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5 Download: 0

부분 조응 시제로서의 반과거에 관한 연구

Title
부분 조응 시제로서의 반과거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ETUDE SUR L'IMPARFAIT, TEMPS ANANPHORIQUE MERONOMIQUE
Authors
김유진
Issue Date
1996
Department/Major
대학원 불어불문학과
Keywords
부분조응시제반과거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불어의 과거 시제 중의 하나인 반과거(Impafait)는 다른 과거 시제와는 달리 지시적인 자율성이 없기 때문에 자신이 직접 동일화하지 않는 과거의 순간을 참조해야 한다. 본 논문은 이러한 반과거의 성질을 조응(anaphore)의 개념을 통하여 살펴보고자 한다. 우선, 반과거가 조응적인 시제(temps anaphorique)라는 점은 선행사와 대명사의 지시대상이 총체적으로 동일한 대명사의 조응과는 다르게 나타난다. 매번 새로운 사건을 도입하는 반과거의 조응성은, 반과거가 지시하는 상황이 선행사의 상황에 후행하지도 선행하지도 않으며, 선행사의 상황이 지속되는 전체 기간에 해당된다는 공지시적(core´fe´rentiel) 조응이라기 보다는 선행사의 상황과 반과거가 지시하는 상황이 전체와 부분의 관계를 이루는 부분적(me´ronomique) 조응의 성격을 지닌다. 이러한 반과거의 조응성은, 선행사의 지시 대상에 연결되어서 새로운 지시 대상을 도입하는 연상적 조응(anaphore associative)과 유사하다. 즉 반과거의 상황은 매번 전체로서 간주되는 시간 선행사(ante´ce´dent temporel)의 상황 자체와 연관을 맺고 있는 부분(me´ronome)이나 요소이다. 공지시적 조응의 관점은 반과거의 시간 선행사가 시간 부사인 경우와 상황에서 시간 선행사를 발견하게 되는 경우들을 설명하기 어렵기 때문에 이러한 난점을 극복하는 부분 조응적 관점을 도입하였다. 부분 조응적 관점에서 반과거의 일반적인 용법들은 그 시간 선행사가 문맥에 명시적으로 나타나는 경우와 묵시적 시간 선행사가 문맥으로부터 추론 가능한 경우 그리고 시간 선행사가 상황을 통해 추론되는 경우로 분류될 수 있다. 이러한 분류에 의거하여 살펴 본 반과거가 사용된 여러 예문들을 통하여 시간 선행사의 상황과 반과거가 지시하는 상황은 전체-부분의 관계임을 확인할 수 있다. 이와 같이 부분 조응적 관점에서는 반과거가 다른 과거 시제들과 구별되는 진정한 특성을 지님을 살펴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기존 문법에서 양태적인 가치로 분류하여 간략히 언급하고 있는 예절의 반과거(Imparfait do politesse)도 부분 조응적 관점 하에서 일관성 있게 설명됨을 알 수 있다.;L'objet de cette e´tude est d'e´lucider une nouvelle approche de l'imparfait, approche anaphorique me´ronomique et d'analyser selon cette approche diffe´rents emplois de l'imparfait. L'imparfait n'a pas d'autonomie re´fe´rentielle. Re´fe´rant a un moment qu'il n'identifie pas lui-meme, il renvoie a une entite´. temporelle du passe de´ja` introduite dans le contexte ou accessible dans la situation extra-linguistique. Donc, l'imparfait est un temps anaphorique. Mais la relation anaphorique n'est pas une relation de core´fe´rence temporelle, similaire a` la relation anaphorique nominale des pronoms. Contrairement aux pronoms qui n'introduisent pas de referent nouveau, l'imparfait engage a` chaque fois une situation nouvelle. Nous formulerons donc que la relation anaphorique entre la situation antecedent du passe et la situation presentee a` l'imparfait est une relation de type tout antecedent 1 -partie imparfait. Pour cette raison, 1'imparfait sera conside´re´ comme un temps anaphorique me´ronomique. Selon l'approche anaphorique me´ronomique, nous avons analyse´ des emplois de l'imparfait dans les trois cas suivants : D'abord, l'ante´ce´dent temporel explicite, qui est donne par une expression temporelle au pass6 mentionne´ dans le texte ante´rieur, peut etre constitue´ par 1'e´ve´nement au passe´ d'une phrase ante´rieure ou une proposition subordonne´e temporelle ou un adverbe temporel. Ensuite, on peut re´cupe´rer par inference l'ante´ce´dent temporel dans le texte. Cet ante´ce´dent temporel implicite peut etre infe´re´ a` partir d'un nom propre ou d'un verbe de perception. Enfin, on peut avoir des imparfaits dont l'ante´ce´dent temporel pass6 est retrouve´ a partir de la situation d'e´nonciation. En dehors de ces emplois ge´ne´raux, nous avons analyse´ en emploi spe´cial de l'imparfait : l' imparfait de politesse imparfait d'atte´nuation et imparfait forain. En conclusion, l'approche anaphorique me´ronomique pour l'imparfait nous permet, d'une part, de diffe´rencier I'imparfait du passe´ simple ou passe compose´ et, d'autre part, de de´crire les emplois diffe´rents de l'imparfait avec coherence.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불어불문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