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67 Download: 0

신체 구조학적 고찰을 통한 피아노 테크닉에 관한 연구

Title
신체 구조학적 고찰을 통한 피아노 테크닉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piano technique in the physiological perspectives
Authors
염은경
Issue Date
1995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
Keywords
신체구조학피아노음악교육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In piano playing technique, the emphasis was placed on finger movements with the development of modern pianos in the late 18th century. In the nineteenth century, however, "The Anatomic - Physiological Technique" emerged as the mainstream instead of "The Finger School" which advocated mechanical finger movements in piano performance. Going through developments in musical and psychological aspect, "The Anatomic-Physiological" technique put piano playing into perspective. "The Anatomic-Physiological" technique is consistent with the trend of modern music education as well as the idea of comprehensive piano playing. Modern music education stresses a comprehensive approach in developing students' musical capabilities. But the Korean piano education is not yet familiar with the concept of the 'Physiological' approach. Thus, systematic research on physiological technique is needed to attain better performance techniques, acquire more logical ways of playing, and better express one's musicality. The objective of this study is offer insight for the development of desirable piano techniques. To that end, this study mainly deals with the relationship between piano techniques and human anatomy rather than the physical training for a mastery of mechanical techniques. This study also tries to add the anatomic and physiological approach to the element of piano education along with intellectual and musical ones, eventually contributing to the development of musical capabilities and musicality of students. With reference to related books and documents, this study conducts in-depth research on the development of piano techniques during the period from the eighteenth century to the present. Based on the anatomy-physiology framework, thorough examination is carried out on tension and relaxation; functions and characteristics of muscles and joints closely related to piano playing. This study also takes an organized approach to the interrelationship between human anatomy and modern piano techniques such as Free Fall, Thrust, Rotation, Scale & Arpeggio, Legato and Staccato. To help the explanation of these techniques, examples are chosen from the Etudes of F. Chopin and F. Liszt, as they are commonly selected for piano practice. The present study finds that better understanding and use of tension and relaxation could lead to the reduction of unnecessary musclar tension and thereby achieve efficient playing and fine expression. The relationship between anatomy and piano performance proves that not just a particular body part but the arms as a whole cooperate to generate all the functions needed to play the piano more naturally and smoothly. To play the piano without putting strains on the body, one should understand each technique pattern and master basic skills for performance. If one has correct knowledge of each muscular function in piano playing and is aware of how to actually put this knowledge into practice, he or she will reach better musical expression, the outcome of the integration of musical and intellectual sense. This study intends to help students go beyond imitating their teachers' styles and concentrate on their own musical experience; the anatomic physiological approach lets students take a comprehensive approach instead of a narrow-minded approach in their learning. Furthermore, this study could provide an insightful contribution to the improvement of students' piano playing techniques.;피아노 연주법은 18세기 말엽 근대 피아노의 발달과 함께 손가락 중심의 연주법이 주를 이루었고 19세기에 이르러 이러한 기계적인 주법 중심의 손가락학파(The Finger School)에 반대하는 입장의 '생리신체학적(The Anatomic - Physiological)' 연주법이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여 왔다. 그리고 이 연주법은 현대에 이르기까지 음악의 여러 요소 및 정신적인 과정들의 중요성이 보완되면서 피아노 연주법에 종합적인 관점의 이론을 제공하고 있다. 더욱이 현대 음악교육에서는 보다 나은 음악적 능력의 발달을 위하여 포괄적인 접근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그러나 우리의 피아노 교육은 연주의 '신체적 접근방법'에 대한 체계적인 연구가 보편화되어 있지 못한 실정이며, 연주시 연주기능의 올바른 이해와 합리적인 연주법의 습득 및 보다 나은 음악적 표현을 의해 신체적 연주기능에 대한 체계적인 연구가 필요하다. 그러므로 본 논문은 연주기능의 신체구조학적 연구를 통하여 단순히 기교 개발을 통한 신체적인 훈련이 아닌 연주에 필요한 신체구조를 연구함으로써 바람직한 연주기능의 발달에 통찰력을 제시하고자 한다. 또한 이러한 신체적 접근이 포괄적인 학습의 요소로서 지적, 음악적 요소와 함께 피아노 교육에 있어서 보다 나은 음악적 능력개발 및 음악성을 지향하는데 그 의미를 두고 있다. 본 논문에서는 18세기부터 현재까지의 피아노 연주법의 발달을 관계문헌을 통하여 고찰하였으며, 또한 피아노 연주와 중요한 관계를 지니고 있는 근육의 긴장(tension), 이완(relaxation)작용과 상지(上肢) 즉, 어깨에서 손가락에 이르기까지의 근육과 관절의 연주기능 및 특징을 신체구조학적인 이론체계에 근거하여 연구하였다. 그리고 현대의 피아노 연주법에서 중심이 될 수 있는 테크닉 즉, Free Fall, Thrust, 로테이션, 레가토, 스타카토, 스케일과 아르페지오에 대한 신체적 구조기능의 상관관계에 대하여 체계적인 접근방법을 연구하였다. 또한 그 테크닉의 실제 예를 피아노를 공부하는 학생들이 연습곡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쇼팽(F. Chopin, 1810∼1849)꼭 리스트(F. Liszt, 1811∼1886)의 연습곡을 중심으로 제시하였다. 본 논문에서 능률적인 연주를 위해서는 연주시 사용되는 근육과 관절의 구조 및 기능과 근육의 긴장과 이완작용을 올바로 인지하고, 실행함으로써 근육의 불필요한 긴장을 줄여 음악적 표현능력을 증가시킬 수 있음을 알 수 있었다. 그리고 신체적 연주기능에 대한 연구를 통하여 자연스러운 연주가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신체의 어느 특정 부분만이 아닌 팔 전체기능의 협동작업이 이루어져야 함을 알 수 있었다. 또한 신체의 부담을 주지 않는 바람직한 연주를 위해서는 각 테크닉 동작의 유형을 이해하여 연주의 기초적 지식을 습득해야 한다. 각 신체기관의 연주기능에 관한 지식을 정확하게 인지하고 그것을 응용하여 실제 피아노곡에 적용시킬 수 있는 능력을 기른다면 연주시 음악적인 감각과 지적인 감각의 통합체로서 보다 나은 음악적 표현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본 논문의 연구를 통하여 피아노 교육이 교사의 직접적인 모방에 의한 지도에서 벗어나 학생의 음악적 경험을 중요시하며, 신체적인 접근방법에 따른 연주법이 부분을 강조하는 기계적인 접근법이 아닌 전체적인 접근에 의한 교육으로 학생들의 연주능력 향상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