 것이 밝혀졌다. 2. 사회적 의존성과 자율성의 성격특성은 사전, 사후의 우울감과 모두 유의미한 정적상관을 보였고, 대인관계사건과 성취사건도 두 시기 모두에서 우울감과 유의미한 상관을 보였다. 우울취약성 성격의 두 하위차원인 사회적 의존성과 자율성 간에는 유의미한 상관이 보이지 않았고, 사회적 의존성의 경우 대인관계사건과는 유의미한 정적 상관을 보였으며 성취사건과는 유의미한 상관을 보이지 않았다. 반면에 자율성의 경우는 대인 관계사건과 성취사건 모두에서 유의미한 상관을 나타내지 않았다. 생활사건의 두 하위차원인 대인관계사건과 성취사건은 유의미한 정적상관을 나타내었다. 3. 높은 사회적 의존성을 지닌 집단의 경우, 성격특성인 사회적 의존성과 그에 상응하는 부정적인 대인관계 사건과의 상호작용이 우울에 대하여 유의미한 효과를 나타내지 않았다. 4. 높은 자율성을 지닌 집단의 경우, 성격특성인 자율성과 그에 상응하는 부정적인 성취사건과의 상호작용이 우울에 대하여 유의미한 효과를 나타내었다. 따라서 이러한 결과는 성격-사건 일치가설을 지지하고 있다. 이상의 결과들은 사회적 의존성과 자율성이 각기 그에 상응하는 생활사건과의 연합에서만 즉, 사회적 의존성 집단은 부정적인 대인관계 사건과 연합되었을 때 그리고 자율성 집단은 부정적인 성취사건과의 연합되었을때에만 우울에 취약해진다는 성격-사건 일치 가설을 부분적으로 지지한다.;This study is intended to test the Personality-Event Congruency Hypothesis which that two subdimension of personality become vulnerable to depression only at particular matching class of events. This study has been researched for six weeks longitudinally. Undergraduate students were the subjects of this study. Sociotropy and autonomy are subdimension of personality included in depressive vulnerability. Sociotropy and autonomy are predisposed to depression. Personality-Event Congruency Hypothesis explains following conditions. High sociotropic individuals becomes vulnerable to depression following negative interpersonal events such as rejection, conflict, or loss. High autonomous individuals become vulnerable to depression following negative achivement events such as failure of cintrolling environments or achieving goals. In this hypothesis, sociotropy means personality of an individual who evaluate his/her value depending on affection and acceptance from others, and relationship with others. An autonomous individual highly value independence, freedom and achievement. In this study, Beck Depression Inventory developed by Beck, translated by Lee, Young Ho and Song, Jong Yong(1991), is used to measure depression. Robins's Personal Style Inventory is statistically processed through factor analysis to measure personality of depressive vulnerability. Life Events Inventory developed by Cochrane Robertson(l973), translated by Kim, Myung Kwon(1984), is used to measure life events. For this study, Personal Style Inventory is used to measure personality of depressive vulnerability. Sociotropic group and autonomic group are categorized by the result of measurement. Beck Depression Inventory is used to measure pre-depression and again used to measure post-depression after six-weeks. Life Events Inventory is applied to the subjects to report the impact of negative life events during six weeks. Under the condition of the statistically controlled impact of pre-depression, sociotropic group and autonomous group have been testified to prove whether each group show different depressive level following its matching negative life events: whether sociotropic group have different depressive level after experiencing negative interpersonal events; whether autonomic group have different depressive level after experiencing negative achivement events.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1. PSI is divided into two factors, sociotropy and autonomy, through factor analysis. Sociotropic factor is consist of four sub-factors which are concerns about other's opinion, dependency, making perfect image and pleasing others. Autonomic factor is consist of two sub-factors which are need for controlling and defensive separation from others. 2. Personality of sociotropy and autonomy have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with both pre-depression and post-depression. There is no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sociotropy and autonomy (as two subdimension of depressive vulnerability). Interpersonal events turn out to have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with sociotropy, while achivement events do not. On the other hand, both of interpersonal events and achievement events do not have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with autonomy. Both of interpersonal events and achivement events as two subdimension of life events show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with each other. 3. High sociotropic groups do not show the significant interaction between sociotropy and its matching interpersonal events on depression. 4. High autonomic groups show the significant interaction between autonomy and its matching negative achivement events on depression. Therefore this result supports the Personality-Event Congruency Hypothesis. These results partially support the Personality -Event Congruency Hypothesis which testifies that sociotropy and autonomy become vulnerable to depression only at the association with their matching life events. Thus, sociotropic group become vulnerable to depression, being associated with negative interpersonal events, while sutonomic groups become vulnerable, being associated with negative achivements event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심리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