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9 Download: 0

韓國學 硏究 現況과 問題點

Title
韓國學 硏究 現況과 問題點
Other Titles
On the situations and the problems of Korean Studies : Centered on Korean Studies in Europe and America
Authors
李惠敬
Issue Date
1993
Department/Major
대학원 한국학과
Keywords
한국학연구 현황구미문제점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한국이 서구 세계에 알려진 후 서구인에 의한 한국 연구는 19세기 중엽부터 본격화되었다. 당시의 한국 연구는 선교사, 외교관, 여행가, 탐험대 등에 의해 작성된 조사 또는 보고서식 자료들이 대부분이었다. 때문에 이들의 연구성과는 학문적 연구 수준에 미치지는 못하였다. 1950년대 한국전쟁 후 한국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면서 실증과학적인 한국학이 소수 유럽국가들과 미국에서 연구되기 시작했다. 더우기 70·80년대 한국의 급속한 경제성장과 해외 이주민 증대 등에 힘입어 현재 세계 33개국 188개 대학과 연구기관에서 한국학 강의와 연구가 이루어지고 있다. 이렇듯 해외 한국학 연구가 활발해지고 있으나 해외 한국학에 대한 우리의 관심은 극히 희박하여 충분한 선행연구가 미흡한 상태이다. 그리하여 해외 한국학에 관한 연구의 일환으로서 歐美의 한국학 연구 현황과 문제점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구미의 한국학은 중국학과 일본학을 포함한 동아시아학의 맥락에서 일부분으로 연구된다. 구미의 한국 연구는 먼저 한국어, 문학, 역사 등 기초 인문학이 선행된 다음 점차 기타 인문·사회과학 분야로 확대되어 간다. 즉, 구미의 한국학은 다학문적인 연구 경향을 띠어 가고 있다. 주목할만한 것은 80년대 이후 한국 경제에 대한 연구가 크게 활기를 띠고 있다는 것이다. 구미의 한국학을 세 부류로 나누어 볼 때 서유럽의 한국학은 프랑스, 독일, 영국, 네덜란드를 중심으로 비교적 순수한 학문적 동기에서 한국어, 문학, 역사, 민속, 예술 등 전통 인문학 연구가 활발하다. 소련을 비롯한 동유럽에서는 1950년대 이후 북한과의 외교관계 수립으로 정치와 밀접한 연관하에 실질적 한국어 교육 위주의 한국학이 연구되어 왔다. 특히 최근 동구권학자들에 의한 한국문학작품 연구와 번역이 활발하다. 미국의 한국학은 한반도 분단 이후 실리추구 측면에서 정치학, 경제학, 인류·사회학 등 사회과학 분야의 연구에 치중되었다. 이상에서 보듯 한국학 연구 배경과 목적을 달리하며 변천·발전해 온 관계로 구미의 한국학은 많은 문제점을 내재하고 있다. 70·80년대에 활발히 연구 활동을 폈던 한국학자들의 노령화와 한국학 전문가 양성이 제대로 안되어 한국학자들의 공백의 자리가 커져가고 있다. 또한 구미 대부분의 대학에 한국학과가 완전히 독립되어 있지 못하고 다양한 한국학 강좌가 개설되지 못하는 관계로 우수한 학생유치와 한국학 심화학습 및 연구가 이루어지지 못하고 있다. 한국학 연구 성과에 있어서도 지역마다 또는 나라마다 특정한 학문연구에 치우쳐 균형잡히지 못한 상태이다. 국내외 한국학자들의 학술교류는 몇개 국가를 포함한 지역적 경계를 넘지 못하며, 대학과 연구소간에 긴밀한 연계체제가 이루어지지 못하고 있다. 이러한 까닭에 해외에서의 한국학이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학문으로 성립되려면, 한국학에 대한 열의와 소신을 지닌 한국학 전문가를 양성시키며, 대학과 같은 고등교육기관에 완전히 독립된 한국학과가 설치되어 있어야만 한다. 또한 국내외 학자들간에 빈번한 학술교류와 유기적인 연계체제를 유지시켜 협동연구를 통한 한국학의 심화가 이루어지도록 해야 할 것이다. 무엇보다도 앞으로의 한국학은 이전까지의 무계획적이고 자연발생적인 데에 의존하는 연구 방향을 지양하고 한국학의 주역인 한국이 해외 한국학의 중요성을 인식하고서 해외 한국학을 주도해야 한다.;Korean Sudies is begun by western people around the mid 19th century At that time the materials for Korean Studies are some researches or reports which missionaries, diplomats, travellers, or explorers have written. Thus its scholarly value is low. Because of the Korean War in the fifties the interests about Korea arise and positive Korean Studies begins in a few European countries and America. After Korea has achieved the rapid development in economy and many Koreans immigrant to the world, many universities and research institues open the courses and study actively now along the lines of the growth of Korean Studies. While Korean Studies shows vigorous activities, our concerns and interests for the studies of foreign countries are rare and the study on it also is unsatisfactory. The purpose of this thesis, therefore, is to investigates the status quo and the problems of Korean Studies done in foreign countries. Korean Studies in Europe and America is studied partly as Eastern-Asian Studies including Chinese Studies and Japanese Studies. Korean Studies starts from the primary humanity courses like Korean language, literature, history, customs, arts, etc. And then it goes into other Cultural Sciences and Social Science parts. The most important point is that the study on Korean economy after the eighties is very active. Korean Studies in foreign countries is classified three parts; studies in Western Europe centered France, Germany, England and Holland has active researches on the traditional humanities such as Korean language, literature, history, customs, arts, etc. The motive of Western-European Study is purely academic. Studies in Eastern Europe including Russia centered on practical Korean language courses. Eastern-European Study has a close relation with politics because of the establishment of their diplomatic relations with North Korea after the fifties. And the scholas of Eastern Europe have vigorous activities in the researches and the translations of Korean literature. Studies in America lays its point on the practical utility after the division of Korean Peninsula, so American study attaches on the part of social science such as politics, economics, anthropology and sociology. Korean Studies In Europe and America, after all, has changed according to their backgrands and purposes. So Korean Studies in foreign countries has many problems; the scholars who work active in the seventies and the eighties grow old, and they have few scholars of Korean studies who will replace their positions. Moreover, Korean Studies is not independent as a department and is not able to open various courses in the Western universities. And the academic achievements are unbalanced because the studies lays stress on a certain part owing to its nationalities or its localities. The worldwide interchange of scholars is restricted within a few countries, and universities and institutes don't maintain a close systematic relation. To be a integrated and systematic science, therefore, Korean Studies in foreign countries should train scholars who have the passion and the faith for Korean Studies, and try to establish the department of Korean Studies as an independent one in the advanced academic institute such as a university. It is necessary that more frequent interchanges of scholars are activated, and more organic systematic relations maintained to deepen Korean Studies with the coorporated research, Consequently, Korea, as the leader of Korean Studies, should recognize the importance of the Korean Studies in foreign countries and should change the haphazard and passive attitude to the systematic and active one to lead the studies of foreign countries.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일반대학원 > 한국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