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37 Download: 0

주전자 형태에 의한 도자조형 연구

Title
주전자 형태에 의한 도자조형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formative aspect of ceramics by kettle : with the focus on formative characteristics of post modernism
Authors
김희정
Issue Date
1996
Department/Major
디자인대학원 요업디자인전공
Keywords
주전자도자조형포스트모더니즘조형특성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디자인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주전자는 여러세기를 지나는 동안 그 시대의 문화와 생활을 담고 발전해왔으며 동ㆍ서양의 차문화를 형성하는데 있어 의식적인 사고나 모임을 이루는 매체로써 보이지 않는 역할을 하는 생활용기였다. 고신라시대의 토기 주전자에서 부터 장식성과 실용성이 조화를 이루었던 고려시대의 주전자 그리고 조선시대에 이르러 서민적이고 실용적인 주전자로 변화되는 모습은 주전자가 생활용기로써 위치를 확인해 가는 과정임을 보여준다. 이러한 주전자는 현대에 이르러서 광범위한 유머와 풍자 그 밖에 다양한 감성을 통해 있음직하지 않은 형태에서 자연을 주제로 한 형태에 이르기까지 독특한 개성의 주전자와 전통적인 기능의 주전자로 그 양상이 나타나고 있어 차나 물을 담는 그릇과 작가의 손에 의해 많은 이야기를 담는 조형물이 공존하게 되었다. 본 연구에서는 이와같은 추세에 따른 주전자를 최근 사회 전반에 걸쳐 활발한 논의가 진행되고 있는 포스트모더니즘의 역사주의, 절충주의, 은유와 상징 등과 같은 조형적 특성에 근거하여 우리의 문화적 역사성을 반영하는 새로운 도자조형물로 제작하는데 그 목적을 두었으며, 사진자료와 문헌고찰을 통해 주전자와 포스트모더니즘의 이론적 배경을 알아보았다. 포스트모더니즘은 모더니즘의 한계를 인식하고 이를 극복하고자 하는 측면에서 출발한다. 이것은 문학, 음악, 연극 등 사회전반에 걸쳐 공통적으로 나타나는 조류이며 역사주의, 절충주의, 은유와 상징 등을 그 조형특성으로 하고 있다. 이러한 조형특성에 기반을 두고 민화, 고건축의 내부 구조, 기와, 꽃담, 한복 등을 도입하여 주전자의 조형성을 전개시켜 나갔다. 작품제작은 간결한 형태와 다양한 미적 효과를 얻기에 적합한 석고틀을 이용하여 이장주입성형방법과 가압성형방법으로 하였다. 태토에 있어서는 거친질감이나 표면장식을 필요로 하는 형태에는 석기토를 이용하였고, 깨끗한 백색 분위기와 간결한 형태의 표현에는 고려도토를 이용하여 각각 무광택유를 분무시유하거나 무유처리하였다. 0.3㎥ 전기가마에서 1차소성은 마침온도 800℃로 8시간동안 소성하였고, 2차소성은 마침온도 1250℃로 12시간동안 산화소성하였다. 본 연구를 통해 포스트모더니즘의 조형특성을 이용한 주전자의 형태 결정에 있어 연구자의 주관적 감성과 역사성에 대한 해석의 중요성 그리고, 우리의 문화와 역사에 대한 가치를 되돌아보게 되었으며 주자를 형성하는 주구, 동체, 뚜껑, 손잡이 등의 각기 다른 조형언어에 대하여 특별한 매력을 느낄 수 있었다. 더 나아가 우리의 문화적 역사성을 주전자의 형태를 통해 재구성함으로써 오래된 것에 대한 재인식과 보다 다양한 주전자의 조형성 개발에 대한 의미 있는 발전을 기대한다.;For the past several centuries kettles have been developed along with culture and life style of given time and they were everyday utensils playing invisible roles as medium or pulling together conscious thoughts or tea of culture of the East and West. From earthen kettle during Shilla Dynasty to kettles of Kory Kingdom with harmonious blending of decorativeness and pragmatic functions and plebeian style and functional kettles in Yi Dynasty all of them shows the process of affirming important position of kettles in daily life of people. Today such kettles have variety of shapes and functions ranging from kettles with variety of shapes absorbing broad spectrum of humor, satire, kettles of unimaginable shapes reflecting variety of sensitivity and emotions, and kettles with natural motif-kettles with unique attributes and traditional functions-and in consequence there co-exist vessels for keeping tea or water side by side with formative works conveying many a stories at the hand of artis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bring out kettles under new perspective by transmuting historicism and eclecticism of post modernism a subject for very vivacious debates recently and formative characteristics of metaphor and symbols etc. based on our culture and history. By presentation of pictures and study of available literature this writer attempted to delve into kettle and post modernism further. Post modernism starts from recognizing limitation of modernism and overcoming it. It is a trend commonly appearing across the society in literature, music and drama etc. and its formative characteristics include historicism, eclecticism, metaphor and symbols etc. Based on such fundamental formative characteristics this writer brought themes from folk paintings, internal structure of ancient architecture, tiles, flower walls and Han Bok (Korean clothes) etc. into kettles and created formative features of kettles. For production of works to attain simple forms and diverse aesthetic effect this writer used plaster suitable to this purpose and slip casting and pressure application method. Stoneware clay was used for the parts requiring rough texture or surface decorations and for expression of neat and white atmosphere and simple forms Koryo Doto was used and then matt glaze was used by spray or left in unglazed statc. For bisque firing it was fired for 8 hours at the peak temperature of 800 degree C at electronic kiln with a size of 0.3 ㎥ and for secondary firing it was fired for 12 hours at peak temperature of 1250 degree C. Through this study this writer was able to look back upon the importance of subjective sensitivity of the writer and interpretation of historicity as well as value of our culture and history. Furthermore I could feel strong attraction for different formative language represented by belly, handle, lid and spout etc. By striving to reconstruct our cultural historicity through a form of kettle renewed consciousness for things old and meaningful development formative aspect of kettles are expected.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디자인대학원 > 도자디자인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