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20 Download: 0

Financial reform, banks' profitability, and challenges ahead

Title
Financial reform, banks' profitability, and challenges ahead
Authors
김상주
Issue Date
2001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Keywords
Financial reformprofitabilitychallenges aheadbank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After the financial crisis in 1997, government-led financial restructuring began with injecting public funds to the ailing financial institutes that were considered to retrieve in the near term, while a number of financial institutes, which had little chance of recovery, were phased out. This thesis begins with the question whether such government-led restructuring has been proved to be successful or not. In the first place, the process of the financial restructuring in Korea was reviewed to discover why the government started the second stage of restructuring in 2000. One of the ways to prove whether the financial restructuring has been successful or not, the profitability of domestic banks is used as a yardstick. For this purpose, the profitability of domestic banks before and after the restructuring is compared. It was found that the profitability turned out to be even worse after the restructuring. In the comparison of the profitability between domestic banks and foreign banks, the same measure is used. The profitability of domestic banks has decreased even after the restructuring, and the domestic banks still far short of foreign banks in terms of profitability. Through this comparison, it was concluded that the financial restructuring has not met the government's original objective. This can be attributed to several factors such as the increase of bad loans, delayed handling of large and ailing financial institutions, unnecessary regulations hindering the creativity and competitiveness of financial institutes, and excessive government driven forces to name a few. With the surge of huge international financial institutions to the domestic market, solely dependence on the government driven restructuring cannot be sustained because the advent of large foreign banks with much higher competitiveness will demand other banks to consider mergers to survive. In conclusion, the on-going financial restructuring measures should place more weight on the market driven forces to enhance the soundness and the international competitiveness of domestic financial institutes.;1997 년 말 발생한 외환위기 이후, 우리 나라 은행 산업은 정부 주도하에 대대적인 구조조정이 이루어졌다. 부실이 심하여 회생가능성이 없다고 판단되는 은행들은 퇴출시키는 한편, 상대적으로 부실규모가 작아 회생가능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은행들과 기타 금융기관들에 대하여는 공적자금을 투입시켜 재무구조 개선조치가 이루어졌다. 우선 이 논문의 시작 동기는 이러한 금융구조조정이 과연 성공적이라고 판단할 수 있는가에서 이루어졌으며, 이를 위해 금융구조조정 과정을 다시금 살펴보았다. 이로서 정부가 1999 년 10월에 제 2 차 금융구조조정을 시작하였다는 것을 알게 되었으며, 이는 대우사태로 인한 부실채권의 규모가 컸음에서 비롯되었다. 정부 주도하의 금융구조조정이 성공적이었는가의 여부를 판단하기 위한 실증적 자료로서 국내은행들의 수익성을 분석하였다. 우선, 금융구조조종 전후를 기점으로 국내은행들의 수익성을 분석해보았고, 또한 국내은행들과 해외 선진은행, 그리고 국내의 외국계 은행들의 수익성을 분석해 보았다. 그러나 수익성은 2000년 들어서 더욱 악화되는 상황이고, 물론 외국 은행들과 비교하였을 때도 경쟁력에 있어 크게 떨어지는 수준이었다. 이로서 금융개혁이 원래의 목표를 달성하지 못하였다는 결과를 얻었으며, 그 원인으로서는, 부실채권의 증가, 부실금융기관 정리의 지체, 그리고 금융기관의 경쟁력을 저하하는 여러 규제와 지나친 정부 주도하의 개혁을 들 수 있었다. 논문의 첫 부분이, 금융개혁의 성공여부를 판단하기 위한 국내 금융기관의 수익성 분석이라면, 뒷 부분은 앞으로 계속 진행되어야 할 금융개혁에 있어서 정부와 민간 금융기관의 역할을 제시하였다. 이는 물론 금융기관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는 시장 중심의 금융개혁이 우선시 되어야한다는 결론을 도출하게 되었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