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 41 Download: 0

성공적인 영어학습 요인 분석에 관한 사례 연구

Title
성공적인 영어학습 요인 분석에 관한 사례 연구
Other Titles
(A) Case Study of Successful English Language Study and Key Attributable Factors
Authors
김애란
Issue Date
2003
Department/Major
교육대학원 영어교육전공
Keywords
영어학습English성공적 영어 학습자
Publisher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Degree
Master
Abstract
English serves an ever-increasingly important role as a mode of communication in today's globalized modern society, and it is certainly no overstatement to say that English is the true lingua franca of the 21st century. Given this context, the study of the English language carries certain critical importance. As the importance of English language education continues to be underscored, it may be necessary to approach English education with the aim of undertaking it more efficiently, by means of analyzing the best study methods and characteristics employed by successful learners of the language. Therefore,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identify and analyze the key factors contributing to success in learning English, by examining the case studies of successful English language learners across a diverse range of backgrounds. Through this research, the English communicative competence and pronunciation of the good language learners has been examined, and how affective, cognitive characteristics, learning strategies and learning environments relate to the language study under question. First, communication and pronunciation tests were undertaken to examine the English language proficiency of good Language learners and how learners' factors relate to good language learner's English fluency For used. The subsequent results showed that most of the successful language learners, the subjects of this research have very high level English language proficiency. In terns of age of language acquisition, there was little correlation with any particular pre-existing hypothesis about the absolute age level. Given cases A through. I, all from differing personal backgrounds, tests results showed that their communication level was high enough to be almost indistinguishable from native speakers. Even when examining the age at which a student arrives in an English-speaking country, it was found that both children who resided abroad before the puberty and after the puberty exhibited very advanced level communicative competence like native speakers. Moreover, even in the case of I who had never resided abroad, his/her test results indicated a communication level that differed minimally from native speakers. And so did C who had resided abroad for about three and a half years and started her English study after the puberty. They both said they have had a very strong interest in English from their childhood. They also said they have had a good environment for getting used to English and it's more important factor than others to be a good English speaker. In terms of pronunciation, it was hound that there was a relationship between the critical period hypothesis like the pre-studies about an age factor of pronunciation. Taking the results from a pronunciation test administered by a native speaker, it was found that cases A, B, and I (all of whom started learning English before puberty) spoke with native fluency, as did cases C and D (both of whom started learning English in the 6th grade, slightly after puberty age). These results showed that experience living in an English-speaking country has effects on students' English pronunciation, since cases A, B, C, and D have all lived in an