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3 Download: 0

홍명희의 "Moira" for String Quartet의 분석연구

Title
홍명희의 "Moira" for String Quartet의 분석연구
Other Titles
Analytic study of Hong, Myung·Hee's "Moira" for String Quartet
Authors
홍명희
Issue Date
2005
Department/Major
대학원 음악학부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dvisors
박은혜
Abstract
From the beginning of 20th century, musicians have found a new music, which was completely different from the music in the past. As the result of numerous trials by the musicians, a new tendency appeared, which characterized irregular and dynamic rhythms, frequently changing beats, usage of various timbres, atonality and so on. Among these characteristics,"Atonality Music"indicated no tonal centered-music. This atonality music, completed by 12-tone technique, was built by Arnold Schoenberg (1874-1951) at the beginning of the 20th century, and this 12-tone technique controlled tones technically with compulsive rules. Later, Anton Webern (1883-1945), a disciple of Schoenberg, further developed the 12-tone technique by using the 12-tone technique itself as a motive, and this developed 12-tone technique succeeded to Total Serialism. In this paper, "Moira for String Quartet," composed based upon the Twelve-tone music, was analyzed in three ways. The first, "Moira" was composed of binary form of A-B-Coda. The second, it based the Twelve-tone system, and applied two different sets: Combination set and Drived set. The Combination set is the coincidence between "hexachord a" of A set and "hexachord b" of B set, and the Drived set is pcs 026 derived from the prime set. Finally, the thematic form and each motive exhibit incessant repetition, augmentation, diminishment, and metamorphosis. In fact, the A set applies the prime set and B set applies the derived set. Moreover these sets appear as various forms; Prime, Retrograde, Inversion, and Retrograde Inversion in the thematic melodies. On the whole, the "Moira" characterizes with A4 and M7, and its rhythms at each motive progress the consistent structure of the intervals.;20세기 초부터 작곡가들은 과거와 단절된 완전히 새로운 음악을 찾게 되었다. 그들의 여러 가지 시도에 대한 결과로 불규칙적이고 역동적인 리듬, 박자의 잦은 변화, 다양한 음색의 활용, 무조성 등을 특징으로 갖는 새로운 음악 조류가 등장하였다. 그 중 “무조성(Atonality) 음악”은 조성적 중심이 없는 음악을 가리키며, 20세기초 쉔 베르그(Arnold Schoen berg 1874-1951)는 강제력 있는 규칙으로 음을 통제할 수 있는 12음 기법을 창시하여 무조성 음악을 기법적으로 보완하였다. 그의 제자 베베른(Anton Webern 1883-1945)은 12음 기법 자체를 모티브의 성격으로 사용하여 12음 기법을 더욱 발전시켰고, 12음 기법은 이후 총렬주의 음악(Total Serialism)으로 이어지게 되었다. 본 논문은 12음 기법을 사용하여 작곡한 “Moira” for String Quartet을 다음 세 가지 틀을 가지고 분석하였다. 첫째, 이 작품은 크게 A-B-Coda 의 2부분 형식(Binary form)으로 구성되었다. 둘째, 이 곡은 12음 기법을 바탕으로 하였고, 서로 다른 두 개의 음열 A, B에서 A의 헥사코드 a와 B의 헥사코드 b의 음 내용이 일치하는 조합 관계 음열을 사용하였고, 기본 음열에서 추출한 음류세트 026으로 복합 추출 음열을 만들어 곡에 적용시켰다. 셋째, 주제 음형과 각각의 동기는 끊임없이 반복과 확대, 축소, 변형하며 제시되었다. 분석 결과를 요약하면, A부분은 기본 음열, B부분은 복합 추출 음열을 사용하였다. 선율에서 음열은 Prime, Retrograde, Inversion, Retrograde inversion되어 다양하게 나타나고, 조합 관계 음열은 대부분 같은 리듬으로 제시되었다. 음정은 전체적으로 증4도와 장7도를 중심으로 하였고 각 동기의 리듬형은 일정한 음정구조로 진행하였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음악학부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