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1 Download: 0

혈액투석환자의 특성과 수면장애에 관한 연구

Title
혈액투석환자의 특성과 수면장애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 Hemodialysis Patient's Characteristics and Sleep Disorder
Authors
임혜원
Issue Date
2007
Department/Major
대학원 간호과학과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신대체요법 중 62.7%로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혈액투석은 2005년 말인 현재까지 계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보고들은 혈액투석 환자의 간호 및 관리에 대한 필요성을 증가시켰고 간호 및 관리에 앞서 그들의 특성에 관심을 갖게 하였다. 혈액투석이 만성신부전의 관리에 안전하고 효과적인 방법이기는 하나 평생 치료를 받아야 하며 중단하면 곧 사망한다는 위협에 늘 직면하기 때문에 죽음에 대한 두려움, 좌절감, 압박 등 다양한 정신적 긴장요인에 노출이 되고 아울러 식이 및 수분조절의 어려움, 투석중의 합병증 등과 관련하여 겪게 되는 다양한 문제로 인해 신체적, 정신ㆍ심리적 부적응 상태에 놓이게 된다고 보고하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여러 학자들에 의해서 보고된 다양한 특성 중 가장 언급이 많았던 혈액투석 환자의 일반적, 신체적, 정신ㆍ심리적 특성을 살펴보고 혈액투석 환자들의 삶의 질은 물론 일상생활의 기능저하와 치료 순응도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는 수면장애와의 관련성 확인을 통해 간호중재의 기초자료를 제공하고자 한다. 본 연구는 서울과 인천지역에 소재한 5개의 병ㆍ의원에서 투석중인 혈액투석 환자 241명을 대상으로 2006년 11월 1일부터 15일까지 구조화된 질문지를 이용한 일대일 면접을 통해 수집되었다. 본 연구에 사용된 도구는 총 96문항으로 일반적 특성을 위해 8문항, 신체적 특성(환자의 주관적 증상 2문항, 환자의 가족에 의해 확인된 증상 3문항, 영양상태, 염증상태, 대사이상을 나타내는 7가지 생화학적 지표)을 위해 12문항, 정신ㆍ심리적 특성을 위해 51문항(우울측정도구 21문항과 불안측정도구 40문항)으로 구성된 도구를 사용하였으며 그 외에도 15문항으로 구성된 수면장애측정도구를 사용했다. 수집된 자료는 SPSS 통계프로그램을 사용하여 처리하였고 백분율, 평균과 표준편차, χ2 검정법, ANOVA test, t-test, Scheffe Test,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 ,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Analysis를 통해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일반적 특성에 따른 신체적 특성, 정신ㆍ심리적 특성, 수면장애와의 차이 연령과 Albumin, 원인 신질환과 i-PTH, 투석 기간과 Calcium, 그리고 투석 기간과 i-PTH가 평균값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에 따른 상태불안과 특성불안이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원인 신질환에 따른 특성불안이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면장애와의 차이에 있어서는 일반적 특성 중 커피의 음용만이 수면과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 일반적 특성, 신체적 특성, 정신ㆍ심리적 특성과 수면장애와의 관계 일반적 특성으로는 투석 기간만이 수면평균점수와 음의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체적 특성으로는 가려움증과 통증이 양의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Calcium과 i-PTH와 수면장애 간에는 음의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신ㆍ심리적 특성에 있어서는 우울, 상태불안, 특성불안의 각각과 수면이 양의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체적 특성과 정신ㆍ 심리적 특성사이에는 가려움이 상태불안, 특성불안과 양의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통증은 우울, 특성불안의 각각과도 양의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i-PTH는 우울, 상태불안, 특성불안의 각각과 음의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 일반적 특성, 신체적 특성과 정신, 심리적 특성이 수면장애에 미치는 영향 다중회귀분석방법 중 Step-wise 방법을 사용하여 질적 변수를 dummy변수로 수치화하여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수면에 영향을 미치는 변수는 특성불안과 우울, i-PTH, 음주여부의 4가지 변수가 영향을 미치고 있음이 확인되었다. 특성불안, 우울, i-PTH, 음주여부의 네 가지 변수가 수면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여 본 결과 특성불안, 우울, i-PTH, 음주여부의 네 가지 변수 모두가 유의수준 0.05미만의 유의한 결과가 나타냈고 네 가지 변수가 39.5%의 설명력을 가지고 수면에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이중에서 특성불안은 31.5%의 설명력을 가지므로 수면에 가장 영향을 미치는 것이 확인되었다. 이 가운데 i-PTH는 수면에 음의 영향을 미치고 있음이 나타났으며 나머지 변수들은 양의 영향을 미치고 있음이 나타났다. 이상의 결과를 종합해 볼 때 우울과 특성불안이 수면과 매우 연관성이 큰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i-PTH가 높을수록 수면장애와 우울, 상태불안, 특성불안이 심하지 않다는 결과를 토대로 i-PTH와 수면, 불안과의 관계 확인을 위한 반복연구가 필요하리라고 본다. 또한 투석 기간에 있어서는 투석기간이 짧을수록 수면장애, 우울, 상태불안, 특성불안이 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만성신질환으로 투석을 계속해야하고 정상적인 사회생활이 어려우므로 투석 초기의 적응기간 동안에 나타나는 정서적인 현상이라고 본다. i-PTH는 투석기간이 길어질수록 상승된다는 연구결과는 추후 다양한 대상자를 통한 반복연구를 제언한다. 아울러 투석 기간별 우울이나 불안에 차이가 있다는 것을 기반으로 투석의 기간별 단계적 교육과 교육 프로그램의 개발은 물론 원인에 근거한 수면장애에 대한 간호접근 및 중재가 필요하리라고 본다.;Hemodialysiswhich accounts for the absolute majority (62.7%) of new alternative therapies of chronic renal failure clients has continue to increase until today. Thus, it is become more and more necessary to nurse and manage the hemodialysis patients effectively, while examining their characteristics before nursing and managing of them. Although hemodialysis may be an effective method to manage the chronic renal insufficiency safely and effectively, patients would suffer from a variety of mental problems such as fear of death, frustration and psychological stress because they always face the risk that they would soon die if the life-long treatment should stop. To such emotional problems are added other various physical problems including difficulty of dietary and water intake controls and possibility of complications. In all, it is reported that hemodialysis patients are subject to various physical, mental and psychological mal-adaptations.