English-speaking country for at least three years. Of course, given case I who has had no experience living abroad but has excellent pronunciation, the results could be viewed as saying that the age of puberty is more important than experience living abroad in determining speaking fluency. As well, case G also does not have experience living in an English speaking country and first started learning English before puberty age like case I, but given his/her present age of thirteen versus I's age of thirty seven, it may be that this person has not yet had enough time for exposure and training in the English language. Hence, while critical ages by which to start learning English do have some impact, continued exposure to and practice of the language also have strong effects, and these factors should be considered in conjunction with one another. Second, in order to examine the affective aspects of these students, research was conducted on the students' personalities, learning style preferences, and the results showed that these students had differing personalities and study habits rather than one particular paradigm. Nevertheless, in terms of reason for studying, these students generally exhibited interest in the language itself, rather than approaching it from a utilitarian perspective. Also, in terns of personality, they were more prone towards cognitive rather than decision-making processes. In other words, these students showed initiative and a more open attitude by which they adapted to various situations, and exhibited flexibility and adaptiveness rather than partake in a regimented and systematic framework It is interesting to note that they were generally more interested in the process of learning itself, rather than particular outcomes from studying. Moreover, another common characteristic was that these students did not have much sense of insecurity in their study of English, and had particularly high levels of self efficacy. Examining their cognitive aspects, these students fall in the middle category in terms of the "left-side" neurological type, and had greater tendencies toward independent thinking as opposed to dependent cognitive characteristics. This is consistent with research by Naiman et al. (1975) and Brown (1977), both of whom studied the particular characteristics of language learners. Third, inquiry was made into successful English-learning strategies and learning environment and attitude, though a questionnaire and face-to-face interviews with the nine selected persons. To begin, results showed that in terns of learning strategies such as indirect and direct strategies by Oxford(1990). The direct strategies are memory, compensation, cognition and the indirect strategies are meta cognitive, affective and socio-cultural strategies. Most of the subjects of this study have already use s of strategies including indirect and direct strategies. And the results showed that in terms of exposure to comprehensible written and verbal English, these students had consistent exposures for time periods ranging from seven years to a maximum of thirty years. There were diverse methods of exposure, but those persons who did not have experience living abroad often relied on TV viewing, radio, and reading English language newspapers. Also, when determining whether English was used for communicative purposes, all replied positively, and with the exception of case F all used English for at least one hour a day in order to communicate. These students also all replied that they had sufficient self -motivation to pursue language study. Finally, when asked whether they had