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2 Download: 0

Russia's Privatization of state-owned enterprises in the context of transformation to the market economy

Title
Russia's Privatization of state-owned enterprises in the context of transformation to the market economy
Authors
박효정
Issue Date
2000
Department/Major
국제대학원 국제학과
Keywords
Russia경제개혁민영화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Today national economies are related each other so closely that an economic event in one country can have a sever impact on others. Russia, the former superpower is still believed to retain nuclear weapon, which makes the economic instability of Russia a global problem to solve. Having seen a series of failure in previous economic reforms, Russia was desperate in making a successful policy choice in privatization. Between the two alternatives of shock therapy and gradualism, Russia took the radical reform path and followed the guidelines. The Russian government developed its privatization plans in late 1991 and implemented them for small firms in early 1992 and for large firms in late 1992. Through several stages, an autonomous committee, administering the process, corporatized state-owned enterprises. Together with the corporatization, voucher was distributed to almost every Russian. Through voucher auction and cash sales, the state-run enterprises were privatized. The Russian privatization process is believed to be a small success, compared to Poland and Czechoslovakia. Unlike them, Russia set up an autonomous committee to take charge of the job in the face of political resistance. More importantly, it pushed forward the procedure as quickly as possible, introducing laws and other measures for breaking the Nomenklatura. However, this small success in privatization policy cannot bring successful economic transformation as a whole because of lack of follow-up restructuring and the aftermath of previous policy failures.;(이전 원문 누락) 패가 전 세계경제에까지 영향을 끼칠 수 있다. 더구나 러시아와 같이 경제규모가 크고 핵무기 보유라는 위험요소를 안고 있는 나라라면 더더욱 시장경제로의 이행을 위한 경제정책의 성공여부가 전 세계적인 관심의 대상이 된다. 러시아는 이전 경제개혁의 잇단 실패에도 불구하고, 공기업 민영화에서는 비교적 성공을 거두어왔다. 1992년에 본격적으로 시작된 러시아의 민영화 작업은 공기업의 주식회사로의 전환, 전 국민에 대한 Voucher 분배 및 경매와 잔류주식 매각의 과정을 통해 이루어졌다. 러시아는 공기업 민영화정책을 충격요법(Shock Therapy)이론의 가이드라인을 충실히 따라 실행한 결과, 동유럽 내 후발주자였음에도 폴란드나 체코슬로바키아보다 훨씬 성공적인 민영화를 이룬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러시아는 민영화를 위한 법안과 기존 수구세력을 힘을 약화시킬 수 있는 조처들을 비교적 빨리 도입함으로써 성공적인 민영화에 걸림돌이 될 수 있는 요인들을 미리 제거할 수 있었다. 또한 국민들에게 거의 무상으로 Voucher를 분배함으로써 국민을 민영화작업에 참여 시켰고 이는 민영화에 대한 지지로 이어졌다. 그러나 민영화 이전의 개혁정책의 실패와 민영화 이후 공기업 구조조정을 통한 추가적인 개혁이 이루어지지 못해 비교적 성공적인 민영화 정책은 그 결실이 이루어지지 못한 것으로 평가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국제대학원 > 국제학과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