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review hemodialysis patients' general, physical, mental and psychological characteristics reported most frequently by many researchers and thereupon, determine the negative effects of sleeping disorder on their life quality, ordinary living activities and their adaptation to treatment and thereby, provide for some basic data useful to effective nursing interventions for them. For this study, the researcher collected data from the 241 patients being treated with hemodialysis at 5 hospitals and clinics in Seoul and Inchon and interviewed them face-to-face using a structured questionnaire for them for 15 days from November 1 through 15, 2006. The questionnaire used for this study consisted of a total of 96 items: 8 about patients' demographic variables, 12 about their physical symptoms (2 about their subjective symptoms, 3 about their symptoms identified by their family member and 7 biochemical indications such as nutritional conditions, inflammation and abnormal metabolism) and 51 about their mental and psychological conditions (21 about depression and 30 about anxiety). The collected data were processed using the SPSS program for percentages, means and standard deviations, χ2 test, ANOVA test, t-test, Scheffe test,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s and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The results of this study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1. Physical symptoms, mental/psychological symptoms and sleeping trouble depending on demographic variables Patients' demographic variables differed significantly in terms of the mean values: age and albumin level, etiological renal diseases and i-PTH, period of hemodialysis and calcium level, and period of hemodialysis and i-PTH. And their state and trait anxiety levels differed significantly depending on age, while their trait anxiety levels were significantly different depending on their etiological renal diseases. Their sleeping troubles differed significantly depending on coffee intake only. 2. Demographic variables, physical symptoms and mental/psychological symptoms in relation with sleeping trouble Among patients' demographic variables, only the period of hemodialysis was negatively correlated with the mean sleeping score. Among the physical symptoms, itching and pain were positively correlated with each other, and calcium level and i-PTH value were negatively correlated with sleeping trouble. Among mental /psychological symptoms, depression, state anxiety or trait anxiety was correlated positively with sleeping trouble. In terms of relationships between physical symptoms and mental /psychological symptoms, itching was positively correlated with state and trait anxiety, while pain was positively correlated with either depression or trait anxiety. i-PTH value was negatively correlated with depression, state anxiety or trait anxiety. 3. Effects of patients' demographic variables, physical symptoms and mental/psychological symptoms on sleeping trouble As a result of the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ith the qualitative variables digitized into dummy variables, it was found that sleeping was affected by 4 variables: trait anxiety, depression, i-PTH and drinking. Namely, as a consequence of analyzing the effects of these 4 variables on sleeping, it was disclosed that their effects were all significant (p<0.05), while the 4 variables were combined to explain about 39.5% of sleeping trouble. Among them, the explanatory power of trait anxiety was strongest (31.5%), while i-PTH value was found to be negatively correlated with sleeping trouble, being opposite to the other 3 variables positively correlated with sleeping trouble. Summing up, it could be confirmed that depression and trait anxiety were very closely correlated with sleeping. In addition, the higher the i-PTH value was, sleeping trouble, depression, state anxiety and trait anxiety were all lower. Based on such findings, this study needs to be followed by further studies which will test the relationships among i-PTH, sleeping trouble and anxiety levels. Furthermore, it was found that the shorter the period of hemodialysis was, sleeping trouble, depression, state anxiety and trait anxiety levels were higher. Such a finding may well be attributable to the emotional state occurring at the earlier stage of hemodialysis due to the psychological pressure caused by chronic renal diseases, continued hemodialysis and difficulty of living a normal social life. The finding that i-PTH level would rise more in proportion to the period of hemodialysis should be tested repeatedly by future studies sampling more diverse patients. In addition, based on the finding that depression or anxiety level differs depending on period of hemodialysis, it is deemed necessary to educate the patients by phase and develop effective education programs, while providing them with nursing interventions for relief of their sleeping trouble in consideration of its caus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간호과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