experience with instruction focused on the form of the language all said yes, and it was interesting to note that all of these students replied that it is more advantageous to build some communicative basis in terms of speaking/listening comprehension before beginning to study gramar and language structure. In the direct interviews, it was noted that all of the research subjects had pride in Korea as a country. They did not feel any cultural inferiority vis-a-vis English-speaking countries but instead felt they were at least equal. They also had very positive views on the cultures of those living in English-speaking countries. As well, they had a strong perspective on their individual study preferences, personality characteristics, intellectual inclinations with study habits consistent with their likes and dislikes, and the learner, I was struck by their will to continuously keep up their language study with view to diligently strengthen specific areas of weakness. The final question sought to specifically examine how successful language learners of this study have learning strategies and learning environments such that they were able to gain proficiency in a country where English is a foreign language. The most prominent characteristics among these subjects was the interest and passion in the English language of the learners themselves. Also, they appeared to have realized that English usage is not strictly mandatory but naturally recognized English as a means of communication. In terms of educational environment, they all benefited from being in environments where they could naturally learn the language. These learners had strong self-confidence and optimistic ways of thinking, and they had outstanding adaptiveness to their environments. It was also interesting to note that they all strongly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first mastering one's mother tongue before approaching a foreign language. Based on the above-mentioned observations, a framework consisting of factors attributing to successful language study was identified.;오늘날과 같은 국제화 시대에서 영어는 실질적인 세계 공용어로서 중요한 의사소통 수단으로 통용되고 있고, 우리나라에서도 영어 학습에 대한 관심과 열기가 고조되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다양한 배경을 가진 성공적인 영어학습자들을 대상으로 사례연구를 함으로써 성공적인 영어학습을 위해 가장 중요한 요인들이 무엇인가를 알아보고자 한다. 이 목적을 위해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들의 의사 소통 능력과 발음의 능숙도는 어느 정도이며 또한 능숙도에 영향을 미치는 개인적 요인은 무엇이며, 학습자의 학습 유형과 정의적, 인지적 특성이 성공적인 영어 학습과 어떠한 관련이 있는가, 마지막으로 성공적인 영어학습자들의 학습 전략과 학습 환경에는 어떠한 특성이 있는가를 분석했다. 먼저,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들의 의사 소통 능력자 발음의 능숙도를 알아보기 위해 각 사례별로 의사소통능력과 발음능력에 대한 테스트를 실시하였다. 의사소통능력 테스트는 '영어구두능력평가(Tesl of Spoken English)'자료를 활용했고, 발음 테스트는 한국인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발음을 중심으로 구성된 발음 테스트지를 활용했다. 피험자들의 정확한 영어 능숙도를 알아보기 위해 사전에 테스트에 대한 내용을 알리지 않았고, 테스트 내용은 피험자들의 동의하에 녹음되어 두 명의 원어민에 의해 평가되었다. 다음으로 학습자의 정의적 측면을 알아보기 위해 성격유형검사와 학습유형 선호도, 학습동기와 불안감등에 대해 해당 검사지를 활용하여 검사했다. 마지막으로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들의 학습 전략과 학습 환경의 특성을 알아보기 위해 설문조사와 직접면담을 실시 했다. 본 연구를 통해 얻어진 결론은 다음과 같다. 첫째,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들의 영어 능숙도를 알아보기 위해 성공적인 영어학습자 9명의 사례를 실정하여 영어구두평가를 통한 의사소통 능력을 테스트한 결과 다양한 개인적 배경을 가진 사례 전체의 점수가 원어민과의 의사소통에 있어 거의 문제가 없는 높은 수준으로 나왔다. 각 사례의 경우를 그룹단위로 비교해 본 결과는 영어 의사소통 능력에 있어서 영어권 국가 거주 경험이 있을수록, 영어권 국가에 도착한 나이가 빠를수록, 거주 기간이 길수록 더 유리하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본 연구의 연구 대상자들 가운데 원어민과의 의사소통에 아무런 문제가 없는 가장 높은 영어 능숙도를 가졌다고 평가를 받은 학습자 A, B, C, I 중에서 사춘기 이후에 영어 학습을 시작한 C와 영어권 국가 거주 경험이 없는 I가 높은 영어 능숙도를 가졌다고 평가받을 수 있었던 원인은 무엇인지 분석해보기 위해 학습자 C 와 I가 다른 학습자들과 비교하여 학습 방법과 학습 환경면에서 어떠한 차이점이 있는가를 살펴보았다. 