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15 Download: 0

제 7차 선택 중심 교육 과정에 따른 인문계 고등학생의 『음악과 생활』과목 선호 경향 연구

Title
제 7차 선택 중심 교육 과정에 따른 인문계 고등학생의 『음악과 생활』과목 선호 경향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High School Students' Preferences of "Music and Life" Subject under the 7th National Curriculum focused on Students' Options of Subjects
Authors
홍나경
Issue Date
2007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survey high school first graders' preferences of "Music and Life", a general optional subject. For this purpose, the research was sampled 575 students from 8 grammar high schools in Ilsan, Gyeonggi Province to conduct a survey about their preferences of the subject. The questionnaire consisted of a total 37 items which were divided into 5 categories: 'experiences of music classrooms at school', 'association among arts and physical education subjects', 'out-of-school musical experiences', 'learning priorities of Music and Life subject' and 'opinions about music subject'. As a result of the survey, it was found that 25.9% of the sample students preferred 'Music and Life' subject, and that more girl students (35.5%) liked the subjects than boy students (10.5%). Those students who preferred 'Music and Life' subject responded more positively to the questions about their in-school music experiences, association among arts and physical education subjects and out-of-school music experiences than those students who selected such subjects as 'Fine Art and Life' or 'Physical Education and Health'. Except for the category of 'Environment of Music Classroom', the differences between boy and girl students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On the other hand, students seemed to have selected the subject 'Music and Life', because they were interested in music and more satisfied with music classroom, but some of them answered that the subject placed 'less burden of homework and test', while being useful for them to advance to college. Namely, students selected the subject because they were interested in music and satisfied with its contents, but their selection was deemed affected by their consideration of more favorable school performance and preparation for college. The results of interview with music teachers showed that 50% of the sample schools were allowing their students to select their arts and physical education classrooms, and that only 15.2% of them were operating 'Music and Life' classrooms. All in all, it is required of grammar high schools to avoid their curriculum focused on college entrance and instead, respect students' selection of their subjects for growth of their whole personality.;이 연구는 고등학교 일반 선택 과목인『음악과 생활』에 대한 인문계 고등학교 1학년들의 선호 경향을 살펴보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하여 경기도 일산 지역의 8개 인문계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575명의 학생들에게 『음악과 생활』과목 선호 경향에 대한 연구를 실시하였다. 설문지는 ‘학교에서의 음악 수업 경험’, ‘예체능 과목군과의 연관성’, ‘학교 정규 교육 외에 경험한 음악 교육’, ‘『음악과 생활』과목의 선택에서 우선적으로 고려한 점’, ‘음악교과에 대한 의견’부분으로 구성되었으며 총 37문항이다. 연구의 결과, 『음악과 생활』을 선호하는 학생의 비율은 25.9%였으며 남학생은 10.5%, 여학생은 35.5%로 여학생의 선호율이 더 높았다. 『음악과 생활』을 선호하는 학생들은 학교에서의 음악 수업 경험, 예체능 과목군과의 연관성, 학교 정규 교육 외에 경험한 음악 경험에 관한 설문 문항에서 『미술과 생활』,『체육과 건강』을 선택한 학생들보다 음악과목에 대해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남·여 학생들을 비교해보면 ‘음악 수업 환경’에 관한 범주를 제외하고는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다. 학생들이 『음악과 생활』선호에 우선적으로 고려한 점에서는 ‘음악에 대한 흥미’와 ‘음악 수업 내용의 만족’이 높게 나타났지만 ‘과제·평가 부담’과 ‘대학 입시’ 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음악에 대한 흥미와 수업 내용을 우선적으로 고려하고 있지만 성적과 입시 또한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이다. 음악 교사 면접 결과, 예체능 과목군 반편성에 학생들의 선택을 반영하고 있는 학교는 50%였으며 『음악과 생활』편성율은 15.2%에 불과하였다. 그러므로 학생들의 전인적 성장을 위하여 대학 입시 위주의 과목 편성에서 벗어나야 하며 학생들의 선택을 적극적으로 반영해주어야 한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음악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