그 결과 C의 경우는 영어권 국가에 거주하면서 지속적인 이해 가능한 입력을 받으며 영어 사용환경에 충분히 노출되었고, 강력한 동기부여를 받으며 꾸준히 노력했던 것이 주된 원인이 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고, I의 경우는 어려서부터 자연스럽게 영어에 대한 흥미와 동기를 얻을 수 있는 환경에 있었고, 지속적으로 영어와 관련된 환경에 노출될 수 있었던 것이 성공적인 영어 학습의 주된 원인이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다음으로, 본 연구의 각 사례에 대한 발음 테스트 결과는 발음의 각 영역, 특히 자음과 모음의 발음에서 사춘기 이전에 영어를 접했던 학습자들과 사춘기 이후에 영어를 접했던 학습자들 사이에 발음능력의 차이를 보였고, 초분절음소인 억양, 강세, 리듬에 있어서는 사춘기 이전의 학습자들이 다소 유리하기는 하지만 자음, 모음의 영역에 비해서 사춘기 이후의 학습자들과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음을 알 수 있었다. 또한 학습자들의 영어 발음 습득에 대한 긍정적 태도와 동기가 발음 습득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둘째,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들의 개인적 특성이 영어학습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 실시한 각종 검사 결과를 분석해 보았다. 먼저, 학습자의 정의적 측면을 알아보기 위해 성격유형검사와 학습유형 선호도, 학습동기 등을 검사한 결과 동기에 있어서 도구적인 동기보다는 영어에 대한 흥미를 반영하는 내적인 동기를 대부분 가지고 있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또한 성격유형에서는 판단형보다는 인식형인 경우가 대부분이었는데, 이는 체계적이고 계획적이며 개방적 성향을 띠고 있으며, 통제와 조정보다는 융통성과 적응능력을 가졌다고 볼 수 있다. 결론보다는 과정을 즐기는 편인 인식형에 대부분의 학습자들이 속해 있다는 것은 특이한 점이다. 그리고, 영어 학습과 말하기에 대한 불안감에 있어서 대부분의 학습자들이 별로 많지 않다고 했다. 또한 대부분 자아효능감이 상당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학습자의 정의적 특성과 관련한 직접 면담에서는 학습자들이 본인 스스로 어떠한 특성을 가지고 있는가를 잘 알아서 그에 합당한 학습방법 등을 나름대로 개발하여 학습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다음으로, 학습자의 개인적 특성가운데 학습자의 인지적 측면을 살펴보자. 먼저 좌뇌형과 우뇌형여부는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 대부분의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는 중간형이었고, 장독립/의존성여부는 대부분 장독립적인 성향을 나타내었다. 또한 모호성에 대한 관용성여부는 학습자의 대부분들이 관용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학습자들과의 인지적 측면에 대한 직접 면담결과에서는 학습자의 정의적 측면에 대한 면담 결과와 마찬가지로 연구대상으로 선정된 학습자들이 대부분 자신의 인지적 성향을 파악하고 있었고, 이러한 성향들을 알고 그에 합당한 학습방법을 나름대로 개발하여 활용하며,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셋째, 본 연구에서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들로 선정된 연구 대상자들의 학습 전략 활용에 관한 설문 조사 결과 학습자들은 대부분 직접, 간접적 학습 전략들을 평균이상으로 다양하게 사용하고 있었다. 또한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들의 학습 환경과 방법에 대한 직접 면담 결과 효과적인 영어 학습을 위해서는 이해 가능한 구두언어와 문자언어에 충분히 노출되어야 하고 지속적으로 이해 가능한 입력을 받아야 하며, 자연스럽게 영어에 흥미와 동기를 가질 수 있는 환경 조성이 어려서부터 필요한데 각 학습자들의 어머니가 이 부분에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본 연구 결과가 영어학습에 시사하는 점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첫째, 학습자의 영어 의사소통 능력 향상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영어권 국가 거주 경험이나 연령보다는 어려서부터 영어에 대해 자연스러운 흥미를 가질 수 있는 환경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는 것이다. 또한 영어 사용 환경에 노출됨으로써 학습자가 영어에 대한 자연스럽고 지속적인 동기 부여를 받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둘째, 발음 습득에 있어서는 학습자의 영어권 국가 도착 나이와 학습 시기가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도착 나이와 학습시기는 사춘기 이전이 바람직하다. 그러나, 학습자 I의 경우 영어권 국가 거주 경험이 없다는 점에서 반드시 영어권 국가 거주 경험이 필요한 것은 아니다. 다만, 사춘기 이전의 나이에 원어민의 발음을 지속적으로 접할 수 있는 환경에 있는 것이 필요하다. 셋째, 성공적인 영어 학습에 영향을 미치는 정의적, 인지적 요인들은 높은 자아효능감과 동기, 낮은 불안감, 모호성에 대한 관용성, 장독립적인 인지, 좌뇌와 우뇌 활동의 조화이다. 또한 적극적인 사고와 개방적이고 융통성 있는 성격, 그리고, 상황적응력과 결과보다는 과정을 중시하는 것이다. 성공적인 영어 학습자들의 학습 성향의 특징은 촉각(tactile)이나 운동감각(kinesthetic)을 주로 선호하고 그룹활동과 개인적인 학습 활동을 적절하게 활용한다는 것이다. 넷째, 성공적인 영어 학습을 위해서는 기억, 인지, 보상전략과 같은 직접적인 학습 전략과 상위 인지전략, 정의적 전략, 사회적 전략과 같은 간접적 학습 전략을 다양하고 융통성 있게 활용하는 것이 필요하다. 그리고, 지속적으로 이해 가능한 입력의 상황에 노출되는 것이 매우 중요하며, 영어학습에 대한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학습자의 태도가 성공적인 학습을 위해 필요하다. 또한 영어에 대한 자발적인 흥미와 관심을 유도할 수 있는 환경마련이 필요하다.
Fulltext
Show the fulltext
Appears in Collections:
교육대학원 > 영어교육전공 > Theses_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